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52,3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천 서구, 스마트 순환경제 '앞장'…시민추진단 결성해 주민과 소통

    ... 방점을 두고 자원순환 신경제모델을 구축하고 있다. 서구는 지난해 환경부의 스마트 그린도시 공모사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자원순환 선도형 스마트 순환경제 커뮤니티 구축사업을 추진하는 배경이기도 하다. 구는 스마트 순환자원 회수센터 서로e음가게를 이달부터 운영한다. 서로e음가게는 자원순환 선도형 스마트 순환경제 커뮤니티 구축 사업의 일환이다. 서로e음가게는 주민들이 배출하는 재활용품에 대해 품목별로 무게를 측정한 후 유료로 보상하는 거점 수거시설이다. 재활용품 유통구조 ...

    한국경제 | 2021.09.26 15:36 | 강준완

  • thumbnail
    '착한 호출앱' 수원e택시, 기사도 승객도 '윈윈'…지역경제 활력

    경기 수원시가 지역 택시업계와 협업해 ‘착한 호출 앱’ 수원e택시를 지난 4월 15일 내놨다. 출시 5개월이 지난 현재 기사도 승객도 ‘윈윈’하는 수원의 히트상품으로 자리했다. 15년째 개인택시를 운행하는 박기영 씨(66)는 매일 아침 7시 첫 운행을 시작하기에 앞서 휴대폰에서 호출 앱을 켠다. 예전에는 종일 길거리를 돌아다니며 손님을 찾았지만 몇 년 전부터는 손님의 콜을 받는 방식이 보편화됐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1.09.26 15:36 | 윤상연

  • thumbnail
    염태영 수원시장 "수원e택시, 기업 독과점 막아낸 사례 되도록 지원"

    “수원e택시가 플랫폼기업의 독과점 폐해를 막아낸 승리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습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지난 23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를 통해 기사와 시민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수원e택시 앱이 빠르게 정착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염 시장은 수원지역 택시업계와 협업해 개발한 호출 앱 수원e택시에 대한 애정이 남다르다. 지난 11년 넘게 120만 인구의 수원시를 이끌며 ‘사람’을 ...

    한국경제 | 2021.09.26 15:35 | 윤상연

  • thumbnail
    경남경제진흥원, 일자리·판로 확보 '해결사'

    ... 입점지원 사업’과 소상공인의 카드 수수료 완화 및 프로모션을 통해 매출 향상을 도모하는 ‘제로페이 프로모션사업’ 등 8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그중에서 가장 역점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이 경남 대표 인터넷 쇼핑몰인 e경남몰 운영 사업이다. 7월부터 e경남몰 운영을 맡은 경제진흥원은 홈페이지를 새롭게 단장하고, 다양한 이벤트 등을 통해 쇼핑몰을 활성화해 소상공인, 농어민의 판로 확보에 기여하고 있다. 중소기업 경영기반 강화와 성장 촉진도 지원한다. ...

    한국경제 | 2021.09.26 15:25 | 김해연

  • thumbnail
    "운전 재미 제대로"…잘생기고 힘도 좋은 '재규어 F타입' [신차털기]

    ... 지속가능한 편리함에 한 발 가까워졌지만, 어딘가 지루하다는 느낌도 있다. 재규어 F타입은 운전의 재미를 다시금 일깨워주는 차다. 특히 시승한 뉴 F타입 R은 재규어의 정점에 있는 스포츠카다. 1960년대를 대표하는 영국 스포츠카 E타입의 우아한 디자인을 계승했고, 5000cc V8 슈퍼차저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575마력 최대 토크 71.4㎏·m의 동력 성능을 발휘한다. 잘생긴 데다 힘까지 좋다. F타입은 컨버터블이 먼저 나온 모델인 만큼 ...

