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0,6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정후·박병호 등 임인년 기다리는 호랑이띠 프로야구 선수

    ... 드러내고자 한다. ◇ 이빨 빠진 호랑이 아닙니다…재도약 노리는 1986년생 1986년생 호랑이띠 선수들이 테마는 '재도약'이다. '히어로즈의 상징'으로 불렸지만, 키움의 소극적인 협상 속에 결국 kt와 3년 총 30억원에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한 박병호는 "지난 두 시즌에 부진했는데 kt가 영입 제안을 해줬다. 책임과 의무를 느낀다"며 2022년 반등의 의지를 드러냈다. 2005년 LG 1차 지명 선수로 프로 생활을 시작한 박병호는 2011년 7월 넥센 히어로즈(현 ...

    한국경제 | 2021.12.31 08:58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FA 총액 1천억원 눈앞…정훈 계약 규모에 달렸다

    마지막 남은 FA 정훈, 29억원 이상 계약 시 1천억원 돌파 6년 장기계약 속출하고 빅마켓 구단은 적극적인 움직임 사상 첫 프로야구 자유계약선수(FA) 시장 계약 총액 1천억원 돌파 여부는 마지막 남은 1군 FA 정훈(34)의 계약 규모에 달렸다. 올겨울 프로야구 스토브리그는 역대 최고의 과열 양상을 보이는 가운데, 사상 첫 계약 총액 1천억원 돌파 여부에 관심이 쏠린다. 이번 FA 시장은 박병호가 29일 kt wiz와 3년 총액 30억원, ...

    한국경제 | 2021.12.30 15:28 | YONHAP

  • thumbnail
    프로축구 전남 플레잉코치 최효진, 선수 은퇴 선언

    ... 출전'이라는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K리그 통산 기록은 416경기 23골 30도움이다. 국가대표로는 A매치(국가대표팀 간 경기) 18경기에서 1골을 기록했다. 최효진은 "훌륭한 지도자분들과 선수들 덕분에 마지막 시즌 대한축구협회(FA)컵 우승이라는 큰 선물을 받고 마무리한다"며 "팬분들의 응원과 격려에 힘든 줄 모르고 달려왔고 승리하기 위해, 공 하나를 차지하기 위해 모든 걸 걸고 뛰었다"고 돌아봤다. 이어 그는 지도자로 새 출발을 알리며 "밑바닥부터 새롭게 ...

    한국경제 | 2021.12.30 15:12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LG, 베테랑 FA 포수 허도환 영입…2년 총액 4억원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베테랑 포수 허도환(37)을 영입해 안방 전력을 강화했다. LG는 자유계약선수(FA) 허도환과 계약 기간 2년, 총액 4억원(계약금 2억원·연봉 1억원) 조건에 계약했다고 30일 발표했다. 단국대를 졸업하고 2007년 두산 베어스에 입단한 허도환은 넥센 히어로즈(현 키움 히어로즈), 한화 이글스, SK 와이번스(현 SSG 랜더스), kt wiz를 거쳐 6번째 유니폼을 입는다. 허도환은 통산 타율 0.214, 안타 275개, ...

    한국경제 | 2021.12.30 14:22 | YONHAP

  • thumbnail
    프로축구 부산, 유스 출신 공격수 이태민 우선 지명 영입

    ... 개성고 출신 공격수 이태민(18)을 영입했다고 30일 밝혔다. 이태민은 부산의 18세 이하(U-18)팀 개성고 출신으로 2021년 준프로 계약을 하고 부산 유니폼을 입은 선수다. 2021년 K리그 16경기와 대한축구협회(FA)컵 1경기 등 총 17경기에 출전했다. 이태민은 올해 4월 오른쪽 어깨 부상으로 한 달간 공백이 있었는데도 준프로 계약을 한 선수 가운데 가장 많은 경기에 뛰었다. 이태민은 "올해는 무작정 열심히 하자는 생각이었다"며 "지금은 ...

