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41-10150 / 11,4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맨유 박지성, 데뷔골 기대 안고 중국 입성

    ... 도착, 시내의 케리센터 샹그릴라 호텔에 여장을 풀 예정이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오는 26일 오후 8시30분 중국 베이징 인민경기장에서 베이징 시엔다이와 아시아투어 2차전을 갖는다. 베이징 시엔다이는 중국 리그 준우승 두번에 FA컵을 3차례나 제패했고, 중국 슈퍼컵에서도 지난 98년과 2003년 우승컵을 차지한 팀이다. 이번 아시아투어를 팀 적응을 위한 기회로 삼고 있는 박지성은 "홍콩전에서 좋은 경기를 펼친 것처럼 경험이 많은 아시아팀들과의 경기라 더욱 ...

    연합뉴스 | 2005.07.24 00:00

  • 히딩크, 호주대표팀 감독 임명

    ... 기록이 말해주듯이 그는 화려한 경력을 가졌다"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네덜란드와 한국을 각각 98년 월드컵, 2002년 월드컵 4강으로 이끈 히딩크 감독은 클럽축구에서도 지난 88년 PSV 에인트호벤을 네덜란드 정규리그와 FA컵,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3관왕으로 이끈 세계적인 명장. 히딩크 감독은 98년 월드컵 직후 최고 명문 레알 마드리드(스페인)의 지휘봉을 잡기도 했으며, 지난 6월 막을 내린 2004-2005 시즌에도 이영표, 박지성 ...

    연합뉴스 | 2005.07.22 00:00

  • 히딩크 "이젠 호주대표팀 감독"‥독일월드컵 최종예선 준비

    ... 연속 월드컵 본선에 참가하게 된다. 에인트호벤 사령탑을 겸직하는 조건으로 호주대표팀을 맡은 히딩크 감독은 다음 달 런던에서 치르기로 한 호주-콜롬비아 친선경기를 취소하고 네덜란드로 호주대표팀을 불러 유럽 전지훈련을 갖기로 했다. 네덜란드와 한국을 각각 98년 월드컵,2002년 월드컵 4강으로 이끈 히딩크 감독은 클럽축구에서도 지난 88년 PSV 에인트호벤을 네덜란드 정규리그와 FA컵,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3관왕으로 이끈 명장이다.

    한국경제 | 2005.07.22 00:00 | 김경수

  • 맨체스터Utd, 21일 아시아투어 출발

    ... 치른다. 첫 상대 홍콩은 올초 칼스버그컵에서 브라질에 1-7로 대패했으나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이 최근 몇년 사이 가장 높은 123위를 유지하며 나름대로 상승세를 타고 있다. 베이징 시엔다이는 리그 준우승 두번에 중국 FA컵을 3차례 제패했고 중국 슈퍼컵에서도 지난 98년과 2003년 우승한 팀으로 눈여겨볼 선수는 올 시즌 초반 10경기에서 10골을 몰아넣은 보스니아 용병 브란코 젤리치. 가시마 앤틀러스는 J리그를 4차례 제패한 명문으로 대표적인 선수는 ...

    연합뉴스 | 2005.07.20 00:00

  • 본프레레호, 월드컵 본선준비 '산넘어 산'

    ... 선수들의 윤곽을 잡겠다는 게 코칭스태프의 생각이다. 하지만 올해 안에 해외파 선수들까지 모두 모여 완전한 베스트11로 경기를 치를 수 있는 평가전 기회는 많아야 두 번이다. 축구협회 대외협력국은 9월 A매치 데이 때는 K리그 및 FA컵 일정을 감안해 평가전을 갖지 않고 10월 11월에 각각 유럽팀들을 대상으로 평가전을 치르겠다는 복안이다. 하지만 10월과 11월에는 평가전의 대상이 될 유럽 국가들이 월드컵 유럽예선을 치르기 때문에 적절한 팀을 고르는 게 쉽지 ...