    한국경제 | 2021.09.26 13:30 | 오세성, 유채영

  • thumbnail
    [단독] 고용부, 갑·을 뒤바뀐 기타기관 경영평가…'짬짜미' 의혹 제기

    ... 기획재정부가 경영실적을 평가하지만, 기타공공기관의 경우 고용노동부가 자체적으로 경영평가를 실시하고 있다. 이에 박 의원은 "기타 공공기관의 경영실적 평가를 실시한 2104년 이후 고용노동부 산하의 기타 공공기관 중 D나 E를 받은 곳은 없다"며 "경영평가가 형식적으로 이뤄지고 있다는 의혹이 나온다"고 말했다. 점수 부풀리기가 제기되는 배경에는 경영평가 위원들의 구성에 문제가 있다는 주장이 나온다. 경영평가위원은 한해 총 ...

    한국경제 | 2021.09.26 10:16 | 이동훈

  • thumbnail
    신세계백화점 e도서관 다섯달…3만5000여 권 빌렸다

    신세계백화점이 5개월 전 시작한 전자 도서 대여 서비스를 통해 소비자들이 3만5000여 권의 책을 대여했다. 신세계백화점은 올해 4월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시작한 전자책 대여 서비스 ‘신백서재’의 누적 도서 대여 권수가 총 3만5400여 권이라고 26일 밝혔다. 하루에 한 번 아이디별로 기록되는 누적 접속자 수는 10만명을 넘었다. 신세계백화점 관계자는 "하루에 630여 명 넘게 접속해 220권 가량...

    한국경제 | 2021.09.26 07:17 | 오정민

  • thumbnail
    이러니 매물이 없지…"양도세 비과세 12억 기다립니다"

    ... 7월 10억4700만원에 거래된 지 두 달 만에 호가가 1억5000만원 넘게 뛰었다. 12억원대 이하 주택부터 매도가 막히니 그 이상 값을 받는 고가 아파트들도 줄줄이 신고가다. 지난 2월 신고가인 13억5000만원에 팔린 e편한세상 송파파크센트럴 전용 59㎡ 호가도 14억7000만~15억원까지 뛴 상태다. 강남구에선 압구정동 현대아파트4차(전용면적 117.9㎡)는 지난 5월13일 41억7500만원에 거래됐다. 두 달 전 최고가인 40억3000만원보다 1억4500만원이 ...

    한국경제 | 2021.09.25 06:51 | 안혜원

  • thumbnail
    규제 대상 플랫폼, 韓 100개 vs EU 10개

    ...squo; 제정안은 매출 65억유로(약 8조9700억원) 이상 또는 기업가치 650억유로(약 89조7000억원) 이상인 기업에 적용된다. 단 10개 기업만 규제 대상이다. 일본도 매출 3000억엔(약 3조1000억원) 이상 e커머스, 매출 2000억엔(약 2조1000억원) 이상 앱마켓만 겨냥했다. 국회입법조사처도 이런 문제를 지적했다. 국회입법조사처는 지난 5월 발간한 ‘온라인 플랫폼 공정화법 제정을 위한 입법·정책 과제’ ...

    한국경제 | 2021.09.24 17:48 | 조미현

  • thumbnail
    치솟는 국제 LPG값…SK가스·E1 전전긍긍

    다음달 국내 액화천연가스(LPG) 공급 가격 인상 여부를 놓고 양대 LPG 수입사인 SK가스와 E1이 고심을 거듭하고 있다. 국제 LPG 가격이 넉 달 연속 인상돼 가격 인상 요인은 충분하지만, 서민 물가 상승을 우려하는 정부를 의식해 쉽사리 인상폭을 결정하지 못하고 있다. 24일 LPG업계에 따르면 사우디아라비아 국영석유회사인 아람코는 이달 프로판과 부탄 가격을 전월 대비 각각 t당 5달러, 10달러 올린 665달러로 통보했다. 1년 전인 지난해 ...

    한국경제 | 2021.09.24 17:24 | 강경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