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1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황인범 원소속팀 루빈카잔, 러시아 2부리그로 강등

    임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으로 프로축구 K리그1 FC서울에서 뛰는 황인범(26)의 원소속팀 루빈 카잔이 러시아 프로축구 2부로 강등됐다. 카잔은 21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의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FC우파와 2021-2022시즌 최종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1-2 역전패를 당했다. 이로써 카잔은 16개 팀 중 15위(승점 29·8승 5무 17패)로 자동 강등이 확정됐다. 이날 승리를 따낸 우파는 승점 1 차이로 14위(승점 30·6승 12무 ...

    한국경제 | 2022.05.22 16:49 | YONHAP

  • thumbnail
    '김승섭 결승골' K리그2 대전, 부천 잡고 8경기 무패…2위 추격(종합)

    ... 선방에 막히는 등 끝내 한 골을 뽑아내지 못했다. 광양전용구장에서는 원정팀 안산 그리너스가 전남 드래곤즈를 3-2로 따돌리고 시즌 첫 승의 감격을 누렸다. 안산은 이 경기 전까지 리그 15경기에서 7무 8패에 그쳤고, 대한축구협회(FA)컵 2라운드에서 4부리그 팀 평창 유나이티드에 1-2로 져 탈락하는 등 이번 시즌 공식전 16경기 동안 승리가 없었다. 이날 승리에도 안산은 여전히 최하위인 11위(승점 10·14득점)를 벗어나지는 못했으나 일단 무승 사슬을 끊어내고, ...

    한국경제 | 2022.05.21 20:38 | YONHAP

  • thumbnail
    조롱한 에버턴 팬에 발길질한 비에이라 감독…英 경찰 조사 나서

    ... 직접 언급하지 않았으나 "에버턴 구단과 함께 모든 폐쇄회로(CC)TV 영상을 수집하고 있으며, 목격자의 증언을 듣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공식 고소는 없었으나 사건에 대한 조사는 진행 중"이라고 덧붙였다. 잉글랜드축구협회(FA) 역시 사건을 주시하고 있다. 경찰은 또 불꽃놀이와 경기장 난입 등의 이유로 이날 경기에서 4명의 남성을 체포했다고 밝혔다. BBC에 따르면 16일 이후 EPL과 챔피언십(2부) 등 잉글랜드 축구장에서 5차례의 경기장 난입 등 소란이 ...

    한국경제 | 2022.05.21 12:09 | YONHAP

  • thumbnail
    이승현·라건아 조합 성사될까…프로농구 FA 이승현, KCC행 유력

    프로농구 자유계약선수(FA) 최대어 가운데 한 명으로 꼽히는 포워드 이승현(30·197㎝)이 전주 KCC로 이적할 것으로 보인다. KCC 구단 사정에 정통한 관계자는 20일 "이승현과 KCC가 오늘 만나 FA 관련 협상을 진행했다"며 "선수가 제시한 조건을 KCC 쪽에서 수용할 경우 이르면 주말 또는 월요일 정도에 최종 사인이 이뤄질 것"이라고 전했다. KCC가 이승현 영입에 나섰고, 선수 역시 이적을 원하는 만큼 큰 이변이 없는 한 이승현은 ...

    한국경제 | 2022.05.20 17:44 | YONHAP

  • thumbnail
    MLB 보스턴 스토리의 '부활스토리'…시애틀전 4안타 3홈런 7타점

    ... 2018년 37홈런-27도루, 2019년 35홈런-23도루로 활약하며 2년 연속 올스타로 선출됐고, 지난 시즌엔 142경기에서 타율 0.251, 24홈런, 75타점, 20도루의 성적을 올렸다. 지난 시즌을 마친 뒤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스토리는 보스턴과 6년 1억4천만달러(약 1천780억원)에 계약하며 성공 스토리를 이어갔다. 그러나 스토리는 올 시즌 극도의 부진에 시달리며 고개를 숙였다. 이날 경기 전까지 타율 0.205, 2홈런, 11타점으로 ...

