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3,0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UCL 결승 D-1…첼시-맨시티 '1천100억원 +α' 쩐의 전쟁

    ... 맨유-첼시(맨유 우승), 2018-2019시즌 토트넘-리버풀(리버풀 우승) 이후 세 번째다. 지금까지 UCL(전신 유러피언 포함)에서 우승한 잉글랜드 팀은 리버풀, 맨유, 노팅엄 포레스트, 첼시, 애스털 빌라, 리즈 유나이티드, 아스널, ... 늘어난다. UCL 결승에 오른 첼시와 맨시티는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 무대에서 1승 1패로 팽팽했다. 하지만 FA컵 준결승에서 맨시티를 1-0으로 꺾은 첼시가 2승 1패의 우위를 보인다. 결승전을 앞둔 두 팀 사령탑들의 '필승 ...

    한국경제 | 2021.05.29 09:56 | YONHAP

  • thumbnail
    '매탄소년단' 중심 정상빈…데뷔 두달 만에 '경계대상'으로

    ... 기억이 있다. 박 감독은 "1차전에서는 정상빈이 신인답게 패기가 있어서 파워풀한 경기를 했는데, 어제 대한축구협회(FA)에서 승부차기하는 걸 보니 이제 여유도 생긴 것 같다"며 "국가대표에도 발탁되면서 동기부여도 확실한 것 같다"고 ... 별명도 얻었다. 이 모습을 지켜본 한국 남자 축구대표팀의 파울루 벤투 감독은 다음 달 예정된 2022 카타르 월드 아시아지역 2차 예선에 나설 대표팀에 정상빈을 '깜짝 발탁'하기도 했다.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대표팀에 승선한 ...

    한국경제 | 2021.05.27 16:17 | YONHAP

  • thumbnail
    '분위기 반전' 서울-'설욕 다짐' 수원…시즌 두 번째 슈퍼매치

    ... 있다. 서울은 팀 내 최다득점자(4골)인 나상호가 햄스트링을 다치는 악재를 맞았다. 수원은 5월에만 대한축구협회(FA)을 포함해 8경기를 소화하는 강행군 속에 선수들의 체력 부담이 커졌다. 이에 대해 박진섭 감독은 "나상호의 부상으로 ... 강원FC(승점 17)를 마주해 승점 3을 노린다. 전북은 인천 유나이티드를 만나 반등을 노린다. 지난 시즌 FA컵 우승팀인 전북은 26일 대회 16강에서 K3(3부)리그 양주시민축구단에 승부차기 끝에 패하는 수모를 당했다. 리그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5.27 15:28 | YONHAP

  • thumbnail
    '심각한 위기' 직면한 전북, 올여름 전력 '대수혈' 불가피

    ... 무릎을 심하게 다쳐 앞으로 2~3달간 결장하게 됐다. 최철순은 전날 선발 출전한 양주시민구단과의 대한축구협회(FA) 16강전에서 경기 막판 상대 선수와 충돌한 뒤 절룩거리는 모습을 보였다. 전북 관계자는 "예상보다 최철순의 ... 전북은 최근 정규리그에서 수원 삼성, 울산 현대, 대구FC에 연달아 패하며 무려 8년 만에 3연패를 당했다. 전날 FA컵 경기에서는 K3리그 양주시민구단을 상대로 한 골도 넣지 못하고 승부차기까지 끌려간 끝에 무릎을 꿇는 망신까지 당했다. ...

    한국경제 | 2021.05.27 15:26 | YONHAP

  • thumbnail
    수원 골키퍼 '예스 동건'의 자신감…"리그 상위권 해볼만 해"

    FA컵 승부차기 선방으로 8강 이끌어…일주일 전 정규리그선 뼈아픈 실책 프로축구 수원 삼성의 골키퍼 노동건(30)은 지난 19일 대구FC와 정규리그 경기에서 치명적인 실수를 했다. 수원이 1-0으로 앞서던 후반 45분, 골대 ... 긍정적 효과는 금방 나타났다. 박 감독은 2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부 리그 FC안양과의 대한축구협회(FA) 16강전에서 노동건에게 다시 기회를 줬다. 노동건은 연장전까지 120분간 무실점으로 골문을 틀어막았다. 승부차기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5.27 09:13 | YONHAP

