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희준 연세대 대학혁신지원사업단장 “3개년 종합평가 최우수 'A등급', 공동체 정신을 지닌 혁신적 리더 길러낸다”

    ... 확대됐다. 대표적인 시설로는 실감미디어 제작 공간인 ‘XR LAB’과 전시·체험 공간인 ‘Y-Scape’, 초대형 3면 미디어월을 활용한 다목적 미디어홀인 ‘Y-Flow’를 꼽을 수 있다. 연세대는 실감미디어 교육 인프라 구축으로 고등교육 혁신 인재 양성의 우수성을 입증받아 2019년 제19회 대한민국 디지털경영혁신대상에서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을 받았다. 실감미디어 공간 구축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

    한국경제 | 2022.01.17 13:37 | 이진호

  • thumbnail
    '美로빈후드 정보로 초단타 거래' 시타델 증권, 첫 투자유치

    ... 것으로 추정됐다. 시타델 증권의 급성장은 지난해 미국 개미투자자들의 주식 투자 붐을 이끌었던 온라인 증권거래 플랫폼 로빈후드와 연관이 깊다. 시타델 증권은 로빈후드의 '투자자 주식 주문 정보 판매(payment for order flow·PFOF)' 최대 고객사다. 로빈후드 등이 개인투자자들의 주식 거래정보를 시타델 증권에 보내주면 시타델 증권은 이를 바탕으로 최적의 가격으로 많은 주문을 낸다. 거래를 활성화하는 시장조성자 역할을 통해 수익을 내는 ...

    한국경제 | 2022.01.12 11:06 | 김리안

  • thumbnail
    '오토쇼'로 변한 CES…주목 받은 차는? [궁금타]

    ... 주행 소음을 극적으로 줄여주는 사운드컴포트 기술이 적용됐다고 캐딜락 측은 밝혔다. ● BMW iX 플로우 독일 프리미엄 브랜드 BMW는 전자잉크(E-Ink)를 활용해 차량 외장 색상을 변경하는 ‘iX 플로우(iX Flow)’를 공개했다. 똑같은 차를 오랜 시간 타는 사람이라면 새 차를 모는 것과 같은 효과를 위해 래핑이나 도색을 통해 차량 색상을 바꾸고 싶다는 생각을 해본 적이 있을 것이다. 물론 시간과 돈이 투자될 수밖에 없는 일일 ...

    한국경제TV | 2022.01.08 12:14

  • thumbnail
    美언론이 점찍은 CES 새 기술..."한국제품 눈에 띈다"

    ... 인지·회피해 인명사고 위험을 줄이도록 설계됐다. 현대중공업은 올해 초 대형 상선과 함께 대양 횡단 항해를 하며 이 시스템을 검증할 계획이다. WSJ은 아울러 미국 농기계 회사 '존 디어'의 자율주행 트랙터, 전자잉크를 활용해 차량 외장 색상을 변경하는 BMW의 전기차 'iX 플로우'(iX Flow), 뇌와 얼굴 움직임으로 조종하는 '와이즈이어'의 이어폰 등도 최고의 신기술로 선정했다. (사진=연합뉴스) 장진아기자 janga3@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01.06 18:05

  • thumbnail
    버튼만 누르면 車 색상이 바뀌네

    BMW가 5일(현지시간)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인 ‘CES 2022’에서 원하는 대로 차량 색깔을 바꾸는 ‘iX 플로우’ 콘셉트카(사진)를 공개했다. 버튼을 누르면 차량이 흰색에서 검은색으로 바뀌는 ‘카멜레온 카’다. BMW가 공개한 색상 변경 시연을 보면 차량 색상이 바뀌는 데 약 5초가 걸린다. 차량 외관 색깔이 전면부터 후면으로 서서히 바뀌기도 하고 앞문,...

    한국경제 | 2022.01.06 17:35 | 김형규

  • thumbnail
    휴대용 프로젝터에서 자율운항 보트까지…CES서 눈에 띈 새 기술

    ... 자동으로 정박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장애물을 인지·회피해 인명사고 위험을 줄이도록 설계됐다. 현대중공업은 올해 초 대형 상선과 함께 대양 횡단 항해를 하며 이 시스템을 검증할 계획이다. WSJ은 아울러 미국 농기계 회사 '존 디어'의 자율주행 트랙터, 전자잉크를 활용해 차량 외장 색상을 변경하는 BMW의 전기차 'iX 플로우'(iX Flow), 뇌와 얼굴 움직임으로 조종하는 '와이즈이어'의 이어폰 등도 최고의 신기술로 선정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1.06 17:01 | YONHAP

  • thumbnail
    BMW, 美CES서 '차량 색상 변경' 신기술 공개…"자동차도 패션"

    ...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 중인 세계 최대 가전·IT(정보기술) 전시회 'CES 2022'에서 차량 외장 색상을 변경하는 신기술을 선보였다. BMW는 CES 2022에서 전자잉크를 활용해 차량 외장 색상을 변경하는 'iX 플로우'(iX Flow)를 공개했다고 6일 밝혔다. iX 플로우는 순수전기 플래그십 SAV(스포츠액티비티차) BMW iX에 전자잉크 기술이 적용된 차량이다. 차량 래핑에 특수 안료를 함유한 수백만개의 마이크로캡슐이 들어있고, 운전자가 색상 변경을 선택하면 ...

    한국경제 | 2022.01.06 11:26 | YONHAP

  • thumbnail
    격리단축·무증상 의료진은 출근…유럽 인력난에 비상대책 동원(종합2보)

    ... 있으며 격리 대상자도 그만큼 늘고 있다. 영국은 100만명 이상으로 추산되는 자가격리자를 줄이기 위해 11일부터 코로나19 검사 기준을 완화한다고 5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신속항원검사(rapid antigen lateral flow test)에서 양성으로 나와도 무증상이면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또 받을 필요가 없다. 이는 약 40%에 달하는 무증상 감염자들이 일터에 더 빨리 복귀할 수 있게 하려는 조치다. 지금은 신속검사에서 양성이 나오면 PCR 검사를 ...

    한국경제 | 2022.01.06 06:00 | YONHAP

  • thumbnail
    100만명 격리 영국…무증상은 검사 완화해 격리자 줄인다(종합)

    ... 암치료 등도 할 수 없는 비정상적인 상태임을 의미하는 '심각한 상황'을 선언했다. 잉글랜드는 이에 자가격리자를 줄이기 위해 11일부터 코로나19 검사 기준을 완화키로 했다. 신속항원검사(rapid antigen lateral flow test)에서 양성으로 나오더라도 무증상이라면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또 받을 필요가 없다. 이는 약 40%에 달하는 무증상 감염자들이 일터에 더 빨리 복귀할 수 있게 하는 방안이라고 스카이뉴스가 전했다. 지금은 신속검사에서 ...

    한국경제 | 2022.01.05 23:16 | YONHAP

  • thumbnail
    100만명 격리 영국, 일할 사람 없어 구급환자에 "차 얻어타라"

    ... 구급차를 기다리지 말고 차를 얻어타고 오라는 말을 들었다는 보도가 나오기도 했다. 영국은 이에 자가격리자를 줄이기 위해 코로나19 검사 기준을 완화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신속항원검사(rapid antigen lateral flow test)에서 양성으로 나오더라도 무증상이라면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또 받을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이는 약 40%에 달하는 무증상 감염자들이 일터에 더 빨리 복귀할 수 있게 하는 방안이라고 스카이뉴스가 전했다. 지금은 ...

    한국경제 | 2022.01.05 19:5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