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551-10560 / 11,2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본즈, 5년간 9천만달러에 샌프란시스코와 재계약

    ...개.98년 수립)을 3년만에 갈아치웠다. 또 볼넷 177개와 장타율 0.863을 기록, 전설적인 홈런왕 베이브 루스의 종전 최고기록(볼넷 170개. 장타율 0.847)까지 깨뜨리는 기염을 토하기도 했다. 지난해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본즈는 지난달 20일 샌프란시스코의 연봉조정신청을 받아들여 잔류의사를 표시한 뒤 결국 5년 장기계약을 이끌어냈다. 본즈는 재계약 직후 "샌프란시스코 유니폼을 입고 다시 뛸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내가 (나이가 들어) ...

    연합뉴스 | 2002.01.15 00:00

  • 佛축구대표 앙리, 징계 위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뛰고 있는 프랑스 축구대표팀스트라이커 티에리 앙리(아스날)가 심판에 대한 거친 항의로 징계 위기에 놓였다. 잉글랜드축구협회(FA)는 지난달 20일(이하 한국시간) 열린 프라미어리그 뉴캐슬전 도중 심판 그래이엄 폴에게 폭언 등 비신사적인 항의를 했던 앙리를 징계위원회에 넘기기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부적절한 항의와 폭언 사실이 인정될 경우 앙리는 출장정지 등 중징계를 피할 수 없을 전망이다. (런던 AFP=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1.12 00:00

  • 웰스, 3년만에 양키스 복귀

    퍼펙트게임을 연출했던 좌완투수 데이비드 웰스(38)가 3년만에 뉴욕 양키스에 복귀했다. 지난 시즌 뒤 시카고 화이트삭스에서 자유계약선수(FA)로 풀려난 웰스는 11일(한국시간) 옛 소속팀 뉴욕 양키스와 2년간 700만달러에 입단계약식을 가졌다. 웰스는 지난 해 12월 중순까지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 막판 조율을 벌였으나 크리스마스 이브에 조지 스타인브레너 양키스 구단주와 오찬 회동을 가진 뒤 마음을 바꿨다. 지난 97년과 98년 양키스에서 ...

    연합뉴스 | 2002.01.11 00:00

  • 프로야구 선수협, 1군 연봉 하한선 요청

    ... 선수 연봉 하한선을 제정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날 열린 선수관계위원회에 참석한 선수협은 연봉이 적은 2군 선수가 1군으로승격될 경우 걸맞은 연봉을 지급받을 수 있도록 하한선을 제시할 것을 요구했다. 선수협은 또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획득하는 조건을 완화시켜 줄 것과 2군선수들의 FA 자격 신설도 검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밖에 선수협은 선수관계위원회에 구단 사장들이 출석할 수 있도록 격을 높여줄 것도 아울러 요청했다. 이날 선수관계위에는 황경연 한화 ...

    연합뉴스 | 2002.01.10 00:00

  • 박찬호, FA '팀전력 보탬' 1위 차지

    올시즌부터 미국 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의 에이스로 나서는 박찬호(29)가 계약을 완료한 자유계약선수(FA) 중 팀 전력에 가장 많은 도움을 주는 선수로 꼽혔다. 미 스포츠전문채널인 스포츠네트워크가 실시한 인터넷투표에서 ''팀을 옮긴 FA 중 누가 전력에 가장 많은 도움을 주는가''라는 질문에 박찬호는 9일 오후(한국시간) 전체 투표자(1천10명)의 73%(7백40명)를 획득,1위에 올랐다. 이어 뉴욕 양키스로 옮긴 제이슨 지암비가 13%(1백41명)로 ...

    한국경제 | 2002.01.09 17:32

  • 박찬호 '천군만마' 얻었다 .. 강타자 곤잘레스 텍사스 입단계약

    ''코리안 특급'' 박찬호를 받쳐줄 또 한 명의 든든한 도우미가 텍사스 레인저스에 합류했다. 텍사스는 9일(한국시간) 두 차례나 아메리칸리그 최우수선수(MVP)에 오른 자유계약선수(FA)시장의 거포 후안 곤잘레스(32)가 2년간 2천4백만달러의 조건으로 입단 계약에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2년 동안 2천5백만달러를 주겠다는 뉴욕 메츠의 제의를 거절하고 선수 생활을 시작한 친정팀으로의 복귀를 결정한 곤잘레스는 계약금 2백만달러와 올해 1천만달러,내년 ...

    한국경제 | 2002.01.09 17:30

  • 박찬호, FA '팀 전력 도움 1위'

    올시즌부터 미국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의 에이스로 나서는 박찬호(29)가 계약을 완료한 자유계약선수(FA) 중 팀 전력에 가장 많은도움을 주는 선수로 꼽혔다. 미국 스포츠전문채널인 스포츠네트워크가 실시중인 `팀을 옮긴 FA 중 누가 전력에 가장 많은 도움을 주는가''라는 인터넷 투표에서 박찬호는 9일 오후 1시30분 현재전체 투표자(1천10명)의 73%(740명)를 획득, 1위에 올랐다. 이어 뉴욕 양키스로 옮긴 제이슨 지암비가 13%(141명)로 ...

    연합뉴스 | 2002.01.09 00:00

  • [월드컵] 권정혁.안효연 두 말띠의 포부

    ... 첫해인 지난해 혹독한 시련을 겪고 난 뒤의 선발인 까닭에 아직도 흥분을 감추지 못하고 있었다. 지난해 울산에 입단, 195cm의 탁월한 신체조건을 앞세워 단번에 선배 양지원과 주전경쟁을 할 만큼 성장했지만 지난해 11월 포항과의 FA컵 준결승에서 흥분을 참지못한채 수비수 싸빅을 가격, 페널티킥을 내 주면서 팀을 탈락시킨 ''원흉''으로 전락했다. 권정혁은 그 일때문에 팀에 벌금까지 내고 선배들로부터 혹독한 질책을 받으며 극도로 위축된 상태에서 이번 대표발탁 ...

    연합뉴스 | 2002.01.09 00:00

  • 강타자 곤잘레스, 박찬호의 텍사스 합류

    ''코리안 특급'' 박찬호를 받쳐줄 또 한명의 든든한 도우미가 텍사스 레인저스에 가세했다. 텍사스는 9일(한국시간) 두 차례나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된 자유계약선수(FA)거포 후안 곤잘레스(32)와 2년간 2천400만달러의 조건으로 계약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2년동안 2천500만달러를 주겠다는 뉴욕 메츠의 제의를 거절하고 선수 생활을 시작한 친정팀으로의 복귀를 결정한 곤잘레스는 계약금 200만달러와 올해 1천만달러,내년에 1천200만달러의 ...

    연합뉴스 | 2002.01.09 00:00

  • 한국인 첫 월드컵本選 주심 탄생 .. 김영주씨

    ... 주심은 김씨가 처음이다. 김씨는 순수 아마추어 직장 축구선수로 출발,생활체육 심판을 거쳐 89년 1급 심판자격을 획득했고 92년 FIFA가 부심제도를 도입하면서 국제심판으로 등록했다. 93년 9월 시험을 통해 국제 주심 자격을 얻은 김씨는 96년 아시안컵대회 3,4위전을 시작으로 97세계청소년대회 97중국FA컵결승전 98아프리카네이션스컵대회 등에서 주심으로 활약하며 국제대회 경력을 쌓았다. 장유택 기자 changyt@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1.08 15: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