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0,0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87일 만에 1군 등판' 멩덴, 6이닝 1실점…KIA, 8연승 행진

    ... 달아났다. SSG 포수 정상호는 SSG 전신인 SK 와이번스 시절이던 2015년 10월 3일 인천 NC 다이노스전 이후 2천141일 만에 '인천 홈팀 포수'로 마스크를 썼으나, 팀 패배로 웃지 못했다. 2001년 SK에 입단한 정상호는 2016년 LG 트윈스와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하며 인천을 떠났고, 2020년 두산 베어스에서 한 시즌을 뛰었다. SSG는 올해 3월 정상호와 계약했고, 정상호는 후반기 1군 진입에 성공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13 21:34 | YONHAP

  • thumbnail
    MLB 컵스, '염소의 저주' 깬 아리에타 방출

    ... 수상했고, 그해와 2016년엔 2년 연속 노히트 노런을 달성했다. 컵스는 2016년 아리에타를 앞세워 108년 만에 월드시리즈 우승을 거두며 '염소의 저주'에서 벗어나기도 했다. 아리에타는 2017년 시즌 후 자유계약선수(FA)로 풀려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3년 7천500만 달러에 계약했다. 필라델피아에서 부진을 거듭하던 아리에타는 올해 친정팀 컵스와 1년 단기 계약을 맺고 복귀했다. 아리에타는 많은 응원을 받았지만, 부활하지 못했다. 20경기에 ...

    한국경제 | 2021.08.13 07:41 | YONHAP

  • thumbnail
    '최악의 먹튀' 데이비스, 결국 은퇴…2037년까지 연봉 수령

    AL 홈런왕 출신 데이비스, FA 계약 후 1할대 타율 올해 고관절 수술 여파로 은퇴 선언 홈런왕에서 최악의 먹튀로 추락한 크리스 데이비스(35·볼티모어 오리올스)가 결국 재기하지 못하고 은퇴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볼티모어 구단은 13일(한국시간) "데이비스는 은퇴하기로 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데이비스는 구단은 통해 "부상과 고관절 수술로 오랜 기간 뛰지 못해 은퇴를 결심했다"며 "그동안 도움을 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

    한국경제 | 2021.08.13 06:59 | YONHAP

  • thumbnail
    피플라이프, 우리 함께 '클린피플' 해요

    대형 보험대리점(GA)인 피플라이프는 전사적인 준법의식 고취와 모집 질서 문화 정착을 위한 ‘클린피플’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 캠페인에는 피플라이프 영업구성원 (FA) 모두가 참여한다. 피플라이프는 캠페인을 계기로 ‘3대 기본 지키기’ 및 ‘금융상품 6대 판매원칙’등 완전판매를 이행하는 모범 설계사를 선정하고 시상할 예정이다. 보험판매 모집인의 ‘3대 ...

    한국경제 | 2021.08.12 17:33 | 정소람

  • thumbnail
    [천병혁의 야구세상] 일탈행위 일벌백계 필요하지만 '선택적 징계'는 안된다

    ... 선배와 술을 마셨다면 봐줬을 것인가. 키움 구단이 선수의 능력과 필요성에 따라 '선택적 징계'를 하는 것은 아닌지 의심스럽다. 한현희와 안우진은 마운드의 주축 투수들이다. 팀 전력의 큰 부분을 차지할 뿐 아니라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획득해 다른 구단이나 해외로 이적하더라 두둑한 보상금이나 이적료를 받을 수 있는 선수들이다. 반면 송우현은 올해 뒤늦게 1군 선수로 발돋움한 선수다. 아직 확실한 주전이라고도 하기 어렵다. 혹시라도 키움 구단이 선수 징계에 ...

