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0,2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자로서 숨기고 싶은 일인데…" 출국 전 '이다영'의 첫마디는

    ... 가해자로 지목되면서 국내 무대에서 사실상 퇴출당했다. 그리스 PAOK 테살로니키 구단에 입단하면서 이재영은 6만 유로(약 8200만원), 이다영은 3만5000유로(약 4800만원)에 계약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해 흥국생명과 FA 계약을 맺으며 받았던 연봉에서 79~84% 깎인 수준이다. 국내에서 이재영은 6억원(연봉 4억원·인센티브 2억원), 이다영은 4억원(연봉 3억원·인센티브 1억원)을 받았었다. 그리스 여자프로배구A1리그는 지난 ...

    한국경제 | 2021.10.17 14:04 | 안혜원

  • thumbnail
    'GS칼텍스의 핵심' 강소휘 "정신적으로 성장…코트 위에서도"

    ... 넘겼다. 어려울 때 실마리를 풀어내는 게 우리 팀의 힘인 것 같다"고 했다. 강소휘는 'GS칼텍스 프랜차이스 스타의 길'을 걷고 있다. 2015-2016시즌 데뷔해 신인왕을 받은 강소휘는 2020-2021시즌이 끝나고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었고, GS칼텍스와 잔류 계약(3년 최대 15억원)을 했다. 원소속구단과 FA 계약을 하면서 강소휘의 마음은 더 편안해졌다. 강소휘는 "FA 계약을 하고 나니 정말 좋다. 아무래도 FA 자격을 얻기 전에는 욕심이 ...

    한국경제 | 2021.10.16 18:33 | YONHAP

  • thumbnail
    "아프지 말고, 맞대결은 살살"…적으로 만나는 올림픽 영웅

    ... 호텔에서 열린 미디어데이에 도쿄올림픽 멤버 3명이 참석했다. '배구 여제' 김연경(중국 상하이)도 인정하는 '배구 스타' 김희진(IBK 기업은행)과 도쿄에서도 '클러치박'으로 불린 박정아(한국도로공사), 지난 시즌 자유계약선수(FA) 시장 최대어였던 이소영(KGC인삼공사)이 구단 대표로 나왔다. 지난여름, 긴 시간 태극마크를 달고 '원팀'으로 뛰었던 셋은 V리그에서는 6개월 동안 적으로 싸운다. 서로를 응원하지만, 승부는 양보할 수 없다. 박정아는 "대표팀에서는 ...

    한국경제 | 2021.10.14 17:50 | YONHAP

  • thumbnail
    '나도 오타니처럼' 메이저리그서 투타 겸업 희망자 잇따라

    ... 27경기에서 1승 2패 평균자책점 5.59를 기록한 로렌젠은 타자로서도 통산 7개의 홈런을 때렸다. 2018년에는 타율 0.290(31타수 9안타) 4홈런 10타점을 올리며 정확성과 파워를 두루 뽐냈다. 로렌젠은 올 시즌이 끝난 뒤 자유계약선수(FA)가 된다. 선발 자리와 함께 외야수도 함께 시켜줄 수 있는 팀과 우선 협상할 예정이다.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의 앤서니 고즈(31)는 원래 외야수지만 올 시즌 투수에 전념하고 있다. 올해 투수로 6경기에서 6⅔이닝을 던져 평균자책점 ...

    한국경제 | 2021.10.14 11:11 | YONHAP

  • thumbnail
    미국 현지 언론 "세인트루이스, 김광현과 작별 예상"

    메이저리그에서는 FA, KBO리그에서는 SSG가 보류권 보유 미국 현지 언론이 김광현(33)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작별을 예상했다.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디애슬레틱은 14일(한국시간) "김광현과 세인트루이스의 2년 계약이 끝났다. 김광현은 올해 8월 중순 이후 불펜으로 이동한 것을 불편하게 느꼈을 것"이라며 "계약을 연장할 수도 있다. 그러나 구단은 부상으로 몇 차례 이탈한 김광현과의 계약을 주저하고, 선발 투수를 선호하는 김광현과 이해관계가 ...

