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10,3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준PO MVP 정수빈 "다이빙 캐치, 분위기 잡아야 한다고 생각했다"

    ... 먹었던 내야수 오재일이 있다. 정수빈은 "오재일은 한 방이 있는 좋은 선수지만, 투수들이 잘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수빈은 오재일 말고도 같은 팀에 '공략'해야 할 선수가 있다고 덧붙였다. 바로 올 시즌이 끝나고 FA 자격을 얻는 외야수 박건우다. 1990년생 정수빈, 허경민, 박건우는 두산의 전성기를 이끄는 동갑내기 '삼총사'인데, 정수빈과 허경민은 지난겨울 원소속팀 두산과 FA 계약을 맺고 잔류했다. 정수빈은 "박건우와 끝까지 함께 하고 싶다. ...

    한국경제 | 2021.11.07 18:42 | YONHAP

  • thumbnail
    두산이 56억원을 안긴 이유…가을야구에서 증명한 정수빈

    LG와 준PO에서 공·수·주 맹활약…이견 없는 시리즈 MVP 싹쓸이 적시 3루타에 슈퍼 캐치 2개…배터리 뒤흔든 주루플레이까지 2020시즌을 마치고 자유계약선수(FA)가 된 정수빈(31)은 스토브리그에서 많은 화제를 모았다. 외야수 자원이 부족했던 한화 이글스는 정수빈에게 거액을 제시하며 FA 시장을 흔들었다. 한화는 계약기간 4년에 보장 금액으로만 40억원을 약속해 정수빈을 무난하게 잡는 듯했다. 그러나 원소속 팀 두산은 무려 6년 최대 ...

    한국경제 | 2021.11.07 17:44 | YONHAP

  • thumbnail
    두산 박세혁 "투수가 힘 떨어져도 못 느끼게 하는게 포수 역할"

    ... 맹타에 대해선 "후반기 끝나기 전에 타격감이 괜찮아졌다고 느껴져서 유지하려고 노력했다"며 "좀 더 집중하고 팀에 보탬이 되는 배팅을 하고자 했던 게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박세혁은 2018시즌이 끝나고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양의지가 NC 다이노스로 떠나면서 그 자리를 꿰찼다. '전력의 절반'이라는 양의지가 떠났어도 한번 구축된 '포수 왕국'은 쉽게 무너지지 않았다. 박세혁은 2019년 두산의 정규시즌·한국시리즈 통합 우승을 이끌며 ...

    한국경제 | 2021.11.07 13:23 | YONHAP

  • thumbnail
    리그 파행 부른 박석민, 현역 연장?…커지는 NC의 고민

    ... 단장, 배석현 전 본부장이 책임을 지고 자리에서 물러났다. 당시 술자리를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박석민은 은퇴설이 돌았다. 30대 중반의 적잖은 나이에 가장 무거운 징계를 받았기 때문이다. 2019시즌을 마치고 다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박석민은 NC와 2+1년 최대 34억원에 재계약했다. 올해로 보장 2년이 끝나는 터라 1년 계약 연장 여부가 주목받았다. 그런데 박석민은 올 시즌 절반을 날리고도 내년 계약 실행을 위한 옵션을 모두 채웠다. ...

    한국경제 | 2021.11.07 10:58 | YONHAP

  • thumbnail
    MLB 휴스턴, 'FA 최대어' 코레아에게 5년 1억6천만달러 제안

    ... 1천898억원)'의 계약조건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휴스턴 지역 매체인 'FOX 26'의 마크 버먼은 7일(한국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같이 전했다. 연간 3천200만달러 규모의 큰 액수지만, 자유계약선수(FA) 최대어로 손꼽히는 코레아가 이 제안을 받아들일 가능성은 크지 않다고 현지 매체들은 전망했다. 코레아가 뉴욕 메츠와 10년 3억4천100만달러에 계약한 유격수 프란시스코 린도어처럼 장기 계약을 원하고 있기 때문이다. 짐 크레인 휴스턴 ...

