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0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답답한 김광현, 올 시즌 롱릴리프로 마무리하나(종합)

    ... 김광현의 빈자리는 느껴지지 않는다. 이 기간 세인트루이스는 연승을 달리면서 내셔널리그 와일드카드 2위 자리를 꿰찼다. 김광현으로선 답답한 상황이다. 김광현은 올 시즌을 마치고 세인트루이스와 계약이 만료된다. 자유계약선수(FA)로서 자유롭게 이적이 가능하다. 한편 이날 세인트루이스는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아메리칸패밀리필드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 원정경기에서 2-1로 승리하면서 10연승을 질주했다. 우드퍼드는 5이닝 동안 2피안타 1볼넷 5탈삼진 ...

    한국경제 | 2021.09.22 12:27 | YONHAP

  • thumbnail
    답답한 김광현, 올 시즌 롱릴리프로 마무리하나

    ... 지난 8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전에서 1⅓이닝 동안 2실점, 15일 뉴욕 메츠전에서 1이닝 2실점으로 기대를 밑돌았고, 이후엔 등판 기회를 잡지 못했다. 김광현의 빈자리는 느껴지지 않는다. 이 기간 세인트루이스는 올 시즌 최다인 9연승을 달리면서 내셔널리그 와일드카드 2위 자리를 꿰찼다. 김광현으로선 답답한 상황이다. 김광현은 올 시즌을 마치고 세인트루이스와 계약이 만료된다. 자유계약선수(FA)로서 자유롭게 이적이 가능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22 08:42 | YONHAP

  • thumbnail
    '10억' 벌던 이재영·이다영, 그리스서 1억

    ...ot;이다영 자매의 비자 문제가 해결됐다"며 "늦어도 21일이나 23일 (그리스) 팀에 합류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재영, 이다영 자매는 국내 프로 배구를 대표하는 간판 스타였다. 지난해 흥국생명과 FA 계약을 맺으며 이재영은 6억원(연봉 4억원·인센티브 2억원), 이다영은 4억원(연봉 3억원·인센티브 1억원)을 받아 1년간 자매가 수령하는 돈은 10억 원에 달했다. 국내 여자배구 선수 최고 수준이었다. 하지만 올해 ...

    한국경제 | 2021.09.21 15:10 | 김소연

  • thumbnail
    호주 질레트 심판, EPL 역대 첫 '외국인 주심' 배정

    ... 펼쳐지는 왓퍼드와 뉴캐슬전에 주심으로 배정됐다. 영국 공영방송 BBC에 따르면 앞서 EPL에는 잉글랜드 출신이 아닌 아일랜드 출신의 더멋 갤러거(64) 심판이 주심으로 활약한 적이 있지만 16살 때 잉글랜드로 이주해 잉글랜드축구협회(FA) 소속으로 인정을 받았다. 이 때문에 질레트 심판이 역대 첫 'EPL 외국인 주심'의 영광을 차지하게 됐다. 호주 A리그에서 5차례나 '올해의 심판'을 차지했던 질레트 심판은 2019년 잉글랜드로 무대를 옮겨 그동안 EPL ...

    한국경제 | 2021.09.21 10:06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전망대] '가을 DNA 발동' 두산, 4위까지 접수 시도

    ... 치른다. 두산이 4위까지 접수하고 상위권으로 진격할 수 있느냐를 가늠할 수 있는 무대다. 두산은 올 시즌 NC와의 상대 전적에서 8승 4패로 절대적인 우위를 보인다. 최근에는 투타 조화까지 완벽에 가깝다. 예비 자유계약선수(FA)인 김재환과 박건우가 동시에 살아나면서 타선의 파괴력이 커졌다. 최근 13경기에서 김재환은 타율 0.362, 박건우가 타율 0.333으로 활약하며 잠들었던 두산 타선을 깨웠다. 후반기 들어 타격감이 좋지 않았던 호세 페르난데스까지 ...

