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0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제라드의 레인저스, 무패 우승까지 '승점 1점' 남았다

    ... 큰 도움이 됐다며 감사를 표했다. 제라드 감독은 이날 경기 뒤 기자회견에서 "퍼거슨 감독님이 시간을 내 주셔서 몇 차례 통화하며 팀 운영과 관련해 말씀을 들었는데 정말 환상적이었다"면서 "언젠가 감독님을 직접 뵙고 커피 한 잔 마시면서 대화를 나눠보고 싶다"고 말했다. 제라드 감독은 현역 시절 리그컵과 잉글랜드축구협회 FA컵은 물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컵까지 들어 올렸으나 한 번도 리그 우승은 해낸 적이 없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3 09:31 | YONHAP

  • thumbnail
    첼시, 아스널에 0-1 덜미…투헬 "베스트 11 잘못 결정"

    ... 치른 6위 리버풀(승점 57)과도 승점 7차다. 첼시가 아스널에 패하면서 6위 리버풀까지 '톱4 자리'를 노릴 수 있는 길이 열렸다. 첼시의 토마스 투헬 감독은 오는 16일 예정된 레스터시티와 2020-2021 잉글랜드축구협회(FA) 결승전을 앞두고 주전 선수들의 로테이션 차원에서 선발진에 대대적인 변화를 줬다. 투헬 감독은 지난 9일 치러진 맨체스터 시티전(1-0승)에 나섰던 베스트 11에서 무려 7명이나 바꿔 아스널을 상대했지만 끝내 패착이 됐다. 첼시는 ...

    한국경제 | 2021.05.13 09:27 | YONHAP

  • thumbnail
    '박지성 동료'였던 맨유 전 주장 발렌시아, 현역 은퇴

    ... 레알(스페인), 위건 애슬레틱(잉글랜드) 등을 거쳐 2009년 여름 맨유에 입단했다. 이후 2018-2019시즌까지 10시즌 동안 맨유 유니폼을 입고 공식전 339경기에 나와 25골을 기록했다. 맨유에서만 프리미어리그와 리그 2회, 잉글랜드축구협회(FA)과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1회, 커뮤니티 실드 3회 우승을 경험했다. 측면 공격수였던 발렌시아는 맨유에서 측면 수비수로 보직이 바뀌었으나 묵묵히 제 몫을 다했고, 팀의 주장을 맡기까지 ...

    한국경제 | 2021.05.13 08:20 | YONHAP

  • thumbnail
    지소연의 첼시 위민, 2시즌 연속 잉글랜드 여자슈퍼리그 우승

    ... 입단한 지소연은 네 차례의 우승을 모두 맛봤다. 더불어 WSL 스프링 시리즈(2017)와 위민스 잉글랜드축구협회(FA) (2014-2015, 2017-2018), 리그(2019-2020, 2020-2021), 커뮤니티 실드(2020) ... 축포'를 쏘아올렸다. 리그 최종전에서도 막강한 화력을 뽐낸 첼시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WCL)와 FA컵을 포함해 쿼드러플(4관왕)을 노린다. 위민 리그컵에서는 이미 우승을 차지했다. 첼시와 FC바르셀로나의 UWCL ...

    한국경제 | 2021.05.10 07:51 | YONHAP

  • thumbnail
    연일 새 역사 써나가는 손흥민…유럽축구 중심에서 커리어 절정

    ... 나란히 했다. 이를 포함해 개인 기록으로만 보면 손흥민은 커리어 최고의 시즌을 보내며 뛸 때마다 '최다', '최초' 수식어를 붙이고 있다. EPL 17골 10도움,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예선 및 본선 4골 3도움, 리그(카라바오) 1골, 잉글랜드축구협회(FA) 4도움 등 총 39개의 공격 포인트를 쌓아 2019-2020시즌의 30개(18골 12도움)보다 많은 개인 최다 기록을 이어나가는 중이다. 지난해 9월 사우샘프턴과의 2라운드 땐 4골을 몰아넣어 ...