    한국경제 | 2022.05.20 13:32 | YONHAP

  • thumbnail
    여자축구 지소연 "여러 제안 받았지만, 마음이 한국을 향했다"

    8년 영국 생활 접고 WK리그로…"몸 좋을 때 팬들에 기량 보이고 싶었다" "첼시를 보면 나를 보는 듯…첫 FA컵 우승·홈 고별전 기억에 남아" 8년의 영국 생활을 접고 돌아온 한국 여자축구의 '에이스' 지소연(31)은 잉글랜드 첼시와의 계약 만료를 앞두고 여러 제안을 받았으나 "마음이 한국을 향했다"고 WK리그행 이유를 밝혔다. 19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해 취재진을 만난 지소연은 "내년 호주·뉴질랜드 월드컵이 있는데, 마지막이 될지도 ...

    한국경제 | 2022.05.19 20:45 | YONHAP

  • thumbnail
    여자축구 지소연, 8년 영국 생활 마치고 귀국…WK리그 데뷔 채비(종합)

    ... 그는 공식전 210경기에 출전해 68골을 터뜨렸다. 출전 수와 득점 모두 첼시 위민 구단의 역대 3위에 해당한다. 지소연은 첼시에서 2017년 스프링 시즌을 포함해 잉글랜드 여자슈퍼리그(WSL) 6회, 여자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4회, 리그컵 2회, 커뮤니티 실드 1회 등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잉글랜드 무대에 데뷔하자마자 WSL 올해의 선수와 잉글랜드프로축구선수협회(PFA) 올해의 선수상을 받았고, WSL 통산 100경기와 200경기에 출전한 최초의 ...

    한국경제 | 2022.05.19 19:40 | YONHAP

  • thumbnail
    여자축구 지소연, 8년 영국 생활 마치고 귀국…WK리그 데뷔 채비

    ... 그는 공식전 210경기에 출전해 68골을 터뜨렸다. 출전 수와 득점 모두 첼시 위민 구단의 역대 3위에 해당한다. 지소연은 첼시에서 2017년 스프링 시즌을 포함해 잉글랜드 여자슈퍼리그(WSL) 6회, 여자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4회, 리그컵 2회, 커뮤니티 실드 1회 등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잉글랜드 무대에 데뷔하자마자 WSL 올해의 선수와 잉글랜드프로축구선수협회(PFA) 올해의 선수상을 받았고, WSL 통산 100경기와 200경기에 출전한 최초의 ...

    한국경제 | 2022.05.19 17:40 | YONHAP

  • thumbnail
    프로농구 삼성, FA 이정현과 3년간 보수 총액 7억원 계약

    프로농구 서울 삼성이 전주 KCC에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가드 이정현(35·191㎝)과 계약했다고 19일 발표했다. 이정현은 삼성과 3년 기간에 첫해 보수 총액 7억원(연봉 4억9천만원·인센티브 2억1천만원) 조건에 합의했다. 이정현은 2021-2022시즌 KCC에서 정규리그 54경기에 나와 평균 13.1점에 3.3어시스트, 3.0리바운드를 기록했다. 2016-2017시즌이 끝난 뒤 안양 KGC인삼공사에서 FA로 풀린 이정현은 2017년 ...

    한국경제 | 2022.05.19 11:27 | YONHAP

  • thumbnail
    '챔프전 MVP' SK 김선형 "내 농구는 이제 시작…더 성장하겠다"

    ... "그런 상황에서 나와 워니가 추가되니 팀이 더 강해졌다"고 평가했다. 이같이 선수로서 발전에 대한 포부를 밝힌 김선형이지만 다음 시즌 팀 차원의 목표로는 우승이 아닌 '6강'을 제시했다. 이번 시즌이 끝나면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김선형은 "SK가 지난 2017-2018시즌 우승하고 다음 시즌에 6강을 못 갔다"며 "(SK에 남게 된다면) 팀의 이런 불명예를 깨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우승을 했다고 다음 시즌에 또 우승하는 게 아니다"라며 ...

    한국경제 | 2022.05.19 08: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