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41-1750 / 1,8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경 창간 34돌] 부동산 : 외국인 시각 .. 차정하 부사장

    ... 경쟁대상 부동산 물건에 대한 정보 등 투자자가 시장을 판단할 수 있는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는 것은 선진국의 경우 기본사항이다. 외국인 투자자들은 부동산 투자에서도 자금의 선순환(net present value of cash flow)을 중시한다. 초기분양대금으로 다른 부동산에 투자했다가 한곳에서 막히면 줄줄이 쓰러지는 우리의 투자방식과 크게 다르다는 점을 염두에 둬야한다. 이밖에 한국의 개인은 물론이고 기업들도 외국인들과 국내 부동산을 거래해 본 적이 ...

    한국경제 | 1998.10.19 00:00

  • [알림] 98 경영혁신대상 시상/사례 발표 .. 21일 63빌딩

    ... 경영혁신대상 시상 및 신경영 혁신 우수사례 발표대회를 개최합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일시: 98년 10월21일(수) 오전9시 장소: 여의도 63빌딩 국제회의장 우수사례 발표 : 신경영기법 GE:가치경영과 Cash Flow 경영을 통한 세계NO. 1가속화 경영의 비결 LG그룹:VBM경영을 통한 기업가치 창조와 최적사업구조 전략 구조조정과 조직경쟁력 IBM:호황기의 구조조정을 통한 불황극복과 이를 조직의 경쟁력으로 승화시킨 혁신적 신인사 시스템 ...

    한국경제 | 1998.10.15 00:00

  • 한국오라클, "플로 생산관리 시스템" 본격 공급

    부품에서부터 완제품을 만드는데까지 걸리는 기간인 제품 생산주기를 90%까지 줄일 수 있는 생산관리 솔루션이 나왔다. 한국오라클은 기업들이 제조공정을 유연하게 만들어 공정과 재고를 최적화하는 "플로(flow)생산관리 시스템"을 본격 공급한다고 9일 밝혔 다. 이 시스템은 오라클의 전사적 자원관리(ERP) 프로그램인 오라클애플 리케이션즈R11중 제조업무용으로 한글을 처리할수 있다. 일본의 무(무)재고시스템이론에 기초해 고객수요에 따라 원활한 ...

    한국경제 | 1998.10.09 00:00

  • '재계 구조조정 시한 넘길듯'..정유/항공 제외 이견 못좁혀

    ... 논의에 들어갔다고 말했다. 반도체와 석유화학 쪽에서는 기업가치를 산정하는 방법이 새로운 논쟁거리로 등장했다. LG반도체와 삼성종합화학 등은 부채비율이 낮고 재무구조가 우량하다며 순현금할인법(Discounted cash flow)으로 기업가치를 산정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반면 현대전자와 현대석유화학측은 총자산에서 총채무를 뺀 순자산으로 회사 가치를 평가하는 순자산가치법(Net asset value)으로 해야 한다고 맞서고 있다. 어떤 방법을 택하느냐에 ...

    한국경제 | 1998.09.29 00:00

  • [알림] 98 국제 세미나 (FLOW 98) 개최 .. 내달 10일부터

    국제경상학생협회(AIESEC) 한국중앙위원회는 세계 각국의 대학생들에게 앞으로 기업경영의 흐름을 주도할 코피티션(Cooperation + Competition)의 이해를 돕기 위한 "98 국제 세미나(FLOW 98)"을 개최합니다. 한국경제신문사 후원으로 열리는 이번 세미나에는 유럽 및 동아시아 등의 87개국 대학생들이 참가, 폭넓은 논의를 통해 미래 기업인으로서 갖춰야할 자질을 함양하게 됩니다. 관심있는 대학생들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

    한국경제 | 1998.07.21 00:00

  • [기아/아시아자동차 국제공개경쟁입찰] (일문일답)

    ... -부채탕감 규모와 유찰될 경우의 어떻게 할 것인가. "증자후 51%를 인수하려면 7천6백50억원 이상이면 된다. 이는 높은 가격이 아니기 때문에 유찰의 경우는 생각하지않고 있다. 부채탕감 규모는 장기적인 현금흐름(Cash Flow)등을 감안해 회사와 채권단이 동의하는 수준에서 결정하도록 추진중이다" -업계에서는 이번 기준이 포드에만 유리한 것이라는 지적이 있는데 "국제적인 사례를 감안한 기준이며 앤더슨사의 보고서를 토대로 작성됐다. 배점도 공정성을 ...

    한국경제 | 1998.07.15 00:00

  • 기업대출 우선순위 담보보다 상환능력...외환은 외국인임원

    독일 코메르츠은행 출신으로 10일 외환은행 임원에 선임된 만프레드 드로스 트 전무와 한스 베른하르트 메어포르트 상무는 앞으로 담보가치보다 미래 현 금흐름(Cash Flow)이 좋은 기업에 우선 대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외환은행 임시주총에서 여신부문 총괄담당과 외국법인.자본시장담당으 로 각각 선임된 이들은 기자간담회를 갖고 "기업들에 나간 여신포트폴리오에 관한 그림을 다시 구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는 담보를 중시해온 국내 금융기관들의 ...

    한국경제 | 1998.07.10 00:00

  • 외국인 투자목적 파악후 적절한 마케팅 구사 .. '유치전략'

    ... 것이다. 호텔 업무용빌딩 상가 등 수익성이 연10%이상 되는 고수익성 부동산에 관심이 높다. 코리아랜드 강영수 사장은 "전체적으로 외국기업들은 부동산 투자시 현재의 감정가나 공시지가보다 해당 부동산에서 발생할 수 있는 현금흐름 (cash flow)에 더 관심이 많다"며 "ABS발행 등으로 부동산증권화가 이뤄지면 대규모의 해외자본이 국내 부동산시장으로 유입될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6월 4일자 ).

    한국경제 | 1998.06.03 00:00

  • 2억6천만달러 외자 도입키로...조흥은행 발표

    ... 도입키로 했다고 31일 발표했다. 이중 1억5천만달러는 자산담보부증권(ABS) 방식으로, 1억1천만달러는 원화 채권과 외화증권의 환매조건부 매도 방식으로 도입키로 했다. 조흥은행은 이번에 외화수표 추심대전 유동화(Future Flow Securitization) 방식의 ABS 발행을 아시아에서 처음 선보였다. 이 방식은 은행이 매입할 외화수표를 별도의 특수목적회사(SPV)에 팔아 미 래에 들어올 현금으로 원금을 상환키로하는 독특한 방식이다. 말하자면 앞으로 ...

    한국경제 | 1998.05.31 00:00

  • "핵심만 남기고 과감히 정리" .. LG화학 '구조조정 10계명'

    ... 사업도 업무도 비핵심분야는 과감히 버린다. "핵심만 남기고 과감히 정리하라" "항상 우선 순위를 명확히 하라"는 계명은 이를 강조하기 위한 것이다. 핵심역량의 지향점은 수익성이다. 돈이 돌아야 한다. "현금흐름(Cash Flow)이 가장 중요하다"는 계명을 외는 영업사원은 10억 짜리 외상매출보다는 1억짜리 현금거래를 택하게 된다. 겉으로 드러나는 성과만 보고 만족해선 안된다. "숫자에 대한 과신은 금물, 현장을 중시하라" "진척도와 성과를 항상 측정하고 ...

    한국경제 | 1998.05.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