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241-10250 / 11,2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빅리그행 포기.. 일본행 유력

    ... 2003 제일화재 프로야구대상 시상식에서 "올해는 메이저리그 진출을 접었다"면서 일본행에 대해서는 "2년만 뛰면 메이저리그 진출이 보장된다는 점에 가장 끌렸다"고 밝혔다. 국내에 잔류할 경우 4년이 지나야 다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취득할 수 있어 일단 일본을 교두보로 삼아 1, 2년후 다시 문을 두드리겠다는 것. 이승엽은 일본프로야구 롯데 마린스로부터 2년간 계약금 1억엔, 연봉 2억엔, 2년 뒤 메이저리그 진출 보장의 좋은 조건을 제시받은 상태다. ...

    연합뉴스 | 2003.12.09 00:00

  • 삼성, 이승엽과 단기계약 가능성 암시

    ... 있다"고 말했다. 이는 종전 삼성이 이승엽과 재계약할 경우 "단기 계약은 하지 않겠다"는 공식입장에서 물러나 이승엽을 잡기 위해 다양한 협상 카드를 제시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이승엽은 해외 진출을 포기하고 삼성과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하게 될 경우 다시 FA 자격을 얻을 때까지 4년을 더 기다려야 하기 때문에 국내 잔류를 놓고 고민해왔다. 이승엽이 일본프로야구 진출에 관심을 갖고 있는 것도 일본 롯데가 메이저리그 진출을 돕기 위해 장기 계약이 아닌 2년 ...

    연합뉴스 | 2003.12.09 00:00

  • 이승엽, 금주가 진로 고비

    ... 메이저리그행 가능성을 무시하고 일본행을 결정할 수 없는 처지다. 이승엽은 일본에서 돌아오면서 "메이저리그행이 최우선 순위"라고 못박았듯이조건이 일본에 비해 떨어지더라도 메이저리그에서 뛰겠다는 각오가 대단하다. 이는 이번 자유계약선수(FA)자격을 놓치고 나면 이승엽은 30대에 접어들면서 다시 한번 메이저리그행 기회를 확보할 수 있을지 현재 여건보다 더 불확실해지기 때문이다. 이같은 상황에서 뉴올리언스의 메이저리그 구단주 회의에서는 커트 실링 등 대어급 선수들의 트레이드가 ...

    연합뉴스 | 2003.12.07 00:00

  • 리틀 마쓰이, 뉴욕 메츠행 임박

    ... 답변이 나올 것이라고 전했다. 이 신문은 또 마쓰이의 계약 조건이 3년간 총 2천300만달러이며 호세 레이에스가 2루수로 옮기고 마쓰이가 유격수를 맡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올 시즌 세이부 라이언스에서 뛴 뒤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린 마쓰이는 최근 특정팀을 밝히지 않았지만 "입단하고 싶은 팀을 4개로 좁혔다"고 말했고 메츠를 포함해 LA 다저스, 애너하임 에인절스, 뉴욕 양키스가 관심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기자 c...

    연합뉴스 | 2003.12.06 00:00

  • 프로야구 조규제, 기아행

    올 시즌 프로야구 SK에서 뛰었던 투수 조규제(36)가 기아 유니폼으로 갈아입었다. 올 시즌을 마치고 자유계약선수(FA)가 된 조규제는 5일 기아와 2년간 총액 4억5천만원(계약금 1억5천만원. 연봉 1억5천만원)에 계약했다. 91년 쌍방울에 입단, 현대와 SK를 거친 조규제는 올 시즌 36경기에 출장해 3패4홀드, 방어율 5.63을 기록했다. 군산상고와 연세대를 졸업한 조규제는 "연고지역이나 다름없는 기아에 가게 돼기쁘다"며 "팀 우승을 위해 ...

    연합뉴스 | 2003.12.05 00:00

  • 세계 곡물재고 20년만에 최저수준 .. FA0

    2003-2004년도의 세계 곡물소비량에 대한 재고량의 비율이 19%로 하락, 20년만에 최저수준을 나타낼 것이라고 유엔 식량농업기구(FAO) 일본사무소가 4일 발표했다. 이는 전년도 말의 재고량 수준이 낮았던데다 개발도상국에서의 소비 증가 등으로 세계의 소비량이 중장기적으로 증가추세에 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올해의 곡물생산은 유럽을 강타한 최악의 폭염사태 영향으로 소맥이 지난 1995년 이래 최저수준으로 떨어졌으나 북미와 호주 지역의 생...

    연합뉴스 | 2003.12.04 00:00

  • ML 플로리다 3루수 로웰 잔류

    ... 3천200만달러에 재계약했다. 하지만 로웰은 플로리다가 새로운 경기장을 갖지 못하면 1년 뒤 잔류 여부를 결정한다는 단서 조항을 달았다. 지난 달 1루수 데릭 리를 보내고 시카고 컵스의 최희섭(24)을 영입한 플로리다는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린 2루수 루이스 카스티요(28)와 전날 재계약함으로써 팀정비에 박차를 가했다. 한편 플로리다는 공격형 포수 이반 로드리게스에게 다년 계약을 제시한 뒤 그의답변을 기다리고 있다. (마이애미 AP=연합뉴스) cty@yna...

    연합뉴스 | 2003.12.03 00:00

  • [프로축구] 올 FA '대어', 자리 이동하나

    프로축구 '자유계약(FA) 시장' 개장을 앞두고 FA '최대어'들의 향후 진로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일 프로축구연맹에 따르면 과거 드래프트를 통해 입문한 선수와 2년전부터 시행된 자유선발 대상 중 1년 단기 계약을 한 선수 등 200명을 훨신 초과하는 인원이올해 FA로 풀린다. 이는 몸 담고 있는 구단측과 이미 장기계약을 맺은 선수는 제외된 수치다. 연맹은 이번 주 안으로 각 구단으로부터 FA 대상자 명단을 받아 다음 주 초 공시할 계획이다. ...

    연합뉴스 | 2003.12.02 00:00

  • [동아시아축구] 김도훈, "나는 골을 넣는다"

    ... 대해 "컨디션을 끌어 올리고 있는 과정"이라며 큰 의미를 부여하지 않겠다고 말하고 "체력훈련을 계속해왔기 때문에 일본에서는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거듭 자신감을 피력했다. 그는 이날 대표팀의 전체적인 부진에 대해 "선수들이 FA컵대회를 치르느라 모두 몸이 무거웠다"며 "그저 몸을 푼 정도로만 생각해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유상철, 김태영, 최진철 등과 함께 대표팀의 고참 그룹인 김도훈은 "우리는 4일 벌어지는 첫 경기에 컨디션을 맞춰가고 있다. 첫 단추를 ...

    연합뉴스 | 2003.12.02 00:00

  • '코엘류호', 동아시아선수권 초대챔피언 도전장

    ... 이어 또 한번 심판대에 오르는 코엘류 감독은 골 결정력을 높이는 것이 난국 타개의 최우선 과제라고 보고 울산에서 열린 훈련에서는 짧은 거리부터 중거리까지 패스를 주고 받은 뒤 슈팅으로 연결하는 연습 등을 중점적으로 실시했다. FA컵 결승을 치른 최진철, 박재홍(이상 전북), 김태영(전남) 등도 지난달 30일 모두 대표팀에 합류한 가운데 '코엘류호'는 1일 울산월드컵경기장에서 울산대와 연습 경기를 벌이며 실전 감각을 조율했다. 한편 '지일파'인 안정환(시미즈), ...

    연합뉴스 | 2003.12.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