전체뉴스 258291-258300 / 265,3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선물시장 불공정거래조사 착수 .. 미결제약정한도 확대적용

    증권거래소는 12일 선물시장이 투기장으로 번질 조짐을 보이고 일부에서 불공정거래를 일삼고 있다는 정보를 입수, 이를 근절키 위한 추적조사에 나섰다고 발표했다. 추적대상에는 일일 선물거래량의 20%선에 육박하고 있는 D증권과 고객주문 내용을 보고 이를 이용해 자기주문을 낸 것으로 알려진 일부 증권사가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증권거래소는 이와함께 소수 특정세력에 의한 가격조정을 막기위해 현재 증권회사에만 적용하던 미결제약정 보유수량 한도(5천계약)를 ...

    한국경제 | 1998.08.12 00:00

  • 삼성전자, 64메가 램버스D램 출하시작

    삼성전자는 지난달 세계 처음으로 개발한 64메가 램버스 D램 모듈을 인텔 컴팩등 세계 주요 PC업체에 샘플형태로 출하하기 시작했다고 10일 밝혔다. 64메가 램버스 D램은 1초에 신문지 12만8천쪽 분량의 데이터를 처리할 수 있는 초고속 D램으로 정보처리속도가 기존 64메가 D램보다 10배 빠른 9백MHz~1GHz이다. 이 제품은 인텔등 세계 주요 컴퓨터업체들이 차세대 메모리 반도체로 채택하기로 합의, 오는 99년부터 메모리 시장의 주력으로 ...

    한국경제 | 1998.08.11 00:00

  • [산업II면톱] 철강 등 소재업계, 외상판매 위축

    ... 이회사 관계자는 "올들어 부실채권이 전년보다 서너배가량 늘었지만 부동산시장이 얼어붙어 담보로 잡아놓은 부동산을 처분하지 못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따라 판매위주에서 자금회수중심으로 영업전략을 바꿨다. 시멘트업체인 D사의 관계자도 "대형건설업체에 대한 납품도 조심스러울 정도로 부실채권발생에 대한 부담이 크다"고 말했다. 철강업체들도 수요업체의 도산으로 부실채권이 늘면서 외상판매를 꺼리고 있다. 특히 지난달말 금감위와 퇴출은행 인수은행이 물품대금 ...

    한국경제 | 1998.08.11 00:00

  • 미국역대 최고갑부 '석유재벌 존 록펠러'..빌 게이츠는 6위

    미국 역사상 최고 부자는 석유재벌 존 D.록펠러이며 현재 전세계 제일의 갑부인 소프트웨어 왕 빌 게이츠는 미국 역사상으로는 6번째 부자인 것으로 밝혀졌다. 미국 경제잡지 포브스는 8월호에서 미국 역사상 부자들의 순위를 이같이 발표했다. 석유로 부를 이룩한 록펠러의 재산은 1937년 사망하기 전 미국경제의 1.53%를 차지, 전체 국가경제에 비해 재산규모가 가장 컸다. 2위는 증기선과 철도사업으로 재산을 모 은 코넬리어스 밴더빌트로 1877년 ...

    한국경제 | 1998.08.11 00:00

  • [새한국창조 21] 국내외 석학 등이 제시하는 새패러다임 (2)

    ... 1천3백억달러의 외자를 불러들였다. 벽을 쌓아놓으니 외자가 옆집으로 간 꼴이다. 그렇다고 세계를 주무르는 산업도 없다. 덩치는 크다. 자동차를 보자. 연간 생산능력이 4백20만대로 세계 5위수준이다. 반도체는 64메가D램의 경우 세계시장의 40%를 점하고 있다. 그러나 실속은 없다. 세계적인 컨설팅업체인 맥킨지의 분석에 따르면 한국 자동차산업의 노동생산성은 미국을 1백(95년기준)으로 했을때 48에 불과하다. 반도체산업도 50을 겨우 넘었다. ...

