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6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양현종 복귀와 유희관 은퇴…프로야구에 새 '이닝이터' 필요하다

    ... 우리 나이 30대 중반에도 일관성 있는 투구를 선사할 수 있다면 옵션 대부분을 챙길 것으로 보인다. 양현종은 KIA와 계약기간 4년에 계약금 30억원, 연봉 총액 25억원, 옵션 48억원 등 총액 103억원에 자유계약선수(FA)로 사인했다. 기간을 2016년 이후로 좁혀 따지면, 양현종과 유희관을 추격하는 이닝이터로는 박종훈(SSG 랜더스), 최원태(키움 히어로즈), 박세웅(롯데 자이언츠), 문승원(SSG) 등이 있다. 이 중 박종훈과 문승원은 지난해 나란히 ...

    한국경제 | 2022.01.24 09:41 | YONHAP

  • thumbnail
    KB 정규리그 1위 합작 박지수·강이슬 "남은 경기 전승 도전"

    ... 삼성생명과 홈 경기에서 75-69로 승리, 23승 1패로 정규리그 1위를 확정한 KB는 이번 시즌을 앞두고 결성한 박지수, 강이슬의 '원투 펀치'의 힘이 컸다. 박지수가 골밑을 장악한 가운데 국가대표 슈터 강이슬이 자유계약선수(FA) 자격으로 합류한 KB는 다른 팀들 입장에서 '난공불락'의 엄청난 존재감을 과시했다. 최근 2년간 매번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혔지만 2위에 머물렀던 KB가 이번 시즌 일단 정규리그를 제패할 수 있었던 것은 역시 강이슬의 외곽포에 ...

    한국경제 | 2022.01.22 21:28 | YONHAP

  • thumbnail
    여자농구 1위 KB 김완수 감독 "최고 승률, 욕심내면 안되지만…"

    ... 누구나 제 몫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얻은 계기가 됐고, 우리 팀이 더 강해지는 결과로 이어졌다"고 '입에 쓴 약'이 됐다고 받아들였다. 수훈 선수로는 "누구를 정하기 어렵지만 아무래도 박지수의 역할이 컸고, 자유계약선수(FA)로 이적한 강이슬이 부담이 컸을 텐데도 잘 이겨내고 좋은 모습을 보였다"고 평가하며 "염윤아도 고참으로 제 몫을 잘 해줘 칭찬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KB는 남은 6경기에서 다 이기면 29승 1패, 승률 96.7%로 역대 정규리그 ...

    한국경제 | 2022.01.22 21:07 | YONHAP

  • thumbnail
    박지수·강이슬 '최강 원투 펀치'…KB, 적수 없는 절대 강자로

    ... 승률도 달성할 수 있다. KB는 올 시즌 어느 때보다도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혔다. 미국여자프로농구(WNBA)에서 뛰는 국가대표 센터 박지수가 버티고 있는 데다, 올 시즌을 앞두고 최고의 슈터로 꼽히는 강이슬까지 자유계약선수(FA)로 영입하면서다. WNBA와 대표팀 등 쉴 틈 없는 일정을 소화한 박지수의 몸 상태와 강이슬의 적응 문제가 변수로 떠올랐지만, 두 선수는 문제없이 제 몫을 해냈다. 지난 시즌부터 외국인 선수 없이 국내 선수들로만 경기를 치르는 ...

    한국경제 | 2022.01.22 20:11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벤투호 합류 힘들듯…토트넘 감독 "복귀는 아직"

    ... 이어 "손흥민은 잘 회복하고 있다"면서도 "A매치 휴식기가 끝날 때까지 기다려야 한다"고 복귀 시점에 대한 기존 전망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토트넘은 첼시전이 끝나면 2월 6일 브라이턴 앤드 호브 앨비언과의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4라운드(32강전) 경기 전까지 휴식기를 가진다. 토트넘의 프리미어리그 경기는 2월 10일 사우샘프턴전으로 재개한다. 콘테 감독의 말대로라면 손흥민은 오는 27일 레바논, 2월 1일 시리아와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 ...

