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0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은퇴' 신화용 "행복한 선수 생활했다"…팬들에 마지막 인사

    ... 않겠다(Don't Forget)'고 적힌 현수막과 신화용의 유니폼을 들고 그의 마지막을 함께 했다. 2004년 포항에 입단해 K리그에 데뷔한 신화용은 2016년까지 주전 수문장으로 활약하며 정규리그 2회(2007·2013), 대한축구협회(FA) 3회(2008·2012·2013), 리그(2009),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2009) 등 팀의 7차례 우승에 힘을 보탰다. 2017년에는 수원으로 이적해 두 시즌 간 골문을 지켰다. 2018년 전북 현대와 ...

    한국경제 | 2021.05.01 17:09 | YONHAP

  • thumbnail
    K리그1 서울-성남, 2-2 무승부…끊지 못한 '무승 사슬'

    ...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13라운드에서 2-2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성남은 최근 리그 3연패에서 벗어났지만, 무승은 이어져 7위(승점 16)에 머물렀다. 서울도 리그 7경기(2무 5패), 대한축구협회(FA) 3라운드에서 2부리그 팀 서울 이랜드에 진 것까지 포함하면 공식전 8경기 무승이 이어지며 8위(승점 14)에 그쳤다. 슈팅 19개(서울 12개·성남 7개), 경고 9장(성남 6장·서울 3장)이 오간 불꽃 튀는 공방전이었다. ...

    한국경제 | 2021.04.30 21:48 | YONHAP

  • thumbnail
    라마단 탓에 뮬리치 제외한 김남일 감독 "훈련 때도 의욕 없어"

    ... 빌드업을 보완하는 차원에서 수비로 내렸다. 기성용과 김진성의 중원 조합은 많은 활동량을 갖고 수비적으로도 돕는 움직임을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은 지난 라운드 수원 FC와 비겨 연패는 끊었으나 리그 6경기, 대한축구협회(FA)을 포함해 공식전 7경기째 무승 수렁 속에 성남과 만났다. 박 감독은 "지난 라운드 무승부로 다행히 분위기가 나쁘지는 않지만, 무승이 너무 길어지면 안 되고 홈에선 이기는 모습을 보여야 하는 만큼 정신적인 부분에 많은 주문을 ...

    한국경제 | 2021.04.30 19:28 | YONHAP

  • thumbnail
    눈물 닦은 손흥민, 최하위 셰필드 상대로 '한 시즌 최다골' 조준

    ... 2경기 연속 골과 자신의 한 시즌 공식전 최다 골 타이기록을 동시 조준한다. 손흥민은 이번 시즌 리그 15골에 리그(카라바오) 1골,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4골(예선 1골 포함) 등 총 20골을 기록 중인데, 한 골을 ... 21골과 어깨를 나란히 한다. 토트넘에서의 두 번째 시즌이던 당시 손흥민은 리그에서 14골, 잉글랜드축구협회(FA)에서 6골,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1골을 남긴 바 있다. 이번 시즌 남은 리그 5경기에서 두 골을 더 넣으면 ...

    한국경제 | 2021.04.30 11:10 | YONHAP

  • thumbnail
    루크 쇼 "첫 번째 결승전에 출전할 수 있길..."

    ... 동기'를 가졌다고 밝혔다. 쇼는 지난 2015년 9월 16일, PSV 아인트호벤과의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 리그 1차전 경기에서 오른쪽 정강이 복합 골절 부상으로 시즌 아웃되었다. 그 후 잦은 부상을 겪으며 맨유가 우승했던 FA컵, 리그 , 유로파리그 결승전에 모두 결장했다. 이에 쇼는 이번 유로파리그 4강에서 승리한 후, 본인의 첫 번째 결승전 경기를 치르고 싶다고 전했다. 쇼는 `개인적으로 이것은 대단한 동기부여다. 이번 로마와의 경기에서 승리하고, ...

