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791-10800 / 11,5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찬호, 5년간 7천100만달러 텍사스 입단

    ... 100만달러 포함), 2003년 1천200만달러, 2004년 1천300만달러, 2005년 1천400만달러, 2006년 1천500만달러를 각각 받게 된다. 그러나 박의 에이전트인 스캇 보라스는 내년 시즌 뒤 박찬호가 다시 한번 자유계약선수(FA)를 선언할 수 있는 옵션을 갖고 있으며 텍사스가 박을 붙잡기 위해선 내년 11월10일 이전에 600만달러(2003년부터 100만달러, 2004년 100만달러, 2005년150만달러, 2006년 250만달러)를 추가로 지불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연합뉴스 | 2001.12.23 12:04

  • 박찬호, 5년간 6천500만달러+600만달러

    ... 100만달러 포함), 2003년 1천200만달러, 2004년 1천300만달러, 2005년 1천400만달러, 2006년 1천500만달러를 각각 받게 된다. 그러나 박의 에이전트인 스캇 보라스는 내년 시즌 뒤 박찬호가 다시 한번 자유계약선수(FA)를 선언할 수 있는 옵션을 갖고 있으며 텍사스가 박을 붙잡기 위해선 내년 11월10일 이전에 600만달러(2003년부터 100만달러, 2004년 100만달러, 2005년150만달러, 2006년 250만달러)를 추가로 지불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연합뉴스 | 2001.12.23 10:49

  • "박찬호 5년간 최고 7천600만달러"

    ... 받고 있는 연봉에 맞춰 추가로 500만달러를 더 요구할 수 있는 조항이 포함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총연봉이 최고 7천600만달러가 될 수 있음을 시사했다. 신문은 레인저스가 500만달러를 지불하지 않을 경우 박찬호가 자유계약선수(FA)옵션을 행사하게 될 것으로 전망했다. 5년간 7천600만달러는 연평균 1천520만달러로 투수 최고 연봉자인 마이크 햄튼(콜로라도)의 1천512만달러를 능가하는 액수로 텍사스주의 소득세가 0%인점을 고려할때 박찬호가 명실상부한 메이저 ...

    연합뉴스 | 2001.12.22 08:11

  • thumbnail
    [박찬호, 텍사스와 입단 합의] 연봉 1400만弗 ML투수중 5위

    ... 그린(LA 다저스·외야수)과 더불어 공동 13위에 해당하는 위치다. 박찬호의 기대치인 1천5백만달러선에는 미치지 못하는 금액으로 특히 시즌 중반 박찬호의 몸값이 2천만달러선으로 전망됐던 점에 비하면 턱없이 낮은 액수다. 하지만 올 FA시장이 얼어붙은 점을 감안하면 메이저리그 정상급 투수로서의 자존심을 세우기에 적정한 수준으로 평가되고 있다. 박찬호는 1급 투수의 명예와 함께 거부의 위치에도 올라서게 됐다. 7천만달러는 우리 돈으로 환산하면 약 9백10억원으로 하루 ...

    한국경제 | 2001.12.21 17:16

  • 양준혁, FA최고액 받고 삼성行 .. 4년간 23억2천만원

    양준혁(32)이 국내 FA사상 최고액을 받고 3년만에 삼성 라이온즈에 복귀한다. 양준혁은 21일 서울 삼성동 삼성 구단사무실에서 김재하 단장과 4년간 계약금 10억원,연봉 3억3천만원등 총 23억2천만원에 입단 계약을 가졌다. 양준혁은 이로써 지난해 김기태(당시 삼성)와 홍현우(LG)가 받았던 18억원을 제치고 역대 FA 최고액 선수가 됐다. 양준혁은 또 국내 선수로서는 처음으로 플러스,마이너스 옵션을 동시에 적용했다. 이에 따라 양준혁은 ...

    한국경제 | 2001.12.21 17:12

  • 양준혁, 23억원에 삼성 복귀

    올 겨울 국내 프로야구 자유계약선수(FA)시장에서 유일한 미계약자로 남았던 양준혁(32)이 사상 최고액을 받고 3년만에 친정팀 삼성 라이온즈에 복귀한다. 양준혁은 21일 서울 삼성동 삼성 구단사무실에서 김재하 단장과 두번째 면담을 갖고 4년간 계약금 10억원, 연봉 3억3천만원 등 총 23억2천만원에 계약했다. 이로써 지난 해 김기태(당시 삼성)와 홍현우(LG)가 받았던 18억원을 가볍게 뛰어 넘어 역대 FA 최고액 선수가 된 양준혁은 국내에서는 ...

    연합뉴스 | 2001.12.21 16:13

  • 양준혁, 23억원에 삼성 복귀

    올겨울 국내 프로야구 자유계약선수(FA)시장에서 유일한 미계약자로 남았던 양준혁(32)이 사상 최고액을 받고 3년만에 친정팀 삼성 라이온즈에 복귀한다. 양준혁은 21일 서울 삼성동 삼성 구단사무실에서 김재하 단장과 두번째 면담을 갖고 4년간 계약금 10억원, 연봉 3억3천만원 등 총 23억2천만원에 계약했다. 이로써 지난 해 김기태(당시 삼성)와 홍현우(LG)가 받았던 18억원을 가볍게 뛰어 넘어 역대 FA 최고액 선수가 된 양준혁은 국내에서는 ...

    연합뉴스 | 2001.12.21 15:57

  • [박찬호 텍사스 선택 과정]

    '코리안특급' 박찬호(28)의 새 둥지를 향한 여정은 지난달 6일(이하 한국시간) 자유계약선수(FA) 공시 신청서를 내면서 시작됐다. 박찬호가 이적할 팀의 조건으로 내건 것은 ▲월드시리즈 우승이 가능한 전력일것 ▲편하게 야구할 수 있을 것 ▲실력에 맞는 합당한 대우를 해줄 것 등 3가지. 지난달 20일까지 원 소속팀 LA 다저스와 우선 협상을 벌였지만 별다른 교감을갖지 못한 박찬호는 이후 메이저리그 전 구단과 접촉을 하며 본격적인 새 팀 물색에들어갔다. ...

    연합뉴스 | 2001.12.21 15:49

  • 박찬호, 텍사스와 5년간 7천만달러 계약

    ... 매니지먼트 회사인 '팀 61'의 김만섭 대표는 "텍사스와 구두합의를 한 것을 사실이지만 구체적인 조항들을 조율중이며 일요일쯤 텍사스구단에서 공식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5년간 7천만달러는 연평균 1천400만달러로,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서 최고 투수로 평가되는 박찬호의 기대에는 다소 미흡하지만 메이저리그 투수중 랭킹 5위이고 타자까지 통틀어 13위에 해당하는 거액이다. 투수중 박찬호보다 많이 받는 선수는 로저 클레멘스(1천545만달러, 뉴욕 양키스), ...

    연합뉴스 | 2001.12.21 14:50

  • 박찬호, 텍사스와 5년간 7천만달러 계약

    ... 특히 CBC 스포츠라인은 내부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박찬호가 5년간 총 7천만달러에 합의를 마쳤으며 세부 계약조건만 확정되면 곧 계약사실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5년간 7천만달러는 연평균 1천400만달러로, 올겨울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서 최고 투수로 평가되는 박찬호의 기대에는 다소 미흡한 수준이다. 올 시즌 중반 연봉 2천만달러까지 몸값이 치솟았던 박찬호는 FA 시장에 나서면서 7년간 1억500만달러를 요구했으나 메이저리그 선수들의 거품이 빠지면서 전반적인 ...

    연합뉴스 | 2001.12.21 1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