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591-10600 / 11,2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찬호, 텍사스와 5년간 7천만달러 계약

    ... 매니지먼트 회사인 '팀 61'의 김만섭 대표는 "텍사스와 구두합의를 한 것을 사실이지만 구체적인 조항들을 조율중이며 일요일쯤 텍사스구단에서 공식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5년간 7천만달러는 연평균 1천400만달러로,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서 최고 투수로 평가되는 박찬호의 기대에는 다소 미흡하지만 메이저리그 투수중 랭킹 5위이고 타자까지 통틀어 13위에 해당하는 거액이다. 투수중 박찬호보다 많이 받는 선수는 로저 클레멘스(1천545만달러, 뉴욕 양키스), ...

    연합뉴스 | 2001.12.21 11:50

  • [박찬호-텍사스 다년계약]

    ... 알려졌다. 텍사스는 21일(한국시간) 올시즌 개막전 선발투수였던 릭 헬링 등 4명의 선수를방출, 박찬호를 영입하기 위한 사전정지작업에 돌입했다. AP 통신도 텍사스가 지난 98년 20승을 올렸던 헬링을 방출한 것은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서 투수 중 최대어로 꼽히는 박찬호를 데려오기 위한 사전조치라고 보도했다. 텍사스와의 계약조건은 박찬호의 기대에는 다소 미흡하지만 최소한 자존심만은세워줄 것으로 보인다. 박찬호는 당초 7년간 총 1억500만달러를 희망했으나 ...

    연합뉴스 | 2001.12.21 11:37

  • 노모, 다저스와 1천400만달러에 2년 계약

    미국프로야구에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획득한 노모 히데오(33)가 3년6개월만에 LA 다저스에 복귀한다. 인터넷 사이트 CBS 스포츠라인은 일본인투수 노모가 21일(한국시간) 신체검사를통과하고 나면 다저스와 1천400만달러에 2년 계약을 맺기로 최종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이에따라 LA 다저스와 텍사스 레인저스를 놓고 마지막 저울질을 하고 있는 박찬호(28)의 진로는 더욱 불투명하게 됐다. CBS 스포츠라인은 팀을 떠날 것이 유력한 박찬호 ...

    연합뉴스 | 2001.12.21 09:07

  • 배리 본즈, 샌프란시스코 남는다 .. 연봉조정신청 받아들여

    '홈런왕' 배리 본즈가 퍼시픽 벨 파크에 남는다. 올시즌 FA(자유계약선수)시장 최대어 중 하나인 본즈는 20일(한국시간)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연봉조정신청을 받아들여 자이언츠 잔류를 사실상 확정지었다. 본즈는 앞으로 자이언츠와 교섭을 벌여 내년 몸값을 결정하게 되며 계약기간 1년에 2천만달러 이상의 연봉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연봉협상이 결렬되면 메이저리그 조정위원회의 중재로 내년 연봉을 결정한다. 한편 박찬호는 에이전트 스콧 보라스를 ...

    한국경제 | 2001.12.20 17:27

  • thumbnail
    마르티네스, 세인트루이스와 계약

    뉴욕 양키스의 마르티네스가 19일(한국시간) 자유계약선수(FA) 신분으로 내셔널리그팀인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3년 계약을 맺었다.

    한국경제 | 2001.12.19 14:45

  • 박찬호 'LA 잔류냐, 텍사스 이적이냐'

    윈터미팅도 끝나고 크리스마스 휴가는 다가오는데자유계약선수(FA) 박찬호(28)의 거취는 여전히 안개에 가려져 있다. 박찬호는 당초 예정보다 하루 빠른 18일(한국시간) 에이전트인 스캇 보라스와비밀리에 만나 FA 다년 계약에 대한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밝혀졌으나 회담 내용에대해선 일체 함구한 채 협상대상 구단조차 밝혀지지 않고 있다. 현지 언론들에 따르면 박찬호와 다년 계약이 가능한 구단은 원 소속구단인 LA다저스와 아메리칸리그의 텍사스 레인저스 ...

    연합뉴스 | 2001.12.19 14:22

  • 축구 현대프로팀 22일 몰디브와 제주서 1차전

    지난해 FA컵 우승팀인 전북 현대모터스와 몰디브간 아시안컵 위너스컵 축구대회 예선 2라운드 1차전 홈 경기가 오는 22일 오후 2시제주도 서귀포시 제주월드컵 경기장에서 펼쳐진다. 18일 서귀포시에 따르면 현대모터스는 이번 몰디브와의 1차전을 아시아축구연맹(AFC)과의 협의를 거쳐 추위로 인한 선수들의 경기력 저하를 고려해 제주 월드컵 경기장에서 치르기로 했다. 일본, 중국, 사우디아라비아 등 아시아 각 국에서 총 26개팀이 참가해 최강을가리는 ...

    연합뉴스 | 2001.12.18 14:15

  • 양준혁, 삼성 입단협상 '진통'

    올해 프로야구 자유계약선수(FA) 최대어인 양준혁(32)의 삼성 입단협상이 진통을 겪고 있다. 양준혁은 17일 오후 2시 서울 삼성동 삼성 라이온즈 사무실에서 김재하 단장과첫 공식 면담을 갖고 4년간 계약금 10억원, 연봉 4억, 플러스옵션 2억원 등 총 28억원을 요구했으나 김 단장은 계약금 10억원에 연봉 3억 등 최대 22억원을 고수, 상당한 의견차를 보였다. 특히 삼성측은 양준혁이 시즌 타율 0.280 미만일 때는 제시금액(22억원)에서 ...

    연합뉴스 | 2001.12.17 16:53

  • 프로야구 삼성-SK, 김기태 포함 6-2 트레이드

    ... 내보냈지만 메이저리그급의 수비력과 공격력까지 고루 겸비한 특급 유격수 브리또의 영입으로 내야 수비를 더욱 강화하게 됐으며 좌완 오상민의 가세로 마운드의 아킬레스건까지 보강하게 됐다. 또한 삼성은 현금 11억원까지 받아 자유계약선수(FA)인 양준혁을 영입하는데 재정적인 보탬까지 얻게 됐다. 확실한 주전 6명을 보강한 SK는 창단 3년째인 내년 시즌 팀 전력이 단숨에 강화돼 기존 구단들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게 됐다. 특히 91년 쌍방울에서 프로데뷔해 99년 ...

    연합뉴스 | 2001.12.16 21:10

  • 삼성 라이온즈, 양준혁과 본격 협상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가 자유계약선수(FA) 양준혁과 본격적인 협상에 돌입한다. 김재하 삼성 단장은 17일 서울에서 양준혁과 첫 만남을 갖고 다년 계약을 위한 줄다리기를 시작할 예정이다. 지난달 28일 양준혁 영입의사를 밝혔던 삼성은 협상 테이블에서 4년간 계약금 10억원을 포함해 총 24억원을 제시할 전망이다. 또 삼성은 성적에 따라 3억원을 추가하든지,2억원을 제하는 옵션도 아울러 제시할 것으로 전해졌다. 김재창 기자 charm@ha...

    한국경제 | 2001.12.16 15: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