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300 / 3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Feedback] 다른 나라는 어떻게 하나… 日ㆍ프랑스ㆍ영국도 지자체로 권한 이전

    일본 프랑스 영국 등 선진국들은 나라별로 다소 차이는 있지만 1960~1980년대까지는 정부가 신도시개발 권한을 행사하다가 지방으로 이전하는 수순을 밟았다. 최근에는 중앙 정부가 신도시 개발보다는 기존 도시를 재생하는 데 주력하는 추세다. 일본은 주택공급이 부족했던 1960년 특별법 성격의 '신주택시가지 개발법'을 제정하면서 주택도시정비공단을 만들었다. 이 공단은 300㏊(헥타르) 이상 도시를 개발했다. 이 때 개발된 곳이 오사카의 센리뉴타운...

    한국경제 | 2008.09.03 00:00 | 김문권

  • thumbnail
    [Feedback] 신도시 개발지정권 시ㆍ도 이양 논란

    경기도 일산 신도시에 사는 남모씨(45)는 고양시가 신도시를 추가로 건설한다는 뉴스를 듣고 난 뒤 서울로 이사하기로 마음을 굳혔다. 서울 강남에 있는 직장까지 자가용으로 출퇴근하는 데 더 이상 교통지옥에 시달리기 싫어서다. 아침 7시 이전에 출근하면 덜 막히지만 조금만 늦어도 도로가 꽉 막혀 길위에서 꼼짝도 못하는데 신도시를 추가로 건설할 경우 출퇴근이 더욱 힘들어질 것은 불을 보듯 뻔하다. 지금도 퇴근할 때는 교통체증을 피해 아예 밤 9시...

    한국경제 | 2008.09.03 00:00 | 김문권

  • thumbnail
    [Feedback] '국립대 법인화' 다시 수면 위로…일본 대학들의 성공사례

    2004년 국립대 법인화에 성공한 일본 대학들은 학교의 특성을 바탕으로 국제화에 박차를 가하며 글로벌 대학으로 도약하고 있다. 대표적 사례는 2004년 4월 설립된 아키타국제대학(AIU)이다. 지방자치단체의 지원으로 세워졌지만 국립대 법인화에 힘입어 잇따라 '파격적인 실험'을 하고 있다. 먼저 수업은 일본어 전공 학과를 제외하곤 영어로 이뤄진다. 이 대학은 특히 와세다대 국제교양학부처럼 전교생이 의무적으로 1년간 해외 캠퍼스에서 40학점을 ...

    한국경제 | 2008.08.13 00:00 | 성선화

  • [Feedback] '국립대 법인화' 다시 수면 위로…특별대접 원하는 서울대

    이장무 서울대 총장이 구상하는 '서울대 법인화' 방향은 교육과학기술부가 추진해온 '국립대 법인화'와는 미묘한 차이가 있다. 작년에도 국립대학 법인화 특별법안이 입법 예고되자 서울대는 "교과부 안이 모든 국립대에 일괄적용돼 대학별 특성을 반영하지 못한다"며 "서울대 법인화 특별법을 독자 추진하겠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가장 큰 쟁점은 법인화 이후 정부의 지원규모다. 서울대는 "현행 재정 구조에서는 서울대가 세계적인 대학으로 성장할 수 없다"며 ...

    한국경제 | 2008.08.13 00:00 | 정태웅

  • thumbnail
    [Feedback] '국립대 법인화' 다시 수면 위로…"새 바람 불것" vs "시기 상조"

    이장무 서울대 총장이 지난 5일 취임 2주년 기자간담회에서 "임기(2010년 7월) 내 서울대를 법인화하겠다"고 밝히면서 국립대 법인화 문제가 대학가에 '뜨거운 감자'로 떠오르고 있다. 대부분의 국.공립대는 서울대와 달리 국립대 법인화에 반대한다. 재정적인 독립을 포함하고 있는 법인화가 이뤄질 경우 정부로부터 예산 지원을 받기 어려워지기 때문이다. 40개 국.공립대 교수협의회연합회는 지난 12일 긴급 회동을 갖고 "서울대의 법인화 추진은 '서...