    한국경제 | 2021.04.29 16:31 | 정승우 기자(reccos23@xportsnews.com)

  • thumbnail
    "1년 더" 외친 첼시...FA 노리는 지루

    ... 좋겠다는 제안을 한 것으로 전해진다. 지루는 보다 더 많은 출전시간을 원한다. 지루는 토마스 투헬 감독이 첼시의 새로운 감독으로 2020/21시즌 중 부임한 이후 선발 출장 경기가 3경기 뿐이다. 3월에 있었던 첼시와 셰필드 유나이티드의 FA컵 경기가 지루의 마지막 선발 출전 경기다. 골닷컴에 의하면 지루는 2월 24일에 있었던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중요한 골을 넣은 본인의 활약 대비 출전시간이 적다고 느끼고 있다. 티모 베르너와 카이 하베르츠 ...

    한국경제 | 2021.04.29 15:34 | 김상훈 기자(shkim1882@xportsnews.com)

  • thumbnail
    신화용, 내달 1일 빅버드서 은퇴 인사…수원·포항 합동 은퇴식

    ... 맞대결에 앞서 양 구단의 유니폼을 입고 활약한 신화용의 합동 은퇴식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2004년 포항에 입단해 K리그에 데뷔한 신화용은 2016년까지 주전 수문장으로 활약하며 정규리그 2회(2007·2013), 대한축구협회(FA) 3회(2008·2012·2013), 리그(2009),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2009) 등 팀의 7차례 우승에 힘을 보탰다. 2017년에는 수원으로 이적해 두 시즌 간 골문을 지켰다. 2018년 전북 현대와 ...

    한국경제 | 2021.04.29 10:43 | YONHAP

  • thumbnail
    [공식발표] KGC 최은지-GS 박혜민 트레이드

    ... GS칼텍스의 유니폼을 입게 됐다. 특히 인삼공사에서 주전선수로 성장하며 기량을 꽃피운 최은지는 2018 KOVO에서 MVP를 수상하며 우승을 견인했다. 이소영을 보내며 안정적인 즉시전력감이 필요한 GS칼텍스에게 최은지의 영입은 ... 선수에게도 수고했고 고맙다는 말을 꼭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KGC인삼공사는 `금번 트레이드는 레프트 이소영 선수의 FA영입과 함께 당장의 우승보다는 2~3년 후의 우승을 목표로 레프트 포지션에서의 미래자원 확보 및 차세대 선수육성차원에서 ...

    한국경제 | 2021.04.28 17:54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여자배구 GS-인삼공사, 레프트 최은지↔박혜민 맞트레이드

    ... IBK기업은행에서 데뷔한 이래 한국도로공사, 인삼공사를 거쳐 GS칼텍스에 새 둥지를 튼다. 지난 시즌 여자부 최초로 3관왕(프로배구컵대회 우승·정규리그 1위·챔피언결정전 우승)을 달성한 GS칼텍스는 최은지가 자유계약선수(FA)로 인삼공사 유니폼을 입은 이소영을 대신할 즉시 전력으로 안성맞춤이라고 평했다. 최은지는 구단을 통해 "우승팀으로 오게 돼 큰 영광이며 GS칼텍스의 좋은 환경과 시설에서 운동할 수 있어서 너무 기쁘다"며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

    한국경제 | 2021.04.28 17:14 | YONHAP

  • thumbnail
    파브레가스, 리네커...캉테, 박수부대 합류

    ... 극찬했다고 전했다. 파브레가스는 경기 중 본인의 SNS에 `캉테는 항상 큰 경기에서 빛나는 선수였다. 그를 의심하지 마라. 그는 2인분씩 해낸다`라며 박수를 보냈다. 파브레가스는 2시즌 반 동안 캉테와 함께 발맞추며 프리미어리그, FA컵, 유로파리그에서 우승을 이뤘다. 캉테를 칭찬한 것은 파브레가스만이 아니었다. BBC의 게리 리네커도 경기 종료 후 SNS에 `해설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는 길에 캉테가 무언가를 가로채 갈 것`이라며 재치있는 칭찬을 보탰다. ...

    한국경제 | 2021.04.28 14:44 | 정승우 기자(reccos23@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