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01-10110 / 11,8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베어벡 "박지성의 공백 메울 대안 찾겠다"

    ... "이영표와 박지성에 필적하는 실력을 가진 선수를 찾는다는 것은 어렵지만 국내에는 근접한 실력을 가진 선수들이 있는 만큼 대안을 찾는데 주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박지성 개인으로도 트레블(리그, UEFA챔피언스리그, FA컵 동시 우승) 달성의 기회가 날아갔다는 게 안타까울 따름"이라고 덧붙였다. 베어벡은 특히 "그동안 박지성의 경기 수가 많아서 우려했지만 정말로 운이 없었던 것 같다"며 "걱정되는 것은 K-리그에서 뛰는 대표급 선수들도 아시안컵 ...

    연합뉴스 | 2007.04.27 00:00

  • 루니ㆍ호날두 등 특급플레이어 온다 ... 맨유-FC서울 7월 20일 친선경기

    ... 최고 자산가치 프로구단으로 평가받은 것에 대해 "일단 훌륭한 선수와 프리미어리그라는 흥미로운 리그가 있었다. 특히 축구를 통해 돈을 벌면 축구에 재투자한 것이 성공할 수 있었던 비결"이라고 설명했다. 길 사장은 맨유가 2006~2007시즌에 노리는 정규리그,FA컵,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등 3개 대회 우승과 관련해 "개인적으로 첼시에 빼앗긴 프리미어리그 타이틀을 탈환하는 것에 가장 욕심이 간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7.04.27 00:00 | 한은구

  • thumbnail
    챔피언스리그 준결승 1차전서 2골 뽑아 … 맨유 극적 '역전승'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짜릿한 재역전 드라마를 펼치며 '트레블'(프리미어리그,FA컵,챔피언스리그 3관왕)의 꿈을 향해 전진했다. 맨유는 25일(한국시간) 홈구장인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이탈리아 강호 AC밀란과의 2006~2007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준결승 1차전에서 후반 인저리타임에 터진 웨인 루니의 결승골로 3-2로 이겼다. 올 시즌 챔피언스리그에서 홈경기 6전 전승을 거둔 맨유는 ...

    한국경제 | 2007.04.25 00:00 | 한은구

  • 맨유, AC밀란에 극적인 재역전승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짜릿한 재역전 드라마를 펼치며 '트레블'(프리미어리그, FA컵, 챔피언스리그 3관왕)의 꿈을 향해 전진했다. 맨유는 25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홈 구장인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이탈리아 강호 AC밀란과 2006-2007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준결승 1차전에서 후반 인저리타임 터진 웨인 루니의 결승골로 3-2로 이겼다. 올 시즌 챔피언스리그에서 홈 경기 ...

    연합뉴스 | 2007.04.25 00:00

  • thumbnail
    연예인들 '우울한 4월'.... 잇따른 이별 왜 이러나?

    ... 지닌 정수근씨가 방송에 여러번 출연한 데다 야구장은 물론 각종 행사에 늘 함께 다녀 어느 연예인 커플 못지 않게 대중에 잘 알려져 있다. 지난 2003년 말에는 롯데 자이언츠와 6년간 최대 40억 6000만 원에 계약, 'FA(프리에이전트) 대박'을 터트려 팬의 이목을 끌기도 했지만 근래에는 전성기 플레이를 보여주지 못하고 있다. 올 시즌에도 개막 이후 4경기에서 타율 2할8푼6리(14타수 4안타) 4타점을 기록한 지 엿새만인 지난 12일 왼허벅지 ...

    한국경제 | 2007.04.23 00:00 | leesm

  • thumbnail
    정수근 커플 결혼 8년만에 '남남' ‥ 별거하다 결국 합의 이혼

    ... 정수근은 출동한 현지 경찰과 옥신각신하다 끝내 법정에 서고 말았다. 이 사건은 정수근이 공무집행방해와 폭행혐의로 450달러의 벌금형을 선고받으면서 일단락됐지만 두산은 그 이후 하와이 대신 일본으로 스프링캠프지를 옮겼다. 이후 FA 대박을 터뜨리며 화려하게 롯데에 입성한 정수근은 2004년 음주폭행사건으로 무기한 출장정지 처분을 받는 최악의 시즌을 보내기도 했다. 롯데구단의 간판스타로 활동하던 정수근이 새벽 시민에게 야구 방망이를 집어던진 혐의(폭력행위 등 처벌에 ...

    한국경제 | 2007.04.23 00:00 | saram001

  • thumbnail
    극적인 역전승의 주인공 설기현 '멋진 어시스트'

    ... 2006-2007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0-1로 끌려 가던 후반 28분 존 오스터와 교체 투입, 종료 직전 케빈 도일의 역전 결승골을 어시스트했고 설기현의 팀인 레딩은 3-1로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지난 1월28일 FA컵 4라운드 버밍엄시티전 도움 이후 석달여만에 설기현은 공격 포인트를 올린 셈이다. 또한 지난해 11월 19일 찰턴 애슬레틱 FC전에서 골을 터뜨린 후 5개월 만에 프리미어리그 공격 포인트를 갱신한 것이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설기현은 ...

    한국경제 | 2007.04.22 00:00 | saram001

  • 설기현, 역전 결승골 어시스트

    ... 2006-2007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0-1로 끌려 가던 후반 28분 존 오스터 대신 출전해 종료 직전 케빈 도일의 역전 결승골을 어시스트했고 레딩은 3-1로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설기현은 지난 1월28일 FA컵 4라운드 버밍엄시티전 도움 이후 84일 만에 공격 포인트를 올렸다. 정규리그 공격 포인트는 지난 해 11월19일 찰턴전 득점 이후 5개월여 만이다. 설기현은 후반 44분 오른쪽 측면에서 크로스를 올렸고 볼이 스티브 시드웰을 스쳐 ...

    연합뉴스 | 2007.04.22 00:00

  • 설기현, 역전 결승골 '어시스트'

    ... 한국시간) 리복 스타디움에서 끝난 볼턴 원더러스와의 2006~2007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0-1로 끌려가던 후반 28분 존 오스터 대신 출전해 종료 직전 케빈 도일의 결승골을 어시스트했고 레딩은 3-1로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설기현은 지난 1월28일 FA컵 4라운드 버밍엄시티전 도움 이후 84일 만에 공격 포인트를 올렸다. 정규리그 공격 포인트는 지난해 11월19일 찰턴전 득점 이후 5개월여 만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7.04.22 00:00 | 한은구

  • 이동국 "페널티킥 얻어낼 수 있었는데…"

    ... 인터뷰에서 후반 종료 직전 맨유 골문 앞에서 상대 수비수 존 오셔의 태클에 걸려 넘어진 상황에 대해 "페널티킥이라고 생각한다. 우리가 이길 수 있었는데 주심이 (휘슬을) 불지 않아 아쉽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 달 20일 맨유와 FA컵 8강 재경기에서 거의 같은 상황이 있었는데 그 때 맨유의 호날두는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하지만 이번엔 그렇지 않았다"며 심판 판정에 불만을 터트렸다. 동료들이 경기 직후 "다들 그 상황이 페널티킥이라며 호날두 얘기를 했고 ...

    연합뉴스 | 2007.04.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