    한국경제 | 2021.12.30 11:56 | YONHAP

  • thumbnail
    "우리도 있다" 2군 FA 전유수·국해성·강동연…새 팀 찾을까

    2군 FA 신설…연봉 100% 보상금으로 지급해야 영입 가능해 실효성 논란 뜨거웠던 프로야구 자유계약선수(FA) 시장이 마무리되는 분위기다. 거포 박병호가 29일 kt wiz와 3년 총액 30억원에 도장을 찍으면서 1군 FA 시장엔 정훈, 허도환 등 2명의 선수만 남았다. 정훈은 30일 원소속 팀 롯데 자이언츠와 협상 테이블에 앉을 예정이고, 허도환은 꾸준히 원소속팀 kt와 의견을 나누고 있다. 1군 FA 시장은 이르면 새해가 오기 전에 마무리될 ...

    한국경제 | 2021.12.30 11:14 | YONHAP

  • thumbnail
    통합챔피언 kt, 데스파이네·쿠에바스와 재계약…우승 전력 유지

    ... 선발 등판한 뒤 이틀만 쉬고 사흘 만에 등판해 7이닝 동안 99개의 공을 던지며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kt는 두 선수와 재계약에 성공하며 2년 연속 통합 우승의 발판을 마련했다. kt는 이번 스토브리그에서 내부 자유계약선수(FA) 황재균, 장성우와 계약했고, 외부 FA 박병호까지 잡으며 전력을 강화했다. 이숭용 kt 단장은 "데스파이네와 쿠에바스는 모두 검증된 선수"라며 "데스파이네는 많은 이닝을 투구하며 시즌 운영에 도움을 줬고, 쿠에바스는 결정적일 ...

    한국경제 | 2021.12.30 10:13 | YONHAP

  • thumbnail
    '통산 242홈런' 카일 시거 MLB 은퇴…11년간 시애틀서만 활약

    ... 밝혔다. 시거는 2021시즌 159경기에 출전해 타율 0.212에 그쳤지만, 35홈런 101타점의 커리어 최고 성적을 냈다. 하지만 시애틀 구단이 지난달 내년 연봉 2천만달러에 대한 옵션을 실행하지 않기로 하면서 자유계약선수(FA)시장에 나왔고, 끝내 은퇴를 선택했다. 2011년 시애틀에서 빅리그 데뷔를 한 뒤 11년 동안 한 팀에서만 활동한 시거는 통산 타율 0.251, 홈런 242개, 타점 807개를 기록했다. 시거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12.30 08:01 | YONHAP

  • thumbnail
    kt, 마지막 퍼즐 맞췄다…박병호와 3년 30억원에 FA 계약(종합)

    ... 키움, 10년간 박병호 보상금으로만 '190억원 수입' 프로야구 kt wiz가 KBO리그 통산 327개의 홈런을 터뜨린 거포 박병호(35)를 잡으면서 2년 연속 우승을 향한 마지막 퍼즐을 맞췄다. kt는 29일 자유계약선수(FA) 박병호와 3년간 계약금 7억원, 연봉 20억원, 옵션 3억원 등 총액 30억원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kt는 박병호의 원소속팀 키움 히어로즈에 지불해야 할 22억5천만원을 합해 총액 52억5천만원의 비용을 투입했다. 박병호는 익히 ...

    한국경제 | 2021.12.29 16:16 | YONHAP

  • thumbnail
    이숭용 kt 단장 "박병호, 끝까지 고민하더라…참 멋진 선수"

    "키움과 의리 지키려 했던 박병호…인성도 최고" 프로야구 kt wiz는 자유계약선수(FA) 시장이 열린 지난달 박병호에게 처음 손을 내밀었다. kt는 선수 영입 전략 2가지를 가지고 FA 시장에 뛰어들었는데, 박병호 영입이 그중 하나였다. 이숭용 kt 단장은 박병호와 계약을 발표한 29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우리는 처음부터 박병호를 잡고 싶었다"며 "특정 선수의 대안으로만 생각한 것은 아니었다"고 말했다. 이숭용 단장의 영입 제안을 들은 ...

    한국경제 | 2021.12.29 15: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