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561-10570 / 11,2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프로야구 다저스, 우완투수 폴 콴트릴 영입

    ... 선발투수 루크 프로코팩과 마이너리그 불펜투수 채드리켓츠를 토론토 블루제이스에 내주는 대신 콴트릴과 마이너리그에서 내야수로 활약한 세자르 이츠리스를 영입하는 2-2 맞트레이드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다저스는 올해 자유계약선수(FA)가 된 제프 쇼에 대한 연봉 조정신청을 포기하면서 생긴 불펜진의 공백을 메우기 위해 당초 영입을 추진했던 데이비드 웨더스가뉴욕 메츠행을 택하자 대안으로 콴트릴을 데려오게 됐다. 콴트릴은 올시즌 80게임에 등판, 11승(2패)에 ...

    연합뉴스 | 2001.12.15 10:51

  • 메츠, 일주일만에 저스티스 내보내

    ... 어슬레틱스로 트레이드했다. 메츠는 15일(한국시간) 저스티스를 오클랜드로 보내는 대신 구원 투수인 마크구스리와 마이너리그 투수인 타일러 에이츠를 영입키로 했다고 발표했다. 메츠는 연봉 700만달러의 저스티스를 내보냄으로써 자유계약선수(FA) 거포 후안곤잘레스의 영입을 위한 샐러리캡의 여유를 확보한 반면 오클랜드는 제이슨 지암비를 내보내면서 약해진 타선을 어느 정도 보강할 수 있게 됐다. (뉴욕 AP=연합뉴스) transil@yna.co.kr

    연합뉴스 | 2001.12.15 08:56

  • thumbnail
    FA최대어 지암비 양키스 입단..7년간 1억2천만달러

    미국의 차세대 거포 제이슨 지암비가 마침내 양키스에 입성했다. 뉴욕 양키스는 14일(한국시간) 올시즌 FA 시장 최대어로 꼽혔던 지암비와 7년 동안 총 1억2천만달러(연봉 1천7백14만달러)를 주는 조건으로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암비는 이번 계약으로 텍사스 레인저스의 알렉스 로드리게스(2천5백20만달러),보스턴 레드삭스의 매니 라미레스(2천만달러),양키스의 데릭 지터(1천8백90만달러),시카고 컵스의 새미 소사(1천8백만달러)에 이어 ...

    한국경제 | 2001.12.14 17:29

  • 박찬호 출국 .. 본격적인 이적 협상 착수

    ... 다저스)가 두달간의 고국 생활을 마치고 14일 미국으로 돌아가 본격적인 이적 협상에 착수한다. 정규시즌을 마치고 지난 10월 입국했던 박찬호는 이날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로스앤젤레스로 출국했다. 올시즌이 끝난 뒤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박찬호는 미국에 돌아가는대로 보스턴에서 열린 윈터리그에 참가했다 로스앤젤레스로 돌아온 에이전트 스콧 보라스를 만나 내년 시즌에 뛸 새로운 팀을 물색할 예정이다. 현재 박찬호가 이적할 가능성이 가장 큰 구단은 텍사스 ...

    한국경제 | 2001.12.14 17:27

  • 박찬호 출국...이적 협상 본격 착수

    ... 박찬호는 국내에 머무르는 동안 '박찬호기 전국초등학교야구대회' 시구와 사인회 등의 일부 행사 참가 외에는 공주 고향집과 제주도를 오가며 허리 치료와 휴식으로 심신을 재정비하는데 대부분의 시간을 할애했다. 올시즌 종료 후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박찬호는 미국에 돌아가는대로 보스턴에서 열린 윈터리그에서 로스앤젤레스로 돌아온 에이전트 스콧 보라스를 만나내년 시즌에 뛸 새로운 팀을 물색할 예정이다. 이날 FA 최대어 제이슨 지암비가 뉴욕 양키스에 입단하는 등 FA ...

    연합뉴스 | 2001.12.14 16:32

  • thumbnail
    메이저리그 FA 최대어 지암비, 양키스 입성

    미국프로야구 FA(자유계약선수) 시장에서 최대어로 꼽히는제이슨 지암비(30)가 마침내 줄무늬 유니폼을 입게 됐다. 올시즌 뒤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에서 FA 자격을 획득한 강타자 지암비는 14일(한국시간) 뉴욕 양키스와 총 1억2천만달러에 7년 계약을 맺었다. 평균 1천714만달러의 연봉을 받게 된 지암비는 텍사스 레이전스의 알렉스 로드리게스(2천520만달러), 보스턴 레드삭스의 매니 라미레스(2천만달러), 양키스의 데릭 지터(1천890만달러), ...

    연합뉴스 | 2001.12.14 09:01

  • 텍사스, 7년간 1억500만달러로 박찬호에 입질

    ... 7년에 총연봉 1억500만달러를 제시했다고 보도했다. 또 텍사스 포트워스의 지역신문인 스타 텔레그램은 박찬호의 에이전트인 스캇보라스가 텍사스구단에 같은 조건을 제시했다고 전했다. 제시한 주체만 바뀌었을 뿐 박찬호가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린 이후 구체적인 조건과 함께 팀 이름이 거론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어서 주목된다. 7년간 1억500만달러는 케빈 브라운(LA 다저스)의 몸값과 같고 투수 부문 최고인마이크 햄튼(콜로라도 로키스)의 8년간 1억2천100만달러에 ...

    연합뉴스 | 2001.12.13 16:42

  • 텍사스, 7년간 1억500만달러로 박찬호에 입질

    ... 7년에 총연봉 1억500만달러를 제시했다고 보도했다. 또 텍사스 포트워스의 지역신문인 스타 텔레그램은 박찬호의 에이전트인 스캇보라스가 텍사스구단에 같은 조건을 제시했다고 전했다. 제시한 주체만 바뀌었을 뿐 박찬호가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린 이후 구체적인조건과 함께 팀 이름이 거론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어서 주목된다. 7년간 1억500만달러는 케빈 브라운(LA 다저스)의 몸값과 같고 투수 부문 최고인마이크 햄튼(콜로라도 로키스)의 8년간 1억2천100만달러에 ...

    연합뉴스 | 2001.12.13 14:17

  • 박찬호 다저스 잔류 가능성..美 데일리뉴스 보도

    '돌아와라 찬호야' 그동안 박찬호에 유보적인 반응을 보였던 LA 다저스가 재계약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어 박찬호의 다저스 잔류 가능성이 크게 높아졌다. 다저스가 FA시장에 뛰어들 경우 그동안 관심을 가져온 보스턴 레드삭스나 텍사스 레인저스에 비해 자금 동원력 면에서 유리한 고지에 서게 되기 때문이다. LA 지역신문인 '데일리뉴스'는 11일(한국시간) 박찬호의 에이전트인 스콧 보라스의 말을 인용,다저스측과 보라스가 박찬호와의 재계약과 관련해 깊은 ...

    한국경제 | 2001.12.11 17:35

  • 박찬호, 다저스와 재계약 가능성 대두

    올해 미국프로야구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박찬호(28)가 LA 다저스와 재계약할 가능성이 조심스럽게 대두되고 있다. LA 지역신문인 '데일리뉴스'는 11일(이하 한국시간) 박찬호의 에이전트 스캇 보라스의 말을 빌려 다저스가 박찬호와의 재계약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 신문은 또 다저스가 박찬호의 몸값을 계약기간 4년에 평균연봉 1천300만-1천400만달러(한화 164억-177억원 상당) 수준에 묶을 수 있다면 재계약이 성사될 ...

    연합뉴스 | 2001.12.11 1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