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21-11130 / 11,8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수퍼컵] 성남, 대전꺾고 첫 우승

    프로축구 성남 일화가 대전 시티즌을 따돌리고 수퍼컵 우승 트로피를 차지했다. 지난시즌 프로축구 정규리그 우승팀 성남 일화는 10일 홈구장인 성남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A컵 우승팀 대전 시티즌과의 단판 승부에서 새로운 용병콤비 올리베-샤샤의 환상적인 플레이를 앞세워 1-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성남 일화는 2000년 수원 삼성에 승부차기끝에 패한 기억을 지우면서 첫 우승트로피와 함께 2천만원의 우승상금을 챙겼다. 반면 구단의 처우개선을 요구하며 ...

    연합뉴스 | 2002.03.10 00:00

  • [프로야구] 올시즌 재도약 노리는 선수들

    ... 김기태는 스토브리그에서의 대형 트레이드로 삼성에서 친정팀이나 다름없는 SK 공격의 선봉장으로 돌아왔다. 지난 91년 쌍방울 유니폼을 입고 프로에 데뷔했던 김기태는 99년 삼성으로 트레이드된 뒤 지난해 겨울에는 4년간 총 18억원에 FA계약을 하는 대박을 터뜨렸지만 1루수 이승엽, 지명타자 마해영과 포지션이 겹치고 김응용 감독과도 마찰을 빚어 고작 44경기에 출장, 타율 0.176이라는 초라한 성적을 거뒀다. 하지만 김기태는 거포 부재로 애태웠던 SK에서 4번 ...

    연합뉴스 | 2002.03.07 00:00

  • 이승엽, 미국 진출 가능성 확인

    ... 지난 해 일본인 타자 스즈키 이치로(시애틀 매리너스)가 대활약을 펼친데 이어 이승엽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얻는 계기를 만들었다. 따라서 확실한 목표를 세운 이승엽이 앞으로 2년동안 자신의 기량을 더욱 발전시킨다면 자유계약선수(FA)가 되는 2004시즌에는 메이저리그 입성이 꿈이 아닌 현실로 다가올 수 있다. 반면 이승엽의 희망찬 스프링캠프와는 달리 올시즌을 눈앞에 두고 있는 삼성 라이온즈의 속마음은 복잡 미묘하다. 삼성 구단 관계자는 "메이저리그 팀들의 ...

    연합뉴스 | 2002.03.07 00:00

  • 프로축구 성남.대전 수퍼컵서 왕중왕 대결

    '성남의 전통 계승이냐. 대전의 첫 반란이냐.' 지난해 프로축구 정규리그 챔피언 성남 일화와 FA컵 우승팀인 대전 시티즌이 오는 10일 오후 2시 성남종합운동장에서 수퍼컵 패권을 놓고 격돌한다. 99년 팬서비스 차원에서 처음 도입된 수퍼컵은 99년과 2000년 수원 삼성, 지난해 안양 LG 등 정규리그 챔피언이 우승 축배를 드는 전통이 유지됐다. 따라서 성남이 '정규리그 우승은 곧 수퍼컵 제패'란 등식을 확인할 지, 아니면훈련거부 파동을 겪었던 ...

    연합뉴스 | 2002.03.07 00:00

  • 'KOFA 2002' 6일 팡파르 .. 삼성동 코엑스서 9일까지

    아시아 최대의 공장자동화(FA) 전시회인 "한국 국제공장자동화종합전(KOFA 2002)"이 6일부터 9일까지 나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다. 13년째 개최되고 있는 이 전시회는 규모면으로 볼때 아시아 최대의 공장자동화 전문전시회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15개국에서 2백50여개 업체가 자동화전용 및 가공기기,각종 감지기(센서),FA인터페이스,로봇 및 유공압기기등을 출품할 예정이다. 특히 지멘스 미쓰비시 오토데스크 등 외국계 대형업체들이 ...

