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3,0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뜨거웠던 손흥민·지소연, 나란히 디애슬레틱 베스트 11 선정

    ... 기록해 토트넘 구단 최초로 2시즌 연속 10골-10도움 클럽에 가입한 선수가 됐다. WSL 베스트11에 미드필더로 선정된 지소연은 자신의 커리어에 '정점'을 찍었다. 지소연은 중원을 확실하게 책임지며 첼시를 WSL과 위민 리그 정상에 올려 '더블'을 경험했다. 첼시는 8강에 올라 있는 여자 잉글랜드축구협회(FA)에서 우승하면 '트레블(3관왕)'을 이룬다. 첼시는 올 시즌 처음으로 유럽축구연맹(UEFA) 위민스 챔피언스리그(UWCL) 결승에도 올라 준우승을 했다. ...

    한국경제 | 2021.05.18 09:33 | YONHAP

  • thumbnail
    지소연의 첼시, UWCL 우승 좌절…결승서 바르셀로나에 0-4 완패

    ... 후 첫 UWCL 우승을 꿈꾸던 첼시는 유럽 제패에 실패하며 대회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올 시즌 잉글랜드 여자 슈퍼리그(WSL)와 위민 리그컵에서 정상에 올라 '더블'(2관왕)을 달성한 첼시는 UWCL와 위민스 잉글랜드축구협회(FA)까지 4개 대회 석권을 노렸지만, '쿼드러플'(4관왕) 이라는 목표는 이룰 수 없게 됐다. 바르셀로나는 구단 역사상 첫 UWCL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다. 2018-2019시즌 이 대회 결승에서 올랭피크 리옹(프랑스)에 1-4로 ...

    한국경제 | 2021.05.17 06:08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풀타임' 토트넘, 울버햄프턴에 2-0 완승…6위 도약

    ... 덜 치른 5위 리버풀(승점 60)을 승점 1점 차, 4위 첼시(승점 64)를 승점 5점 차로 추격하며 4강 희망을 이어갔다. 토트넘이 리그 5위 이하에 자리할 경우에는 올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와 잉글랜드축구협회(FA) 결과 등에 따라 경우의 수를 따져야 다음 시즌 UEFA 클럽대항전 출전 여부가 결정된다. 하지만 4위권 안에 들면, 자력으로 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을 따낼 수 있다. 손흥민은 선발로 나서서 경기가 끝날 때까지 뛰었으나, ...

    한국경제 | 2021.05.17 00:04 | YONHAP

  • thumbnail
    '제라드 지휘봉' 레인저스, 역대 4번째 무패 우승 '쾌거'

    ... 올라선 레인저스는 이후 한 차례도 1위 자리를 내주지 않고 2010-2011시즌 이후 10년 만에 챔피언 자리를 차지했다. 이번 우승은 제라드 감독에게도 남다르다. 제라드 감독은 리버풀 시절 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1회), FA컵 우승, 리그 우승(3회), UEFA 우승(1회) 등 여러 차례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지만 정규리그 우승 트로피는 없었다. 결국 제라드 감독은 레인저스 지휘봉을 잡고 이번 시즌 SPL 우승을 이끌어 자신의 첫 정규리그 우승의 한을 ...

    한국경제 | 2021.05.16 09:45 | YONHAP

  • thumbnail
    '준 우승 4수생' 레스터시티, 첼시 꺾고 FA컵 첫 우승

    레스터시티가 첼시를 꺾고 잉글랜드축구협회(FA) 정상에 올랐다. 레스터시티는 16일 영국 런던 웸블리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FA컵 결승전에서 유리 틸레만스의 결승골에 힘입어 첼시를 1대 0으로 이겼다. 1884년 창단한 레스터시티는 첫 FA컵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레스터시티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1회)와 리그(3회)에선 우승컵을 들어 올렸으나 FA컵은 준 우승만 네 차례에 그쳤다. 이날 결승전은 2만여 관중이 지켜보는 가운데 ...