    한국경제 | 2021.05.08 23:33 | YONHAP

  • thumbnail
    UCL 우승 노리는 투헬 감독 "결승 참가자 아닌 승자 될 것"

    ... 트로피를 놓고 격돌한다. 맨시티는 올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선두(승점 80)를 달리고 있다. 리그(카라바오)에서는 이미 우승했고, EPL과 UCL까지 '트레블'(3관왕) 달성을 목표로 해 만만치 않은 상대다. ... 기록하는 등 가파른 상승세를 탔고, 현재 리그 4위(승점 61)에 랭크돼 있다. 지난달 18일에는 잉글랜드축구협회(FA) 4강에서 맨시티를 1-0으로 꺾고 결승에 오르기도 했다. 투헬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뒤 첼시는 24경기에서 ...

    한국경제 | 2021.05.06 09:33 | YONHAP

  • thumbnail
    5번 실패 끝에 UCL 결승 진출한 맨시티 감독 "정말 어려웠어요"

    ... 2010-2011시즌) UCL 우승을 지휘했던 과르디올라 감독을 영입했다. 과르디올라 감독 체제에서 맨시티는 확실히 더 강해졌다. 2017-2018, 2018-2019시즌 연이어 EPL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잉글랜드축구협회 FA컵에서 한 차례 우승했고, 리그(카라바오)에서는 올 시즌까지 4시즌 연속 우승했다. 그러나 과르디올라 감독은 가장 중요한 UCL에서는 늘 고배를 마셨다. 2015-2016시즌에는 준결승에서, 2016-2017시즌에는 16강에서 ...

    한국경제 | 2021.05.05 09:10 | YONHAP

  • thumbnail
    전북 떠난 모라이스, 사우디 프로축구 알 힐랄 사령탑에 선임

    ... 감독 후임으로 2019년 전북 사령탑에 오른 모라이스 감독은 재임 기간 2년 동안 3개의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K리그1에서 두 시즌 모두 우승을 지휘해 전북을 4년 연속 K리그1 정상으로 이끌었고, 지난해에는 대한축구협회(FA) 우승까지 일궈 구단 첫 '더블'의 역사도 썼다. 그러고 나서 계약 기간 종료와 함께 전북과의 동행을 깔끔하게 마무리했다. 알 힐랄은 2020-2021시즌 사우디 정규리그에서 승점 48(14승 6무 5패)로 선두를 달리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5.03 11:19 | YONHAP

  • thumbnail
    여자축구 에이스 지소연, 손흥민 터진 날 챔스 결승 첫 진출

    ... 슈팅해 골문을 갈랐다. 지소연 덕에 다시 승기를 잡은 첼시는 후반 막판 페르닐레 하르데르와 커비가 연속골을 넣어 결승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첼시는 2014년 지소연을 영입한 뒤 여자 1부 리그 3회 우승, 잉글랜드축구협회 FA컵 2회 우승 등을 일구며 잉글랜드 최강팀으로 발돋움했다. 이를 바탕으로 첼시는 유럽 무대에서도 점차 두각을 나타냈다. 2017-2018시즌부터 2회 연속으로 UWCL 4강에 오른 데 이어 이번에는 결승 무대까지 올라섰다. 지소연은 ...

    한국경제 | 2021.05.03 10:06 | YONHAP

  • thumbnail
    '은퇴' 신화용 "행복한 선수 생활했다"…팬들에 마지막 인사

    ... 않겠다(Don't Forget)'고 적힌 현수막과 신화용의 유니폼을 들고 그의 마지막을 함께 했다. 2004년 포항에 입단해 K리그에 데뷔한 신화용은 2016년까지 주전 수문장으로 활약하며 정규리그 2회(2007·2013), 대한축구협회(FA) 3회(2008·2012·2013), 리그(2009),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2009) 등 팀의 7차례 우승에 힘을 보탰다. 2017년에는 수원으로 이적해 두 시즌 간 골문을 지켰다. 2018년 전북 현대와 ...

    한국경제 | 2021.05.01 17:0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