    한국경제 | 2022.01.22 09:07 | YONHAP

  • thumbnail
    '직장폐쇄' MLB 노사, 입장차 좁혀질까…25일 다시 만난다

    ... 이밖에 탱킹(전략적으로 성적을 떨어뜨린 뒤 다음 신인 드래프트에서 상위 순번을 얻어 전력을 강화하는 것)을 막기 위한 신인 드래프트 순번 추첨과 포스트시즌 확대 방안도 제안했다. 하지만 선수노조는 MLB 사무국이 자유계약선수(FA) 자격 요건 완화, 사치세 기준 변경, 최저 연봉 인상 등에 대해 제안하지 않은 것에 실망감을 드러낸 것으로 전해졌다. 양측이 25일 협상에서 다시 한번 평행선을 달릴지, 아니면 서로 양보하며 절충점을 찾을지 주목된다. 25일 만남에서도 ...

    한국경제 | 2022.01.21 16:09 | YONHAP

  • thumbnail
    제주도에서 몸 만드는 'MLB FA' 김광현…다음 단계는 불펜피칭

    메이저리그 직장 폐쇄로 미국 출국 일정 잡지 못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자유계약선수(FA) 김광현(34)의 공을 받은 김이환(22·한화 이글스)이 글러브와 공이 내는 마찰음과 동시에 감탄사를 내뱉었다. 김이환은 "공이 공중에서 두 번 살아오는 느낌"이라고 말했다. 김광현은 제주도 서귀포시에서 개인 훈련 중이다. 21일에는 SK 와이번스(SSG 랜더스) 시절부터 친분이 깊은 정우람(37), 임준섭(33), 김이환(이상 한화)과 함께 훈련했다. ...

    한국경제 | 2022.01.21 16:08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삼성, 2월 3일 스프링캠프 시작…KIA·SSG 등과 평가전

    ... 공개했다. 2월 3일 경산볼파크에서 스프링캠프를 시작하는 삼성은 2월 15일부터 장소를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로 옮겨 '3일 훈련·1일 휴식' 일정의 훈련을 이어간다. 3월 3일에는 KIA 타이거즈, 6일 SSG 랜더스, 8일 LG 트윈스와의 평가전도 편성했다. 삼성에서 뛰다가 LG와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한 박해민이 3월 8일 이적 후 처음으로 라이온즈 파크를 방문할 가능성도 있다. 3월 12일부터는 시범경기 일정에 따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1.20 16:50 | YONHAP

  • thumbnail
    '옐로카드가 수상해'…아스널 경기서 미심쩍은 베팅 패턴 보고

    잉글랜드 프로축구 아스널 경기에서 수상한 베팅 패턴이 감지됐다는 의혹이 제기돼 잉글랜드축구협회(FA)가 확인에 나섰다. 19일(현지시간) 디애슬레틱은 올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경기에서 아스널의 한 선수가 옐로카드를 받은 일과 관련해 불규칙한 베팅 패턴이 나타났으며, FA가 이를 살펴보고 있다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FA는 아스널의 특정 선수가 경고를 받는 데에 비정상적인 금액의 돈이 걸려 있었다는 보고를 받았다. 문제가 된 ...

    한국경제 | 2022.01.20 08:46 | YONHAP

  • thumbnail
    박건우가 달던 37번 새 주인은 김대한…두산, 등번호 공개

    ... 베어스가 '제2의 박건우' 후보로 꼽는 외야수 김대한(22)이 박건우의 등번호를 이어받았다. 두산은 19일 구단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2022년 선수단 등번호를 공개했다. 지난해 37번을 달고 뛴 박건우는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뒤, NC 다이노스와 6년 100억원에 계약했다. 두산 등번호 37의 새 주인은 김대한이다. 두산이 2019년 1차 지명한 김대한은 2020년 8월 입대했고, 올해 2월 전역한다. 김대한은 김인태, 강진성 등과 함께 ...

    한국경제 | 2022.01.19 18:1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