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1-40 / 4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 투자자들 많이 산 애플·아마존…3분기 예상실적은?

    ... 27일 3분기 실적 발표예정인 마이크로소프트도 주목해야 한다. 마이크로소프의 3분기 매출 컨센서스는 지난해 동기보다 11.25% 늘어난 357억7000만달러다.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관련 매출은 클라우드 서버 등에 필요한 디램(DRAM) 반도체 수요하고도 관련이 깊다. 대형 바이오주도 이번주에 줄줄이 실적을 내놓는다. 27일에는 화이자, 28일에는 길리어드 사이언스와 암젠이 실적을 발표한다. 길리어드 사이언스는 코로나19 치료제 매출이 얼마나 발생했는지가 관심사다. ...

    한국경제 | 2020.10.23 16:17 | 고윤상

  • thumbnail
    美 대통령 누가 되더라도 OK…"삼성전자는 계속 오를 것"

    ... 갖추게 됐다"며 "3분기에는 가전·스마트폰이 효자였다면 4분기에는 디스플레이, 내년 상반기에는 반도체가 호실적을 이끌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반도체 업황 회복 전망도 힘을 보탰다. 디램(DRAM) 현물가가 4분기 바닥을 찍고 내년도 1분기 반등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증권업계에 따르면 미국 내 인터넷서버업체(IDC)들이 4분기 서버용 디램 주문량을 늘릴 조짐을 보이고 있다. 3분기 초만 하더라도 이들 업체들은 과잉 재고를 우려하며 주문을 ...

    한국경제 | 2020.10.12 15:56 | 고윤상

  • thumbnail
    반도체 초격차 질주…삼성, 30조 투자 세계 최대규모 2라인 가동

    ... D램을 업계에서 처음이자 유일하게 제공함으로써 내년 출시되는 AI기능이 강화된 5G 플래그십 스마트폰 시장을 선점할 계획이다. 또 고온 신뢰성도 확보해 전장용 제품까지 사용처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정배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DRAM개발실 부사장은 "이번 1z나노 16Gb LPDDR5는 역대 최고 개발 난도를 극복하고 미세공정 한계 돌파를 위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 제품"이라며 "프리미엄 D램 라인업을 지속 확대해 고객 요구에 더욱 ...

    한국경제 | 2020.08.30 11:00 | 노정동

  • thumbnail
    자동차는 어떻게 반도체를 누르고 경기민감주 대장이 됐나

    ... 반등폭이 유달리 컸다. KRX 자동차지수는 3분기 들어 이날까지 34.63% 올랐다. 같은 기간 KRX 반도체지수와 KRX 경기소비재지수가 각각 5.57%, 11.27% 오르는 데 그쳤다. 반도체 주가는 대장주인 삼성전자가 디램(DRAM) 가격이 3분기 들어 하락하는 등 메모리 반도체 업황이 악화한 영향으로 부진했다. 자동차 주가는 지난 4월만 하더라도 코로나19 충격파를 가장 크게 받은 업종으로 꼽혔다. 주요 글로벌 자동차 공장들이 가동을 중지하고 미국 내 딜러들도 ...

    한국경제 | 2020.08.25 15:30 | 고윤상

  • thumbnail
    삼성전자, 글로벌 반도체 휴대폰주 중에서도 부진

    ... TSMC(54.93%) 등 휴대폰·반도체 관련주들이 큰 폭으로 오른 것과도 대조적이다. 엔비디아는 그래픽처리장치(GPU), 어드밴스드마이크로와 TSMC는 비메모리 업체다. 삼성전자의 주력 메모리 반도체인 디램(DRAM) 가격 영향이 컸다. 메모리 반도체 업체인 마이크론(MICRON) 주가가 부진한 이유와 같다. 증권업계에 따르면 7월 서버용 디램(32GB)의 고정거래가격은 6월에 비해 6.39% 하락한 134달러를 기록했다. 단기간 가격 회복이 ...

    한국경제 | 2020.08.24 15:59 | 고윤상

  • thumbnail
    SFA반도체, 수익성 '환골탈태'…신용등급도 빠르게 상향조정

    ... 발굴한 덕분이다. 13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SFA반도체는 지난해 5889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전년(4579억원) 대비 28.6% 증가했다. 설립 후 최대 매출이다. 글로벌 메모리반도체 시장이 후퇴했지만 필리핀 법인의 서버 디램(DRAM) 후공정 물량이 늘고 전기 신호를 주고받을 수 있도록 처리하는 범핑의 생산라인이 안정화된 영향이다. 지난해 SFA반도체의 영업이익률은 6.6%에 달했다. 4년 전인 2015년만 해도 SFA반도체의 영업이익률은 1.5%에 그쳤다. 실적이 ...

    한국경제 | 2020.04.13 17:38 | 김은정

  • thumbnail
    이재용 "철저히 준비해 벽 넘자"…'EUV 적용 D램' 등 미래기술 챙겨

    ... LPDDR5)에도 EUV 노광기술을 적용할 계획이다. 올해 하반기 EUV 전용 신규 생산라인인 평택 2공장을 가동해 증가하는 차세대 D램 수요에 안정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양산 체제를 구축할 방침이다. 이정배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DRAM개발실 부사장은 “업계 최초로 EUV 공정을 D램 양산에 적용해 글로벌 고객사들에 더욱 차별화된 솔루션을 한발 앞서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내년에도 혁신적인 메모리 기술로 차세대 제품을 선행 개발해 ...

    한국경제 | 2020.03.25 17:29 | 정인설/황정수

  • thumbnail
    삼성전자, 세계 최초로 EUV 장비 활용해 D램 양산

    ... 확대에 맞춰 글로벌 고객과 기술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또 올해 하반기 평택 V2라인(사진)을 가동해 증가하는 차세대 D램 수요에 안정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양산 체제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정배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DRAM개발실 부사장은 "업계 최초로 EUV 공정을 D램 양산에 적용해 글로벌 고객들에게 더욱 차별화된 솔루션을 한발 앞서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내년에도 혁신적인 메모리 기술로 차세대 제품을 선행 개발해 ...

    한국경제 | 2020.03.25 11:29 | 황정수

  • thumbnail
    Premium IT산업 비중 높아질 올해 취업환경

    ... 삼성전자DS: 채용규모 확대를 전망한다. 메모리 반도체 시장이 회복되고 있고, 비메모리 반도체에 대한 투자가 지속될 것이기 때문이다. • SK하이닉스: 영업이익률의 대폭적인 회복과 함께 채용규모도 극적인 반전이 기대된다. DRAM/NAND 생산 확대와 함께 이미지센서 사업의 가시화도 호재이다. • 삼성디스플레이: 중국향 OLED 수요의 확대, 공격적인 개발/생산 투자로 인해 채용규모도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 LG디스플레이: 여전히 어려운 ...

    모바일한경 | 2020.02.06 13:53 | 한경 매거진

  • thumbnail
    외국인 '러브콜' 집중…날아오른 삼성전자·SK하이닉스

    ... 시가총액의 29.83%다.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는 올해 본격적으로 반등할 것으로 전망된다. 두 종목은 2018년 4분기부터 시작된 반도체 불황으로 어려움을 겪어왔다. 바닥 탈출의 시그널이 나온 것은 지난해 4분기부터다. D램(DRAM) 가격이 반등조짐을 보이면서 작년 12월 외국인은 집중적으로 반도체 종목을 샀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이후 전날까지 외국인 투자자의 삼성전자 순매수액은 3839억원, SK하이닉스의 순매수액은 3499억원이다. 삼성전자의 ...

    한국경제 | 2020.01.10 07:12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