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701-10710 / 11,4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KOFA 2002' 6일 팡파르 .. 삼성동 코엑스서 9일까지

    아시아 최대의 공장자동화(FA) 전시회인 "한국 국제공장자동화종합전(KOFA 2002)"이 6일부터 9일까지 나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다. 13년째 개최되고 있는 이 전시회는 규모면으로 볼때 아시아 최대의 공장자동화 전문전시회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15개국에서 2백50여개 업체가 자동화전용 및 가공기기,각종 감지기(센서),FA인터페이스,로봇 및 유공압기기등을 출품할 예정이다. 특히 지멘스 미쓰비시 오토데스크 등 외국계 대형업체들이 ...

    한국경제 | 2002.03.04 16:03

  • 코엑스 공장자동화종합전

    코엑스(COEX)는 오는 6-9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공장자동화(FA) 관련 전시회인 한국국제공장자동화종합전(KOFA 2002)을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삼성전자, 지멘스, 미쓰비시 등 250개 업체가 참여, FA시스템 및 센서, 산업용 로봇 등을 전시하며 전문 전시회로 운영돼 일반인의 출입은 9일 하루만 허용된다. 자세한 정보는 인터넷 홈페이지(www.kofa-expo.com)를 참조하면 된다. 코엑스 관계자는 이 전시회와 ...

    연합뉴스 | 2002.03.04 00:00

  • 삼성전자, FA사업 매각 추진 .. 제어계측기 부분, 美 로크웰과 협상중

    삼성전자가 사업구조조정 차원에서 공장자동화(FA)사업부문을 전략적 파트너인 미국 로크웰오토메이션사에 매각하는 방안을 추진중이다. 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삼성측은 FA사업부문중 인버터와 PLC(논리연산제어장치) 등 제어계측기기 사업부를 로크웰사에 매각키로 방침을 정했다. 미국 로크웰사는 현재 실사단을 파견,삼성전자 수원공장 내에 있는 메카트로닉스센터에 대한 실사와 함께 인수조건 등에 대한 협상을 진행중이다. 이에 따라 삼성측이 지난 97년 삼성항공 ...

    한국경제 | 2002.03.01 17:32

  • 프로축구 연봉계약 마무리

    ... LG) 등 대다수 대표 선수들은 등록되지 않았다. 막판까지 협상에 난항을 겪었던 선수는 신태용(이상 성남 일화)과 신의손(안양LG). 지난해 프로축구 최우수선수인 신태용은 지난해 팀을 6년만에 정규리그 우승으로 이끈 공로와 FA자격 취득을 내세워 계약금 3억원, 2년 계약에 연봉 3억원씩 모두 9억원을 요구한 채 1년 계약에 2억원을 주겠다던 구단과 줄다리기를 벌이다 마감일인 이날 계약서에 사인했다. 신태용은 지난해보다 1억원 인상된 2억5천만원에다 게임당 ...

    연합뉴스 | 2002.02.28 00:00

  • [프로축구] 대전 단체행동 파문 어떻게 되나

    ... 계약지연으로 내달 수퍼컵과 아디다스컵에 출전하지 못하는 파국은 막기 위해 협상테이블에 앉게 될 전망이지만 이 자리에서 입장차를 좁히지 못할 경우 올시즌 프로리그의 파행이 초래될 가능성이 있다. 대전의 한 고참선수는 "구단이 지난해 FA(축구협회)컵 우승을 연봉협상에 감안하지 않고 자체적으로 책정한 액수를 고집하고 있다"며 "연봉협상 마감시한을 코 앞에 두고 구단이 일방적으로 액수를 제시해 어쩔 수 없이 도장을 찍은 지난해의 경우를 되풀이 해서는 안된다는 것이 ...

    연합뉴스 | 2002.02.27 00:00

  • 프로축구 대전 선수들, 훈련 보이콧

    ... 반발, 구단과의 협상테이블에도 앉지 않기로 뜻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단체행동에 동참하고 있는 한 선수는 "더 이상 열악한 대우를 견딜 수 없다는 공감대가 선수들 사이에 형성돼 훈련 및 연봉협상을 거부하게 됐다"며 "지난해 FA컵에서 우승까지 일궜으니 이제는 프로선수다운 대우를 원한다"고 밝혔다. 96년 시민구단을 지향하며 창단, 97년부터 프로리그에 참가한 대전은 열악한 재정환경으로 인해 선수들의 연봉이 다른 구단에 비해 적은 것은 물론, 전용연습구장도 ...

    연합뉴스 | 2002.02.27 00:00

  • 이승엽, ML 시카고 컵스 스프링캠프 합류

    ... 참가, 시카고의 강타자새미 소사, 메이저리그 입성을 노리는 `차세대 거포' 최희섭(23)과 방망이 대결을벌인다. 97년과 99년에 이어 지난해까지 3차례 홈런왕 타이틀을 차지한 이승엽은 또 이번 스프링캠프를 통해 자유계약선수(FA)가 되는 2년 후 메이저리그 진출 가능성도타진하게 된다. 특히 캑터스리그에는 지난해 월드시리즈 우승팀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도 참가할 예정이어서 김병현과의 맞대결도 기대되고 있다. 초청자격으로 시카고 스프링캠프에 참여한 이승엽은 ...

    연합뉴스 | 2002.02.20 00:00

  • 한.중.일 프로축구, 자존심 대결

    아시아프로축구의 별들이 한국에 모인다. 정규리그 우승팀끼리 맞붙는 제21회 아시안클럽챔피언십과 FA컵 챔피언들의 무대인 제12회 아시안컵위너스컵이 이달 각각 서귀포와 전주 월드컵구장에서 동부지역 4강전을 갖는다. 두 대회는 내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슈퍼리그(가칭)로의 통합 출범을 앞두고 열리는 마지막 대회. 우선 최고 권위의 아시안클럽챔피언십 동부지역 4강전에는 지난 대회 챔피언 수원 삼성을 비롯해 안양 LG(이상 한국)와 가시마 앤틀러스(일본), ...

    연합뉴스 | 2002.02.14 00:00

  • 독일 축구 베를린 감독 해임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헤르타 베를린의 유르겐 로베르(48) 감독이 성적 부진으로 해임됐다. 베를린 구단은 7일(한국시간) 성적부진의 책임을 물어 로베르 감독을 해임하고팔코 고츠와 독일 대표선수 출신인 안드레아스 톰이 임시로 팀을 이끌도록 했다. 베를린은 최근 국내리그에서 7위에 머무는 부진을 보인 데다 UEFA컵과 FA컵에서도 모두 탈락하는 등 슬럼프를 겪고 있다. (베를린 AFP=연합뉴스)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2.02.07 00:00

  • 잉글랜드축구, 비디오로 반칙적발해 징계

    잉글랜드 프로축구 스타 플레이어들의 교묘한 반칙이 심판은 속였지만 카메라를 피하지는 못했다. 잉글랜드축구협회(FA)는 앨런 스미스, 마크 비두카(이상 리즈유나이티드), 파트리크 비에이라(아스날), 지미 플로이드 하셀바잉크(첼시) 등의 반칙장면이 비디오테이프 분석을 통해 생생하게 드러났다며 14일이내에 이의제기가 없으면 3경기출장정지를 당할 것이라고 1일(이하 한국시간) 밝혔다. FA에 따르면 스미스는 지난해 11월 29일 리그컵 4라운드경기에서 ...

    연합뉴스 | 2002.02.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