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491-10500 / 11,1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FA 최대어 지암비, 양키스 입단 합의

    올해 미국프로야구 자유계약선수(FA) 시장의 최대어인 제이슨 지암비(30.오클랜드 어슬레틱스)가 뉴욕 양키스에 입단한다. 미국 스포츠전문 케이블TV인 ESPN은 7일(한국시간) 웹사이트(주소:www.espn.com)뉴스에서 소식통의 말을 인용, 지암비가 계약기간 7년 조건으로 양키스 입단에 원칙적으로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ESPN은 구체적인 몸값 협상이 진행중이지만 지암비가 양키스로부터 평균 연봉 1천600만-1천700만달러를 받게 될 것으로 ...

    연합뉴스 | 2001.12.07 09:37

  • 세계축구 명감독 웽거, 아스날 잔류

    ... 스타들의 아스날 잔류도 사실상 확정됐다. 웽거는 잉글랜드 최강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비롯 FC 바르셀로나와 인터 밀란등 유럽 빅리그의 명문구단들은 물론이고 프랑스와 일본축구협회로부터도 대표팀 사령탑 제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AS 모나코와 마르세유를 거쳐 94년 J-리그 나고야 그램퍼스에서 지휘봉을 잡았던 그는 96년 9월 아스날로 옮긴 뒤 98년 팀에 프리미어리그와 FA컵 2관왕을 안겼다. (런던 AP=연합뉴스) jahn@yna.co.kr

    연합뉴스 | 2001.12.07 09:37

  • 박찬호 에이전트, 뉴욕 메츠와 접촉

    ... 관심이 쏠리고 있다. 미국 뉴저지에서 발행되는 지역 신문인 `더 레코드'는 6일(한국시간) 보라스가 지난주 메츠측 관계자와 2차례 만나 박찬호의 연봉 등 몸값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라 지난해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서 투수 영입에 실패했던 메츠가 올해 FA 최대어 투수로 꼽히는 박찬호를 영입, 빈약한 마운드를 보강할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고 있다. 특히 보라스가 최근 박찬호의 연봉과 관련, 내년 시즌 적게 받고 이후 액수를 높여가는 '차등 ...

    연합뉴스 | 2001.12.06 14:52

  • 프로야구선수협 4기 집행부 구성 `난항'

    ... 구단과의 마찰을 원하지 않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또 올해 선수협 집행부가 정규시즌 직후 외국인선수 보유한도 축소를 요구하며포스트시즌 보이콧까지 선언했음에도 시원한 답변을 이끌어내지 못한데다 시행 3년째를 맞고 있는 자유계약선수(FA)제도 개선 등 과제가 산적한 점도 새 집행부 구성을 어렵게 하는 요인들이다. 선수협 나진균 사무국장은 "구단의 반대와 일부 선수의 회장 출마 고사로 새 집행부 구성이 늦어지고 있다"며 "그러나 12일 이후 열리는 대의원총회에서는 ...

    연합뉴스 | 2001.12.05 12:01

  • "찬호는 ML 최정상급 투수" .. 보라스 '성적분석집' 발표

    ... 메이저리그 30개 구단에 '성적 분석집'을 전달했던 보라스가 이날 매스컴을 상대로 박찬호의 장점을 부각시킨 것은 인색한 눈길을 보내고 있는 미국 언론과 메이저리그 구단의 편협된 시각을 불식시키기 위한 것이다. 박찬호는 올 겨울 FA 시장에 나선 투수 중 최대어로 평가받고 있는데도 일부 언론에서 박찬호의 상품성에 흠집을 내며 지나치게 많은 몸값을 투자할 이유가 없다고 비판적인 보도를 일삼았다. 현재로선 박찬호의 가치가 높아 쉽게 나서는 구단이 없지만 10일부터 ...

    한국경제 | 2001.12.04 17:29

  • "다저스, 박찬호와 재계약 검토중" .. LAT

    박찬호(28)의 LA 다저스 잔류 가능성이 대두되고 있다. 로스앤젤레스 타임스 4일자 웹사이트는 댄 에번스 다저스 단장이 9일부터 13일까지 보스턴에서 열리는 윈터 미팅을 앞두고 자유계약선수(FA)인 박찬호 및 테리 애덤스와의 재계약을 적극 검토중이라고 보도했다. 신문은 그러나 에번스 단장이 이들에게 조정신청을 제의할 계획인 지에 대해서는 밝히길 거절했다고 전했다. LA타임스는 다저스와의 협상이 임박한 근거로 오는 14일까지 다저스가 조정신청을 ...

    연합뉴스 | 2001.12.04 16:07

  • 보라스, 박찬호 상품성 부각 자료집 배포

    FA(자유계약선수)를 선언했으나 개점 휴업중인 박찬호(28)가 본격적인 협상 테이블에 나선다. 박찬호의 에이전트인 스콧 보라스는 4일(한국시간) 로스앤젤레스 남부 어바인소재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박의 상품성을 최대한 부각시키며 냉랭한 미국 현지 언론에 반박 자료를 배포했다. 보라스는 이날 배포한 '성적 분석집'을 통해 "박은 지난 2년동안의 선발 등판경기수와 투구 이닝, 방어율, 승수 등을 감안할때 메이저리그 최정상급 선발투수"라고 주장했다. ...

    연합뉴스 | 2001.12.04 11:56

  • 프로야구, 월드컵 개막전과 한국 예선전때 중단

    ... 재조정하기 어렵다는 이유로 이후의 경기는 강행하기로 했다. 또 내년 9월29일부터 시작되는 부산아시안게임기간의 프로야구 중단여부는 추후논의키로 했다. 이사회는 또 국내에서 7시즌을 뛴 뒤 해외무대에서 활동하다 복귀한 선수에 대해서 FA(자유계약선수) 권리를 행사한 것으로 간주하기로 했다. 따라서 올 해 일본에서 돌아온 이종범(기아)과 정민철(한화)은 FA 규정에 따라 4시즌이 지난 2005시즌 뒤 FA 권리를 다시 행사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외국에서 뛰던 선수가 ...

    연합뉴스 | 2001.12.03 20:24

  • 박찬호 장학회 공식 발족

    ... 미국에서도 도움을 준 한인 자녀들이 우리 문화를 알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박찬호는 이날 오후 3시 모교인 한양대를 방문, 전국 야구선수 가운데 선발된 6명에게 각 100만원씩의 장학금을 줬다. 박찬호는 8억원에 광고모델 계약을 한 국민신용카드㈜ CF 촬영을 마친 뒤 9일 미국으로 돌아가 구단들과 본격적인 자유계약선수(FA) 몸값 협상에 나선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기자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1.12.03 19:10

  • [월드컵] 밀루티노비치 中 감독 인터뷰

    ... 밀루티노비치 감독은 브라질에 대해 "최근 예선에서 부진하면서 좋은 평가를 받지 못했지만 브라질은 역시 브라질이다"고 평가했고 "터키는 최근 유럽에서 열린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올린 팀이며 코스타리카는 지난해 세계적으로 수준이 가장 많이발전한 나라"라며 상대에 대한 경계심을 늦추지 않았다. 밀루티노비치 감독은 "이달 프로리그와 FA컵대회가 모두 끝난 뒤 본선을 위한 본격적인 태세에 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부산=연합뉴스)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1.12.01 2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