    한국경제 | 2021.09.20 10:22 | YONHAP

  • thumbnail
    토트넘 역대 최다 득점자 '전설' 그리브스 별세

    ... 경기에 결장했다. 서독과의 결승전에는 나설 수 있는 몸 상태였지만, 결국 명단에서 제외됐다. 당시 경기 종료 시점 그라운드에 있는 11명에게만 메달을 주는 당시 규정에 따라 그리브스는 우승 메달을 받지 못했다. 이후 잉글랜드축구협회(FA)가 국제축구연맹(FIFA)을 설득해 결승전 후보 선수들에게도 2009년 뒤늦게 메달이 수여됐는데, 그리브스는 2014년 이를 4만4천파운드(약 7천150만원)에 경매로 팔아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그리브스는 선수 시절부터 알코올중독으로 ...

    한국경제 | 2021.09.20 08:06 | YONHAP

  • thumbnail
    두산 유희관 마침내 100승…삼성-SSG 세 번째 무승부(종합)

    ... 라이온즈와 SSG가 4-4로 비겼다. 두 팀의 무승부는 이번 시즌에만 세 번째다. 시즌 상대 전적에서는 삼성이 6승 3무 5패로 SSG를 간발의 차로 앞섰다. 삼성 타선에서는 이적생 듀오의 활약이 빛났다. 자유계약선수(FA)로 거액을 받고 삼성 유니폼을 오재일은 3번 타자 1루수로 출전해 1회 선제 우월 솔로포로 시즌 20호 홈런을 채우고 3회 2타점 좌전 적시타를 날려 3타점을 쓸어 담았다. 지난 6월 말 이성곤과 맞트레이드로 한화 이글스에서 삼성으로 ...

    한국경제 | 2021.09.19 18:02 | YONHAP

  • thumbnail
    삼성, 1사 만루 끝내기 위기서 병살 수비…SSG와 무승부

    ... KBO리그 경기에서 4-4로 승패를 가리지 못했다. 시즌 상대 전적에서는 삼성이 6승 3무 5패로 SSG를 간발의 차로 앞섰다. 삼성이 이적생 듀오의 맹타로 앞서가자 SSG는 뒷심으로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자유계약선수(FA)로 거액을 받고 삼성 유니폼을 오재일은 3번 타자 1루수로 출전해 1회 선제 우월 솔로포로 시즌 20호 홈런을 채우고 3회 2타점 좌전 적시타를 날려 3타점을 쓸어 담았다. 지난 6월 말 이성곤과 맞트레이드로 한화 이글스에서 삼성으로 ...

    한국경제 | 2021.09.19 17:07 | YONHAP

  • thumbnail
    "박명수도 전화 왔다"…유재석 안테나行→김태호 PD 퇴사, '무도' 팀 반응 ('놀면 뭐하니?') [종합]

    ... 영입 전화 안 왔냐"고 물었고, 유재석은 "은이? 은이랑은 잠깐 통화하다 말았다"라고 했다. 옆에 있던 정준하는 조심스럽게 "처음에 여러군데에서 연락이 왔었나봐? 너 시장에 나오면 그러지? FA 됐을 때"라고 떠봤다. 유재석은 그저 어이없이 웃었다. 이어 하하는 "(처음에) 희열이 형이 뭐라고 얘기했냐? 멋있게 얘기 한거냐"고 물었다. 유재석은 "나는 원래 희열이 형이랑 연락 자주 ...

    텐아시아 | 2021.09.19 07:38 | 노규민

  • thumbnail
    박명수, 김태호 PD 영입? "메뚜기 밟아보자고" ('놀뭐')

    '놀면 뭐하니' 박명수가 김태호 PD 영입 계획을 드러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는 출연자들이 김태호 PD의 FA에 대해 언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정준하는 유재석에게 "처음에 여러 군데에서 딜이 왔었나봐? 너 막 시장에 나오면 막 그러나봐"라고 말했다. 하하는 "희열이 형이 뭐라고 얘기했냐"라며 안테나에 가게 된 계기를 물었고 유재석은 "그냥 연락을 ...

    텐아시아 | 2021.09.18 19:43 | 신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