    한국경제 | 2021.10.14 10:58 | YONHAP

  • thumbnail
    울산-전북 '현대가 더비'·포항-나고야 한일전…ACL 8강 승자는

    ... 1점 차로 앞서 있다. 울산이 리그 3연승, 전북이 4연승을 달리며 팽팽한 긴장감 속에 A매치 휴식기를 보냈는데, 그 직후 열리는 이번 맞대결 결과는 향후 정규리그 분위기에도 적잖은 영향을 줄 수 있다. 울산은 대한축구협회(FA)컵에서도 4강에 올라 있어 최대 '트레블'까지 노리는 상황이고, 전북은 FA컵에선 조기 탈락했으나 2관왕 가능성이 여전히 남아 있어 두 팀에 모두 여러모로 놓칠 수 없는 한 판이다. 이번 ACL에서 조별리그 6연승으로 F조 1위를 ...

    한국경제 | 2021.10.14 09:34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KIA "양현종 절대적으로 필요…꼭 잡는다"

    ... 양현종(33)을 꼭 잡겠다는 의지를 분명히 밝혔다. KIA는 양현종과 관련한 문의가 쇄도하자 이례적으로 13일 입장문 형식의 문자 메시지를 출입 기자들에게 돌리고 양현종과 꼭 계약하겠다고 선언했다. 지난해 시즌이 끝난 뒤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양현종은 KIA 잔류 대신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진출을 택했다. 텍사스 레인저스와 스플릿 계약(메이저리그와 마이너리그에 있을 때 조건이 다른 계약)을 하고 미국으로 건너간 양현종은 올해 빅리그를 밟긴 했으나 ...

    한국경제 | 2021.10.13 17:34 | YONHAP

  • thumbnail
    전력화 불과 2년…F-35A 스텔스기 부품 돌려막기 109건

    ... 정밀유도폭탄(SDB) 등으로 무장할 수 있다. 또한 F-35A 외에 고고도 무인정찰기 글로벌호크(RQ-4B)의 경우도 동류전용이 작년 12건, 올해 12건 등 총 24건이었다. F-15K는 같은 기간 35건, 국산 경공격기인 FA-50은 30건으로 각각 나타났다. F-35A가 1년 반 동안 동류전용 건수가 100건이 넘는 것과 관련해 일각에서는 유지보수와 부품 조달체계에 문제가 있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이에 공군은 "동류전용은 미국 공군을 비롯한 ...

    한국경제 | 2021.10.12 18:59 | YONHAP

  • thumbnail
    항공우주·방산전시회 '서울 ADEX' 19일 개막…"역대 최대규모"

    ... 440개 업체가 참가한다. 실내 전시관에서는 수소 연료 대형 드론, 우주개발 관련 장비, 유무인 복합체계 장비, VR 훈련체계, 소형 레이저 무기, 다목적 무인차량 등 개발 예정 신기술 제품이 전시된다. 야외 전시장에는 수출 주력품목인 FA-50, KT-1 등 37종 45대의 항공기를 비롯해 K-2 전차, K-9 자주포 등 31종 34대의 지상장비도 선보이게 된다. 이 밖에 민수분야에서는 신개념 교통 시스템인 UAM(도심형 항공 모빌리티)과 KPS(한국형 위성항법 시스템)도 ...

    한국경제 | 2021.10.12 18:18 | YONHAP

  • thumbnail
    두산 대형 악재…양석환, 옆구리 부상으로 1군 엔트리 제외

    ... 6회 스윙을 하다가 왼쪽 옆구리에 통증을 느꼈다. 두산 구단은 "양석환이 병원 검진을 받았고, 왼쪽 내복사근 미세 손상 진단이 나왔다"며 "치료 뒤 일단 상태를 지켜볼 예정"이라고 전했다. 2020시즌 종료 뒤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주전 1루수 오재일이 삼성 라이온즈로 떠나자 두산은 새로운 1루수를 찾고자 애썼다. 내부 경쟁에서 만족할만한 결과가 나오지 않자, 두산은 2021년 정규시즌 개막을 앞두고 좌완 핵심 불펜 함덕주를 LG 트윈스에 내주고 ...

    한국경제 | 2021.10.12 16: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