    한국경제 | 1998.08.11 00:00

  • 반도체가격 '오름세' .. 한국/일본 본격 감산으로

    반도체가격이 여름철 비수기인데도 바닥세를 벗어나 꾸준한 오름세를 보이고있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D램 가격은 한.일 반도체업체들이 감산에 들어간 지난달중순 이후 개당 0.2달러-1달러씩 올랐다. 64메가 D램의 경우 시장 주력제품인 8X8형 싱크로너스 D램이 지난달 중순 개당 7.52-8.13달러에서 최근 8.77-9.49달러로 1달러이상 상승했다. 7월 한달동안 9.21-9.96달러에 머물던 PC100용 64메가 D램도 지난 7일부터는 ...

    한국경제 | 1998.08.11 00:00

  • [한경초대석] 김동식 <케이웨더 사장>

    ... 이것이 없으면 국지성 호우는 예보가 불가능하다. 또 기상 레이더의 수를 크게 늘려야한다. 예컨대 서해안의 경우 기상레이더가 턱없이 모자라 서해안의 기상변화를 예측하기가 어려운 실정이다." 김사장은 미 MIT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마친후 수치해석과 이미지프로세싱 관련 소프트웨어개발분야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이후 세계적 기상업체인 미국의 아티.D.리틀사 한국지사에서 근무하기도 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8월 10일자 ).

    한국경제 | 1998.08.10 00:00

  • 직장인 '휴가' 올핸 잊자 .. "회사 어렵다" 강제반납

    ... 대기업인데 별일 있으랴..."며 직속상사를 찾아간 것은 2주일전." 상무님 휴가 안가십니까"하고 은근히 말을 꺼냈다가 "제정신이냐"는 핀잔만 들었다. "사무실에서 보내는 여름휴가"도 IMF시대 샐러리맨들의 바캉스 풍속도로 등장했다. D그룹 박차장은 "휴가는 반드시 가라"는 회사방침에 바캉스 계획을 세웠었다. 그러나 직속상사인 김이사가 휴가 첫날 출근하면서부터 박차장의 꿈은 깨졌다. 김이사는 박차장에게도 휴가반납을 은근히 강요했다. "요즘같은때에..." ...

    한국경제 | 1998.08.10 00:00

  • [데스크칼럼] 원칙뿐인 기업정책 이대로 괜찮은가 .. 최필규

    ... 기업이 더 잘안다. 무슨무슨 사업을 내놓아 서로 바꾸고 맞지도 않을 수급상황을 따져 과잉설비를 처리하는 정책은 부작용이 훨씬 크다. "정부의 실패"가 불보듯 뻔하다. 이제 구조조정에도 "속도보다 질이 중요하다"(로버트 D 호메츠 미 골드만삭스부회장)는 견해도 귀담아 들을 때가 됐다. 정부정책은 구체적 실물경제 상황과 실현가능성에 근거해야 한다. 기업의 현실을 감안한다는 것이 절대 개혁의 후퇴는 아닐 것이다. 최필규 ( 한 국 경 제 신 ...

    한국경제 | 1998.08.10 00:00

  • '바이오캅 윙고' 비디오/게임화 .. 삼성영상사업단

    ... 활용해 만들어진 것으로 색감이나 사운드 더빙 등에서 진일보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윙고"는 최근 TV방영분 전편(25분x13편)이 6편의 비디오시리즈물로 나왔고 9월말부터는 PC용 게임이 본격 판매될 예정이다. "윙고"게임은 3D 액션 어드벤처게임으로 제작되며 "짱구는 못말려"를 만들어 히트시킨 벤처기업 리얼리티 위버사가 개발을 맡았다. 현재 만화영화와 패키지로 수출상담이 진행중이다. 한편 만화영화 "윙고"는 TV방영과 함께 월간 만화지와 단행본(학산출판사) ...

    한국경제 | 1998.08.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