    한국경제 | 2021.08.12 11:26 | YONHAP

  • thumbnail
    전북 출신 '흑상어' 박성배 감독 "올해엔 울산이 우승하기를"

    3부 양주시민 이끌고 FA컵 16강서 전북 제압…8강서 울산에 0-2 패배 "지금은 음지의 상처입은 선수 돕는 역할…상위리그서 '박성배 축구' 보여드릴 것" "전북 현대가 오래 우승을 했으니까…, 미안하지만, 올해엔 울산 현대도 (우승) 기회를 잡았으면 좋겠네요. " 프로축구 K리그1에는 12개 팀이 있다. 이 중 울산과 전북이 현재 1, 2위에서 치열한 우승 경쟁을 벌인다. 박성배 감독이 이끄는 양주시민축구단(양주시민)은 올해 울산과 ...

    한국경제 | 2021.08.12 08:15 | YONHAP

  • thumbnail
    울산 홍명보 감독 "양주시민, 준비 잘해와…2골도 나쁘지 않다"

    "양주시민축구단이 아주 준비를 잘했더라고요. 두 골도 나쁘지 않은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 프로축구 울산 현대를 2021 하나은행 FA컵 준결승에 진출을 지휘한 홍명보 감독이 8강전 상대 팀 양주시민축구단(양주시만)의 경기력을 인정했다. 울산은 1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대회 8강전에서 세미프로축구 K3리그 소속 양주시민을 2-0으로 완파했다. 프랑스 무대에서 국내로 복귀하며 울산 유니폼을 입은 윤일록과 오래 침묵하던 스트라이커 김지현이 ...

    한국경제 | 2021.08.11 22:15 | YONHAP

  • thumbnail
    '국내 복귀전서 데뷔골' 윤일록 "대표팀 갈 기회 있을 겁니다"

    프랑스 무대서 돌아와 FA컵서 울산 데뷔전…"값진 경험 했습니다" 1년 9개월 만의 국내 무대 복귀전에서 골 맛을 본 윤일록(울산)이 A대표팀 복귀를 향한 의지를 드러냈다. 프로축구 울산 현대는 1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2021 하나은행 FA컵 8강전에서 원정팀인 세미프로축구 K3리그 소속 양주시민을 2-0으로 완파했다. 윤일록이 전반 21분 선제골을 책임지며 준결승으로 가는 징검다리를 놨다. 윤일록은 경기 뒤 기자회견에서 "골을 ...

    한국경제 | 2021.08.11 21:56 | YONHAP

  • thumbnail
    PSG 입단한 메시 "UCL 우승 트로피 들어 올리고파"

    ... 시작하고 싶다"고 말했다.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리기 위해 PSG에 왔다"는 메시는 특히 UCL 우승에 대한 욕심을 드러냈다. PSG는 자국 프로축구 리그1(1부리그)과 리그컵(쿠프 드 라 리그)에서 9차례, 프랑스축구협회(FA)컵인 쿠프 드 프랑스에서는 14차례나 우승한 프랑스 축구의 '절대강자'이지만, UCL에서는 유독 힘을 쓰지 못했다. 2019-2020시즌 구단 사상 처음으로 UCL 결승에 올랐으나 바이에른 뮌헨(독일)에 밀려 준우승에 그쳤고,...

    한국경제 | 2021.08.11 21:54 | YONHAP

  • thumbnail
    울산, 양주시민 돌풍 2-0 잠재우고 FA컵 4강행…전남과 격돌(종합2보)

    ... 데뷔골 '쾅!' 강원은 수원 삼성 잡고 창단 첫 4강 진입…김천 꺾은 대구와 결승 다툼 양주시민축구단(양주시민)이 불러일으킨 돌풍이 울산에서 멈췄다. 프로축구 울산 현대는 1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2021 하나은행 FA컵 8강전에서 원정팀인 세미프로축구 K3리그 소속 양주시민을 2-0으로 완파했다. 울산은 이날 1부 팀 포항 스틸러스와의 8강전에서 1-0으로 승리한 K리그2 전남 드래곤즈와 결승 진출을 다툰다. 두 팀의 4강전은 10월 27일 오후 ...

    한국경제 | 2021.08.11 21: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