    한국경제 | 2002.03.04 16:03

  • 코엑스 공장자동화종합전

    코엑스(COEX)는 오는 6-9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공장자동화(FA) 관련 전시회인 한국국제공장자동화종합전(KOFA 2002)을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삼성전자, 지멘스, 미쓰비시 등 250개 업체가 참여, FA시스템 및 센서, 산업용 로봇 등을 전시하며 전문 전시회로 운영돼 일반인의 출입은 9일 하루만 허용된다. 자세한 정보는 인터넷 홈페이지(www.kofa-expo.com)를 참조하면 된다. 코엑스 관계자는 이 전시회와 ...

    연합뉴스 | 2002.03.04 00:00

  • 삼성전자, FA사업 매각 추진 .. 제어계측기 부분, 美 로크웰과 협상중

    삼성전자가 사업구조조정 차원에서 공장자동화(FA)사업부문을 전략적 파트너인 미국 로크웰오토메이션사에 매각하는 방안을 추진중이다. 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삼성측은 FA사업부문중 인버터와 PLC(논리연산제어장치) 등 제어계측기기 사업부를 로크웰사에 매각키로 방침을 정했다. 미국 로크웰사는 현재 실사단을 파견,삼성전자 수원공장 내에 있는 메카트로닉스센터에 대한 실사와 함께 인수조건 등에 대한 협상을 진행중이다. 이에 따라 삼성측이 지난 97년 삼성항공 ...

    한국경제 | 2002.03.01 17:32

  • 프로축구 연봉계약 마무리

    ... LG) 등 대다수 대표 선수들은 등록되지 않았다. 막판까지 협상에 난항을 겪었던 선수는 신태용(이상 성남 일화)과 신의손(안양LG). 지난해 프로축구 최우수선수인 신태용은 지난해 팀을 6년만에 정규리그 우승으로 이끈 공로와 FA자격 취득을 내세워 계약금 3억원, 2년 계약에 연봉 3억원씩 모두 9억원을 요구한 채 1년 계약에 2억원을 주겠다던 구단과 줄다리기를 벌이다 마감일인 이날 계약서에 사인했다. 신태용은 지난해보다 1억원 인상된 2억5천만원에다 게임당 ...

    연합뉴스 | 2002.02.28 00:00

  • 프로축구 대전 선수들, 훈련 보이콧

    ... 반발, 구단과의 협상테이블에도 앉지 않기로 뜻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단체행동에 동참하고 있는 한 선수는 "더 이상 열악한 대우를 견딜 수 없다는 공감대가 선수들 사이에 형성돼 훈련 및 연봉협상을 거부하게 됐다"며 "지난해 FA컵에서 우승까지 일궜으니 이제는 프로선수다운 대우를 원한다"고 밝혔다. 96년 시민구단을 지향하며 창단, 97년부터 프로리그에 참가한 대전은 열악한 재정환경으로 인해 선수들의 연봉이 다른 구단에 비해 적은 것은 물론, 전용연습구장도 ...

    연합뉴스 | 2002.02.27 00:00

  • [프로축구] 대전 단체행동 파문 어떻게 되나

    ... 계약지연으로 내달 수퍼컵과 아디다스컵에 출전하지 못하는 파국은 막기 위해 협상테이블에 앉게 될 전망이지만 이 자리에서 입장차를 좁히지 못할 경우 올시즌 프로리그의 파행이 초래될 가능성이 있다. 대전의 한 고참선수는 "구단이 지난해 FA(축구협회)컵 우승을 연봉협상에 감안하지 않고 자체적으로 책정한 액수를 고집하고 있다"며 "연봉협상 마감시한을 코 앞에 두고 구단이 일방적으로 액수를 제시해 어쩔 수 없이 도장을 찍은 지난해의 경우를 되풀이 해서는 안된다는 것이 ...

    연합뉴스 | 2002.02.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