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791-10800 / 11,8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영표.송종국, 암스텔컵 동반 출전

    네덜란드 프로축구에서 활약 중인 이영표(PSV 에인트호벤)와 송종국(페예노르트)이 나란히 암스텔컵(네덜란드 FA컵)에 출전해 물오른 기량을 과시했다. 이영표는 5일(한국시간) 필립스 홈구장에서 열린 NAC브레다와의 경기서 왼쪽 윙백으로 풀타임 출장해 부지런한 수비와 적극적인 공격을 보여줬지만 팀은 0-1로 패해 암스텔컵 8강전에서 아쉽게 탈락됐다. 컨디션이 좋지 않은 박지성은 이날 벤치를 지켰다. 송종국은 암스텔컵 8강전 FC트웬트와의 원정경기서 ...

    연합뉴스 | 2004.02.05 00:00

  • 할렐루야, 김포 연고 K2리그 복귀

    ... K2리그는 지난해 우승팀 고양 국민은행을 비롯해 이천 상무, 수원시청등이 상위권을 다툴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서울시청 선수들을 중심으로 14명을 보강한 대전 수력원자력이 다크호스로 등장할 전망이다. 한편 대한축구협회는 올 시즌 K리그와 K2리그 일정이 지난해보다 늦게 끝나도록짜여짐에 따라 통상 연말에 열리는 FA컵 전국축구선수권대회를 연중 대회로 개편해분산 개최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서울=연합뉴스) 옥철기자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4.02.03 00:00

  • 개인투자자,중기 낙관속 단기 보수적 시각..삼성증권

    ... 발표한 '2월 FN Pooling"에 따르면 개인투자자들은 이같은 시각속에 2월 최고치를 896.39로 최저치는 825.71 그리고 평균 860.74를 제시했다. 삼성은 지난달대비 40p 이상 추가 상승 기대감을 피력한 반면 주식투자비중에 있어 전달과 마찬가지로 현 수준 유지 응답이 많았다고 설명했다. 한편 삼성증권 FA들의 경우 지난해 8월이후 처음으로 증시 회복 의견 응답이 많았다. 한경닷컴 박병우기자 parkb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2.03 00:00 | parkbw

  • 프로야구 FA 유지현, LG와 1년 4억3천만원 계약

    프로야구 자유계약선수(FA) 중 유일하게 미계약자로 남아 있던 유지현(33)이 원 소속팀 LG에 잔류하게 됐다. LG는 29일 내야수 유지현과 계약기간 1년에 연봉 2억3천만원, 사이닝보너스와플러스옵션 각 1억원 등 총 4억3천만원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계약 마감시한(31일)을 이틀 남겨뒀던 유지현은 막판 협상 타결로 올해도 쌍둥이군단에서 뛰게 됐다. 그러나 LG는 타점과 타율 등에서 일정 기준을 채울 경우 적용하는 플러스옵션의내용을 ...

    연합뉴스 | 2004.01.30 00:00

  • K리그 이적료 '10억원대' 돌입

    ... 시장'의 외형을 갖췄다. '샤프' 김은중(안양)과 '폭주기관차' 김대의(수원)가 최근 이적료 10억원씩에적을 옮긴 데 이어 올림픽축구대표팀의 공격수 최태욱이 30일 안양 LG에서 신생팀인인천 유나이티드로 둥지를 옮겨 역대 자유계약(FA) 선수 중 최고인 11억원의 몸값을기록한 것. 이전까지는 성한수가 지난 2002년 대전 시티즌에서 전남 드래곤즈로 옮길 당시기록한 8억원이 국내 선수 최다 이적료였다. '중원의 지휘자' 지네단 지단(레알 마드리드)이 지난 2001년 ...

    연합뉴스 | 2004.01.30 00:00

  • 최태욱, 역대최고 11억원에 인천行

    최태욱(23)이 한국프로축구 자유계약(FA) 선수 사상 최고 '몸값'을 기록하며 고향이자 신생팀인 인천 유나이티드에 새 둥지를 틀었다. 인천은 30일 안양 LG에서 뛰었던 올림픽축구대표팀 공격수 최태욱을 이적료 11억원에 5년 계약 조건으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연봉 등 정확한 계약조건은 공개되지 않았다. 11억원은 최근 적을 옮긴 김대의(수원 삼성)와 김은중(안양)의 몸값(10억원)을 뛰어넘는 역대 FA 최고 이적료다. 100m를 11초대에 ...

    연합뉴스 | 2004.01.30 00:00

  • 올해 프로축구 정규리그 4월3일 개막

    ... 12월5일부터 12일까지 열리며 플레이오프 방식은 4강 크로스 토너먼트 또는 통합 승점제 방식, 전.후기 우승팀간 챔피언 결정전 등 3가지 방식 중 하나를 채택하기로 했다. 또 정규리그에 앞서 지난 시즌 우승팀 성남 일화와 FA컵 우승팀 전북 현대의 수퍼컵 경기가 3월22일 펼쳐지고 올스타전은 7월4일 열린다. 정규리그 게임 수가 줄어 부활되는 컵대회는 7~8월 중 열릴 예정이지만 구체적인 일정과 경기 방식은 확정되지 않았다. (서울=연합뉴스) 옥철기자...

    연합뉴스 | 2004.01.29 00:00

  • 포수 로드리게스, 최하위 팀 이적 전망

    미국 프로야구 플로리다 말린스를 월드시리즈 우승으로 이끈 포수 이반 로드리게스(32)가 꼴찌 팀인 디트로이트 타이거스로 옮긴다. 자유계약선수(FA)인 로드리게스는 4년간 연봉 4천만달러 계약에 합의, 30일 신체검사를 받은뒤 31일 디트로이트 입단을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 10차례 올스타에 뽑혔던 로드리게스는 12년간 텍사스 레인저스에서 뛰다 지난해플로리다와 1년간 1천만달러에 계약, 내셔널리그 시카고 컵스와의 챔피언 결정전에서 최우수선수로 뽑히는 ...

    연합뉴스 | 2004.01.29 00:00

  • "교보생명 판매채널 다각화" ‥ 신창재 회장

    ... 교보생명이 처음이다. 신 회장은 "고객의 요구가 있다면 접근성과 편의성을 갖춘 판매채널을 갖추는게 당연하며 그런 점에서 채널다양화는 시대적 요구"라고 말했다. 교보생명은 △여성설계사로 구성된 FP조직 △대졸남성 전문조직인 FA △대리점 채널 △방카슈랑스 채널 △전화나 인터넷을 통한 다이렉트 채널 등 5종류의 채널을 골고루 발전시켜 나간다는 전략이다. 특히 다이렉트 시장의 경우 종신보험에 비해 최대 50%까지 저렴한 '다이렉트 정기보험'으로 시장을 선점했다고 ...

    한국경제 | 2004.01.28 00:00

  • 김은중, 이적료 10억원에 안양行

    ... 최고액이다. K리그 통산 167경기에 출장, 42골13도움을 기록한 김은중은 문전 몸놀림이 좋고감각적인 슈팅이 장기이지만 2006독일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에 출전할 '코엘류호'에는 승선하지 못했다. 안양은 이와 함께 자유계약(FA) 선수인 '후반전의 사나이' 이원식(31)도 이적료5억원에 3년 계약 조건으로 영입하기로 그의 소속팀인 부천 SK와 합의했다. 안양은 이들이 지난해 K리그 신인왕인 정조국, 2003 브라질1부리그 득점 2위에올랐던 헤나우도와 함께 ...

    연합뉴스 | 2004.01.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