    한국경제 | 2021.11.07 08:38 | YONHAP

  • thumbnail
    두산 허경민 "예비 FA 박건우, 내년에도 함께 뛰기를"

    ... 지난해까지 함께 뛴 오재일(삼성 라이온즈)과 최주환(SSG 랜더스)을 떠올렸다. LG 트윈스와의 준플레이오프(준PO) 2차전이 열리는 5일 서울시 잠실구장에서 만난 허경민은 "나는 형들 도움 속에 성장했다"며 "(오재일과 최주환의 FA 보상 선수로 두산이 영입한) 박계범과 강승호도 잘하고 있고, 팀에 큰 도움을 주지만 지금은 같이 뛰지 못하는 형들 생각이 나는 건 어쩔 수 없다"고 웃었다. 두산 왕조를 구축한 김현수(LG), 민병헌(은퇴), 양의지(NC), 오재일, ...

    한국경제 | 2021.11.05 16:53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MLB 나성범 신분 조회…FA 자격으로 미국…)

    ... 포스팅시스템을 따라야 한다. KBO는 5일 "지난 3일 MLB 사무국으로부터 NC 나성범에 대한 신분 조회 요청을 받고, 4일 해당 선수는 NC다이노스 구단 소속 선수임을 통보했다"고 밝혔다. 나성범은 KBO리그에서는 곧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는다. KBO는 한국시리즈가 끝난 뒤 FA 자격을 얻은 선수를 공시한다. 하지만 국외리그 진출을 추진할 때는 FA 권리를 행사할 수 없다. 대졸 선수는 8시즌 FA 관련 등록일을 채우면 FA 자격을 얻는다. 그러나 ...

    한국경제 | 2021.11.05 15:48 | YONHAP

  • thumbnail
    MLB 나성범 신분 조회…FA 자격으로 미국 진출 추진 가능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사무국이 외야수 나성범(32·NC 다이노스)의 신분 조회를 요청했다. 지난겨울 포스팅시스템으로 MLB 진출을 노렸던 나성범은 이번 스토브리그에서는 자유계약선수(FA) 자격으로 MLB 30개 구단과 협상할 수 있다. KBO는 5일 "지난 3일 MLB 사무국으로부터 NC 나성범에 대한 신분 조회 요청을 받고, 4일 해당 선수는 NC다이노스 구단 소속 선수임을 통보했다"고 밝혔다. 나성범은 KBO리그에서도 곧 FA ...

    한국경제 | 2021.11.05 15:33 | YONHAP

  • thumbnail
    여자핸드볼 삼척시청, 국가대표 골키퍼 박새영 영입

    여자 실업 핸드볼 삼척시청이 국가대표 골키퍼 박새영(27·175㎝)을 자유계약선수(FA) 자격으로 영입했다고 5일 발표했다. 의정부여고, 한국체대 출신 박새영은 2014년 세계여자주니어선수권,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등에 국가대표로 출전한 골키퍼로 2016년 11월 신인 드래프트 전체 1순위로 경남개발공사에 입단했고 이번에 삼척시청과 3년 계약을 맺었다. 2020-2021시즌 SK코리아리그에서 세이브 314개를 기록, 유일하게 300세이브 ...

    한국경제 | 2021.11.05 15:04 | YONHAP

  • thumbnail
    공군, 나주 비상활주로 접근훈련 16일 실시

    공군은 오는 16일 오전 10시 전남 나주시 산포면에 자리한 비상활주로 상공에서 항공기 접근훈련을 시행한다고 5일 밝혔다. 1시간 동안 이어지는 훈련에는 F-5 전투기, FA-50 경공격기, KA-1 공중통제공격기, T-50 훈련기 등 전력이 참가한다. 공군은 항공기 소음 불편을 줄이고자 비상활주로 이·착륙 대신 공중 접근하는 방식으로 훈련을 펼친다. 훈련 당일 날씨가 좋지 않으면 하루 늦출 예정이다. 나주 비상활주로를 관리하는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

    한국경제 | 2021.11.05 14:5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