    한국경제 | 2021.05.16 09:00 | 류은혁

  • thumbnail
    레스터시티, FA컵 '우승 동화'…첼시 꺾고 첫 우승

    ... 차우두리-포파나 팔레스타인 국기 들고 '지지 행동'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레스터시티가 '난적' 첼시를 꺾고 5차례 도전 만에 잉글랜드축구협회(FA) 우승의 간절한 꿈을 이뤄냈다. 레스터시티는 1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첼시와 2020-2021 FA컵 결승전 단판 승부에서 후반 18분 터진 유리 틸레만스의 결승골을 끝까지 지켜내 1-0으로 이겼다. 이로써 레스터시티는 그동안 4차례 준우승(1948~1949시즌, ...

    한국경제 | 2021.05.16 08:36 | YONHAP

  • thumbnail
    인도 변이에도 영국서 축구 결승전 2만1천명 직관

    코로나19 대형행사 실험…웸블리 잉글랜드 FA컵 경기·5K 달리기 등 영국이 인도 변이 바이러스 우려 중에도 대규모 행사를 개최하는 실험을 예정대로 치르고 있다. 15일(현지시간) 런던 외곽의 켐튼 공원에서는 약 2천명이 마스크를 ... 받는다. 정부 실험의 일환으로 지난달 말 리버풀에서 나이트클럽이 문을 열었고 브릿 어워즈 시상식, 잉글랜드 축구협회(FA) 준결승 등이 수천 명이 참가한 가운데 거리두기를 하지 않고 치러졌다. 이날 런던 웸블리 경기장에서 개최되는 ...

    한국경제 | 2021.05.16 00:43 | YONHAP

  • thumbnail
    승리 절실한 토트넘…더 주목받는 손흥민의 '기록 행진'

    ... 다음 시즌 UCL 본선행 티켓을 품을 수 있다. 그러면 6위 팀이 다음 시즌 UEL 티켓을 가져간다. 더불어 FA컵 우승팀에 주어지는 UEL 티켓도 변수다. 3위 레스터시티와 4위 첼시가 결승에 오른 상태라 FA컵 우승팀이 정규리그 ... 손흥민은 득점포를 가동하며 의미 있는 기록을 남겼다. 리즈전 득점으로 손흥민은 이번 시즌 EPL 17골, 리그(카라바오) 1골,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4골(예선 1골 포함)을 합쳐 시즌 22호골을 작성했다. ...

    한국경제 | 2021.05.15 09:21 | YONHAP

  • thumbnail
    '최고의 시즌' 꿈꾸는 지소연 "챔스 결승이 하이라이트 될 것"

    ... 2015, 2017-2018, 2019-2020시즌에 이어 통산 네 번째 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2014년부터 첼시에서 뛰어온 지소연은 입단 후 네 차례의 우승을 모두 맛봤다. 이제 다음 목표는 UWCL과 위민스 잉글랜드축구협회(FA) 까지 한 시즌에 4개의 트로피를 손에 넣는 '쿼드러플'이다. 태극 문양이 그려진 정강이 보호대를 들고 WSL 우승을 기뻐했던 지소연은 "리그 우승을 하니 일 년 동안 고생한 보람이 있는 것 같아 기쁘다"며 "현재는 일단 챔피언스리그 ...

    한국경제 | 2021.05.14 06:30 | YONHAP

  • thumbnail
    신생 페퍼저축은행 여자 배구단 광주에 둥지…코치 구성 완료(종합)

    ... 페퍼저축은행은 이날 기존 6개 구단에서 보호선수 9명을 제외한 선수 1명씩을 지명해 공개한다. 구단별 1명을 초과해 지명할 수는 없지만, 상황에 따라 특정 구단 선수는 지명하지 않아도 된다. 페퍼저축은행은 미계약 자유계약선수(FA)와 임의탈퇴 신분 선수의 영입 가능성도 타진하고 있다. 페퍼저축은행은 2021-2022시즌부터 V리그에 합류한다. 8월 경기도 의정부에서 열리는 한국배구연맹(KOVO) 대회에도 출전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3 15: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