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91-1800 / 1,9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1 생산혁신.TPM 대상] 대상 : IE부문 .. '보루네오가구'

    ... 선도해온 정상의 전문업체이다. 전문기관의 진단을 통해 경영혁신활동 방향을 생산, 시스템, R&D부문 등 3개 부문으로 구분, 진행해 오고 있다. 생산부문은 5천여 모델에 대한 표준시간을 설정, 활용함으로써 공정별 부하율 및 적정인원의 산출 운영을 가능하게 했고 시간당 생산량 관리체계 구축 등 합리적인 공정운영체계를 구축했다. 시스템부문은 선행BEP 분석을 통한 이익률 제고, 재료비.노무비.한계이익 사전관리 등의 이익관리 FLOW를 구축했다.

    한국경제 | 2001.11.07 18:13

  • [신기술이 최고 경쟁력] 신기술 실용화 촉진대회 : '하이트롤'

    [ 대통령 표창 유공기업 : 하이트롤 ] 하이트롤은 유량계(Flow Meter) 및 레벨계기(Level Meter) 등을 설계,제작하는 계측기기 전문기업이다. 국내에서 "계측"이란 말 자체가 생소하던 지난 75년 창업한 이래 계측제어 분야에서 독보적인 기술력을 확보했다. 국내에선 현재 한국전력의 원자력 발전소를 비롯 가스공사 수자원공사 등 정부.공공기관과 대기업 등에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해외에서도 독일 미국 등 선진국 시장에 진입,수출 ...

    한국경제 | 2001.10.31 16:12

  • [전문가 100人이 본 내년 경제] 국내 : "물가.실업률 5%대"

    ... 보는 사람이 48%에 달했다는 점이다. 이는 경기부양책을 추진한다 하더라도 추진여건을 감안해 신중하게 추진해야 한다는 의미깊은 지적이다. 내년도 경영계획과 관련해서는 대외환경 불투명, 경기침체 요인을 들어 응답기업인의 65%가 아직도 손을 못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부분 기업인들이 내년 경영에 있어서 원활한 자금흐름(cash-flow)에 최대 역점을 둘 것으로 조사됐다(71.4%). 한상춘 전문위원 sc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0.15 17:38

  • 코오롱, 무교동 사옥 매각 .. 美 모건스탠리에 625억원

    ... 완공되면서 주요 계열사가 과천으로 이주해 가고 지금은 코오롱상사가 대부분의 공간을 이용하고 있다. 코오롱상사는 오는 10월 과천 제2사옥(10층 규모)으로 옮긴다. 코오롱 구조조정본부의 이활용 전무는 "현금흐름(cash flow)을 개선한다는 의미에서 임대보다 매각을 선택했다"고 말했다. 다만 무교동 사옥 중 17층 이동찬 명예회장 집무실과 그룹 구조조정본부 홍보실,지하 패션매장 등은 다시 임대해 계속 사용할 계획이다. 강동균 기자 kdg@hanky...

    한국경제 | 2001.09.04 15:21

  • 코오롱 무교동사옥, 모건스탠리에 625억에 매각

    ... 있다. 코오롱은 코오롱상사의 과천이전 결정으로 코오롱, 코오롱상사, 코오롱건설, 코오롱유화, 코오롱글로텍, 코오롱할부금융 등 주력 계열사 대부분이 과천으로 모이게돼 본격적인 과천 시대를 열게 됐다. 코오롱 관계자는 "매각 또는 임대를 검토해 왔으나 유휴 부동산 매각을 통한 주력 계열사의 현금흐름(cash flow)을 개선하고 지속적인 구조조정을 추진키 위해 매각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류성무기자 tjdan@yna.co.kr

    연합뉴스 | 2001.09.04 11:04

  • S&P, 한국신용등급 상향조정 기대감 .. 실사단 방한 안팎

    ... 국가신용등급이 조정될 가능성은 낮다. 27일 한국경제신문이 단독으로 입수한 와튼계량경제연구소(WEFA)의 자료에서도 한국의 국가위험도가 개선되지 않은 상태가 1년 이상 지속되고 있다. 여러 가지 요인이 작용하고 있으나 WEFA 등 대부분 국제신용평가기관들은 구조조정을 통해 기업과 금융기관을 포함한 경제주체들의 현금흐름(cash-flow)이 아직까지 개선되지 않고 있는 점을 가장 큰 요인으로 지적했다. 한상춘 전문위원 sc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8.27 17:21

  • [한경 선정-가치株 리서치] 'SK텔레콤' .. 애널리스트 분석

    ... 높고 안정돼 있다는 의미다. 재무구조 또한 매우 우량하다. 부채비율 기준으로 포철 한전 현대차는 80~1백20% 수준이지만 SK텔레콤은 삼성전자와 함께 50% 미만을 나타낼 전망이다. 더구나 올해부터 순현금흐름(Net Cash Flow)이 1조원을 상회하는 등 우수한 재무구조는 IMT-2000 등 미래사업의 투자에 초석이 될 것으로 보인다. 향후 3년간 연평균 영업이익 증가율이 13%로 추정되는 등 SK텔레콤은 수익성이 우수할 뿐만 아니라 성장성도 갖추고 있다. ...

    한국경제 | 2001.08.02 15:52

  • 기업체감경기 6개월만에 감소세 반전

    ... 특히 자금실적BSI가 4월(100.4) 이후 4개월 연속 지수 100을 상회하여 실제로 자금사정이 조금씩 개선되는 국면이다. 그러나 이는 향후 경기전망의 불확실성이 지속됨과 동시에 하반기 자금시장의 악화전망에 따른 현금흐름(cash flow)중심의 경영방침이 고착화되면서 투자계획이 축소되어 자금수요자체가 줄어든 데 따른 것으로, 실질적인 자금수급 사정을 설명하고 있지 못한 실정이다. 재고BSI는 전망 111.5, 실적 114.8을 기록, 올들어 7월까지의 실적 및 ...

    한국경제 | 2001.08.02 09:57

  • [사설] (26일자) CR리츠 출범에 거는 기대

    ... 그러나 CR리츠를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한두가지 선결돼야 할 점들이 있다. 우선 투자위험을 최소화하고 부동산 매물을 쉽게 소화시키자면 담보부동산의 가치를 높이는 작업이 선행돼야 할 것이다. 그러자면 담보부동산이 현금흐름(cash flow)을 창출할 수 있도록 상품기획을 잘해야 하며 담보부동산을 전문적으로 관리해야 한다. 이같은 일을 책임지는 자산관리회사(AMC)의 역할이 매우 중요한데 숫적으로나 기능면에서 아직 AMC가 활성화돼 있지 못한 것이 아쉽다. ...

    한국경제 | 2001.07.25 17:17

  • 대기업 성과급 현금흐름 기준으로 바뀐다

    대기업 성과급이 현금흐름(Cash Flow) 기준으로급속히 뒤바뀌고 있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하이닉스[00660]반도체는 올해부터 성과급 지급에 현금흐름개념을 도입, 매출과 경상이익 대신 수익성 지표인 EBITDA를 기준으로 성과급을 지급하는 내용의 `신(新)연봉제'를 최근 도입했다. EBITDA(earnings before interest, tax, depreciation and amortization)는 이자비용, 법인세, 감가상각비를 ...

    연합뉴스 | 2001.07.17 1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