    한국경제 | 2008.08.12 00:00 | 정태웅

  • thumbnail
    [Feedback] 해외로 나가는 골퍼 국내로 끌어들이려면…

    정부가 지방 회원제 골프장 세금을 완화한 배경에는 해외로 나가는 골퍼들의 발길을 지방으로 돌려 막대한 여행수지 적자를 줄이려는 목적이 있다. 한국관광공사는 해외 골프 여행객이 2003년 62만명에서 2006년 100만명 정도로 늘어난 것으로 추산한다. 이들이 해외에서 지출한 금액은 2004년 9829억원에서 2005년 1조941억원,2006년 1조1402억원으로 해마다 급증하고 있다. 이 액수는 국내 골프장 총 매출액의 절반에 해당한다. ...

    한국경제 | 2008.07.09 00:00 | 한은구

  • thumbnail
    [Feedback] 지방골프장 세금감면 논란, 혜택 못받는 수도권ㆍ제주도

    지방 회원제골프장의 세금감면 시행을 앞두고 혜택을 못 받는 골프장들에 비상이 걸렸다. 골프장의 위치(수도권,지방,제주)에 따라,또 회원제인가 퍼블릭인가에 따라 이해관계가 달라 각각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며 집단반발하고 있다. 지방 회원제골프장에 대한 세금 감면 계획이 포함된 조세특례제한법이 국회를 통과하는 대로 하반기 중 시행되면서 나타나는 현상이다. 문제는 세금 감면이 수도권(서울ㆍ경기ㆍ인천)과 제주도를 제외한 강원ㆍ충청ㆍ영남ㆍ호남권 회...

    한국경제 | 2008.07.09 00:00 | 이정환

  • thumbnail
    [Feedback] 국내 그린피 왜 비싼가 … 세금비중 42% 골프장도 부족

    국내 골프장의 그린피가 비싼 일차적 이유는 세금이 많이 붙기 때문이다. 한국골프장경영협회(이하 골프장협회)가 산출한 수도권 골프장 평균 그린피 책정 내역을 보자.지난해 한국 골퍼들은 18홀 라운드를 하면서 개별소비세(2만1120원)와 국민체육진흥기금(3000원),부가가치세(1만4500원),보유세(2만8500원),법인세 및 사업소세(약 9000원) 등 총 7만6120원의 세금을 냈다. 1명당 한 홀 평균(보기플레이어 기준) 1만6600원,홀당...

    한국경제 | 2008.07.09 00:00 | 한은구

  • [Feedback] 재정부의 입장은 ‥ 하반기 집값 안정땐 어떤식으로든 제도 개편 가능성

    부동산 양도소득세 개편 방향에 대한 정부.여당의 기본 시각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때부터 지금까지 한결같다. 양도세 부담 완화를 통해 거래의 숨통을 틔워주는 게 바람직하다는 것이다. 하지만 지금까지는 원론적인 입장을 확인하는 데만 그치고 있다. 또한 각론에 들어가면 관련 부처별로 시각 차이도 있다. 세제 완화 시행 시점에도 이견이 있다. 그래서 정부는 △2주택자에 대한 단일세율(50%) 중과세 완화 △2년 거주요건(서울 과천 5대 신도시)...

    한국경제 | 2008.07.02 00:00 | 박영신

  • [Feedback] 2주택 강남 재건축 입주자들 '속앓이'

    2주택 이상 보유자에 대한 양도소득세 완화 논의가 수면 아래로 잠기면서 서울 강남권 재건축 아파트 입주예정자들이 속앓이를 하고 있다. 재건축 아파트가 준공되기 이전에 살고 있던 보유 주택을 처분해야 양도세 중과를 피할 수 있는데 현재 가격대로는 도무지 집이 팔리지 않기 때문이다. 조만간 5800여가구의 재건축 아파트가 쏟아지는 서울 서초구 반포동과 잠원동 일대가 특히 심각하다. 오는 12월엔 반포주공 3단지(3410가구.반포자이),내년 3...

    한국경제 | 2008.07.02 00:00 | 장규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