  • thumbnail
    박건하 수원 감독 "로테이션 후회 안 해…선수들 믿었다"

    '2군' 내보낸 FA컵 16강서 2부 리그 안양 승부차기 끝에 겨우 제압 "로테이션을 가동한 것을 후회하지 않았습니다. 끝까지 우리 선수들을 믿었습니다. " 박건하 감독이 이끄는 프로축구 수원 삼성은 2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1 하나은행 FA컵 16강전에서 2부 리그 FC안양을 상대로 득점하지 못하고 매우 고전하다가 승부차기에서 8강행을 확정했다. 주중, 주말 경기가 반복되는 매우 빡빡한 일정 속에서 박 감독은 로테이션 카드를 ...

    한국경제 | 2021.05.26 22:47 | YONHAP

  • thumbnail
    K리그1 전북, 승부차기 끝 K3 양주에 덜미…FA컵 16강 탈락(종합)

    ... 더비'서 승부차기 끝 진땀승 프로축구 K리그1(1부) 전북 현대가 K3(3부)리그 양주시민축구단에 패하며 대한축구협회(FA) 16강에서 탈락하는 망신을 당했다. 전북은 26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1 하나은행 FA컵 16강전에서 양주시민축구단과 연장전까지 0-0으로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9-10으로 패했다. 지난 시즌 FA컵 우승팀인 전북은 이로써 '디펜딩 챔피언'의 체면을 구긴 채 일찌감치 대회에서 물러나게 됐다. 최근 정규리그에서 3연패를 ...

    한국경제 | 2021.05.26 22:38 | YONHAP

  • thumbnail
    수원, 승부차기 끝에 안양 제압…6년 연속 FA컵 8강행

    8년 만에 열린 '지지대 더비'…2군 내세운 수원, 안양에 고전 프로축구 수원 삼성이 8년 만에 열린 FC안양과 '지지대 더비'에서 승부차기 끝에 승리하고 대한축구협회 FA컵 8강에 올랐다. 수원은 2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안양과의 2021 하나은행 FA컵 16강전에서 연장전까지 0-0으로 승부를 가리지 못하고 승부차기에서 4-2로 이겨 8강에 올랐다. 2013년 대회 32강전에서 이뤄진 첫 맞대결에서 승리했던 수원은 이로써 안양과의 ...

    한국경제 | 2021.05.26 21:48 | YONHAP

  • thumbnail
    '실라지 결승골' 강원, 이랜드 꺾고 FA컵 8강…울산도 경남 제압

    프로축구 K리그1(1부) 강원FC가 K리그2(2부) 서울 이랜드를 꺾고 대한축구협회(FA) 8강에 진출했다. 강원은 26일 춘천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이랜드와 2021 하나은행 FA컵 16강전에서 실라지의 결승골과 임창우의 ... 쐐기골을 뽑아냈다. 박상혁의 패스를 받은 임창우가 송곳 같은 왼발 중거리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16강부터 FA컵에 합류한 K리그1 울산 현대는 첫 경기에서 K리그2 경남FC에 3-0으로 완승하고 8강에 올랐다. 경기 초반 쉽게 ...

    한국경제 | 2021.05.26 21:09 | YONHAP

  • thumbnail
    가투소, 나폴리와 작별 이틀 만에 피오렌티나 감독에 선임

    ... 시절 수비형 미드필더였던 가투소 감독은 AC밀란(이탈리아) 등에서 뛰고 이탈리아 국가대표로도 활약하며 2006년 독일 월드 우승에 기여했다. 현역 은퇴 후에는 시옹(스위스), 팔레르모(이탈리아) 등의 감독을 거쳐 AC밀란을 지휘했다. 이후 2019년 12월 카를로 안첼로티 감독의 후임으로 나폴리 사령탑에 올랐다. 가투소 감독은 지난해 6월 이탈리아축구협회(FA) 대회인 코파이탈리아에서 나폴리를 정상에 올려놓고 사령탑으로 첫 우승을 경험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26 07:5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