    연합뉴스 | 2005.07.18 00:00

  • '부동산 세제강화' 黨政논의, 보유세 확대로 증여 활발해질 듯

    ... 아파트값 급등 지역이 이미 투기 지역으로 지정돼 있어 실거래가로 양도세가 과세되고 있다. 전문가들은 "투기 지역에서는 이미 아파트를 팔고 싶어도 양도소득세가 너무 많아 팔지 못하는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고 지적하고 있다. 대한생명 FA센터 이장건 세무사는 "집을 팔려던 2주택 이상 소유자들의 경우 양도소득세를 계산해 주면 거의 대부분 세금이 아까워서 안 팔겠다고 한다"며 "양도세 부담이 높아지면 매물은 더 들어가 버릴 것"이라고 전망했다. 따라서 공급 확대책을 ...

    한국경제 | 2005.07.14 00:00 | 조성근

  • [부동산종합대책 앞둔 시장반응] 큰손들 "보유세 얼마나 늘까" 긴장

    ... 팔 수 없기는 매한가지다. 그러나 보유세 강화 조치에 대해선 우려하고 있다. 여권에서 언급한 대로 과세 대상이 9억원에서 6억원으로 낮아지고 세부담 상승 제한폭이 없어지는 상황이 발생하지 않을까 걱정하고 있다. 대한생명 FA(파이낸셜 어드바이저)센터 이장건 세무사는 "자산가들 중에선 정권이 바뀌면 보유세 부담이 줄어들 것이라고 기대하는 이들이 많았지만 지금은 반드시 그렇게 되지 않을 수도 있다는 위기 의식을 느끼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05.07.11 00:00 | 조성근

  • 박찬호 투구 이닝 부족이 `옥에 티'

    ... 전반기 메이저리그 통산 100승의 감격 속에 `절반의 성공'으로 확실한 부활을 알렸지만 아쉬움이 없는 건 아니었다. 박찬호의 전반기 성적표는 8승 3패에 방어율 5.46. 방어율이 조금 높기는 하지만 5년간 6천500만달러의 FA 대박을 터뜨리며 텍사스로 이적했음에도 기대에 못미쳤던 지난 3년간 성적을 감안하면 '부활'이라는 단어가 전혀 어색하지 않을 정도다. 비록 자신의 전반기 최다승인 2000년의 9승에는 못미쳤지만 전반기 8승은 자신의 전반기 최다승 2위 ...

    연합뉴스 | 2005.07.08 00:00

  • [프로야구] 삼성 `타선의 돌파구가 없다'

    ... 생소한 1루 수비에 대한 스트레스로 타격에서도 영향을 받고 있다는 견해가 있다. 두 번째는 5월 초 당한 왼 허벅지 근육통 탓에 하체에 힘을 전혀 주지 못하고 있다는 의견이다. 4월 한달간 타격 타점 톱 클래스에 랭크되며 성공적인 FA 모델을 만들어갔던 그는 그러나 5월 초 왼 허벅지 근육통을 호소했고 이후 2군에서 치료를 받기도 했으나 100% 회복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걸릴 전망. 살림꾼 이미지가 강한 그는 이중고 속에서도 5~6월 2할 7푼대 타율은 유지했으나 ...

    연합뉴스 | 2005.07.01 00:00

  • [피스컵] B조 전력분석 .. '용과 호랑이의 대결'

    ... 데포와 돌아온 골잡이 마틴 팔레르모의 창끝 대결은 이 경기의 관전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토튼햄 핫스퍼 1882년 창단한 토튼햄은 유구한 역사를 자랑하는 잉글랜드의 명문클럽. 정규리그 우승 기록은 단 2회 뿐이지만 FA컵에서는 8차례나 우승한 강호다. 특히 런던 북부를 같은 연고지로 사용하는 아스날과의 '런던 더비'는 잉글랜드 축구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프리미어리그의 클래식 관전 포인트. 14승10무14패로 지난 시즌 프리미어리그 9위를 차지한 토튼햄은 ...

    연합뉴스 | 2005.07.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