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85,8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제이 정 대표 "벤처투자가는 만화가…미래 그릴 상상력 있어야"

    ... 그린 만화가처럼 벤처투자가도 기업의 미래를 그릴 수 있어야 한다는 얘기다. 정 대표는 “실적이 없는 얼리 스테이지 기업에 투자할 때 상상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최근 밀레니엄뉴호라이즌스 2호 펀드를 준비 중이다. 딥테크와 모빌리티 업종에 속한 유망 스타트업을 초기 단계에 발굴해 투자하고 높은 수익을 거두는 것이 목표다. 모빌리티와 관련해선 “향후 10년간 혁신 기업이 계속 나올 것”으로 전망했다. 정 ...

    한국경제 | 2021.11.24 18:11 | 황정수/이상은

  • thumbnail
    '대규모 환매중단' 옵티머스자산운용, 금융투자업 인가 취소

    ... 과태료 부과, 임직원 제재를 의결했다. 옵티머스자산운용의 금융투자업 인가·등록이 취소와 함께 회사에는 과태료 1억1440만원을 부과했다. 임원에 대해서는 해임요구와 직무정지를 결정했다. 옵티머스자산운용이 운용한 전체 펀드 43개에 대해선 펀드 판매사들이 공동 설립한 가교운용사 리커버리자산운용㈜으로 인계하라고 명령을 내렸다. 인계일은 의결 다음날인 25일이다. 올해 7월 금감원은 제재심의위원회에서 인가·등록 취소안과 신탁계약 인계명령 ...

    한국경제 | 2021.11.24 17:56 | 차은지

  • thumbnail
    테슬라 58%·엔비디아 96%…성장우량주 묻어둔 서학개미 웃었다

    ... 수익률에 큰 영향을 미쳤다. 전체 자산 중 약 18억원을 주식에 투자하고 있는 자산가 A씨의 경우를 예로 들어보자. 그는 투자금의 대부분(16억원)을 해외 주식에 넣고 있다. A씨는 아마존, 구글, 글로벌X 차이나전기차 상장지수펀드(ETF)에 투자해 올 10월 말까지 69.7%의 수익을 냈다. 가장 높은 수익을 낸 고액자산가(보유잔액 10억원 이상)의 경우 미국 대표 빅테크(대형 정보기술 기업) 외에 나스닥지수 수익률의 세 배를 추종하는 ‘PROSHARES ...

    한국경제 | 2021.11.24 17:47 | 박재원

  • "두산重·대한전선·펄어비스…연말엔 대형 주도주 담아라"

    ... 장을 마쳤다. 전 주까지 메타버스 테마로 급등하던 위지윅스튜디오는 이번주 내내 약세를 면치 못하며 3.98% 내린 4만1000원에 장을 마감했다. 이경수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대주주 양도세 이슈와 배당투자를 노린 인덱스 펀드의 수급, 이익 확정 욕구가 겹쳐지며 연말엔 통상 로테이션 장세가 펼쳐진다”고 말했다. 연말 로테이션 장세에선 올 한 해 주도주 역할을 한 대형주를 되돌아볼 만하다는 분석이 나온다. 특히 시가총액 1조원 이상의 대형주 ...

    한국경제 | 2021.11.24 17:35 | 이슬기

  • thumbnail
    "미국으로 눈 돌리니 수익률이 70%"…올해 주식투자 서학개미 승리

    올해 국내 주식 투자자와 해외로 눈을 돌린 원정 투자자 간 수익률 격차가 두 배 이상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성장 우량주 장기 투자, 상장지수펀드(ETF)를 통한 분산투자 등 교과서적 투자도 수익률을 높이는 데 기여했다. 메타버스, 대체불가능토큰(NFT) 등 핫한 테마에 올라탄 일부 국내 투자자는 높은 수익률을 기록했지만 단타 위주의 투자는 평균적으로 마이너스 수익을 기록하기도 했다. 24일 한국경제신문이 미래에셋증권 고객 101만 명(보유 잔액 ...

    한국경제 | 2021.11.24 17:21 | 박재원

  • "대통령 직속 상생委 설치해 中企 지원, 정부 투자 확대…年 30만개 신규 창업"

    ... 대통령 직속 상생위원회를 설치해 중소기업 정책을 총괄하겠다고 했다. 이어 매년 30만 개가 넘는 신규 창업기업을 양성하기 위해 국가가 주도적으로 기금을 조성하겠다고 공약했다. 이 후보는 “혁신적 초연결이 가능한 클라우드 펀드와 대규모 메가테크펀드, K비전펀드를 조성하겠다”며 “여기에 정부가 선배 스타트업과 창업연대기금을 조성해 창업과 성장을 위한 투자금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중소기업 중 자영업자·소상공인을 ...

    한국경제 | 2021.11.24 17:20 | 전범진/안대규

  • thumbnail
    "사업 모델·성장성·CEO 자질·저평가, 네 가지 따져야 주식 대박 난다"

    ... 했다.” 최준철 VIP자산운용 대표(사진)는 국내 대표적인 가치투자자 중 한 명으로 꼽힌다. 단기간에 수익을 내기보다 저평가된 성장주를 매수해 수익을 극대화하는 전략을 구사한다. 최 대표가 운용하는 그로스 일임형과 VIP사모펀드의 올해 수익률은 62%다. 2003년 설정된 이 펀드의 누적 수익률은 1200%에 달한다. 입소문이 나면서 VIP자산운용의 주식 운용 규모(순자산 기준)는 최근 3조원을 넘어섰다. 그로부터 투자 원칙을 들어봤다. ○“가치투자 ...

    한국경제 | 2021.11.24 17:17 | 심성미

  • 증권+IT 인력 몰리는 쿼터백·두물머리

    ... 쿼터백투자자문의 관리자산 규모는 지난 10월 말 4330억원으로 6개월 만에 45% 불어났다. 쿼터백과 협업하는 금융회사만 20여 곳, 쿼터백 이름을 달고 판매되는 신탁상품은 73건에 달한다. 쿼터백의 관리자산 가운데 절반가량이 기관의 펀드 상품을 통해 유입된 자금이다. 코스콤에 따르면 2016년 출시된 ‘쿼터백 글로벌자산배분 해외상장ETF’ 로보어드바이저 알고리즘은 누적 수익률이 68.10%로 로보어드바이저 알고리즘 중에서도 상위권을 차지한다. 장두영 ...

    한국경제 | 2021.11.24 17:15 | 박진우

  • thumbnail
    "소액도 헤지펀드처럼 굴려 준다"…MZ세대 '입소문' 난 투자

    로보어드바이저 앱 핀트의 도움을 받아 글로벌 상장지수펀드(ETF)에 90만원을 투자한 20대 A씨. 지난 1년간 18.6%의 수익률을 올렸다. 핀트는 인공지능(AI)으로 개인의 투자 성향을 분석해 맞춤형 투자 전략을 제공한다. 코로나19 이후 초저금리 상황이 지속되면서 로보어드바이저 핀테크 업체들의 성장세가 가파르다. 선두주자인 파운트와 핀트의 관리자산은 지난 9월 말 기준 9835억원을 기록했다. 두 회사의 앱에서 앱에서 계좌를 열고 자산을 운용 ...

    한국경제 | 2021.11.24 17:14 | 이인혁/김대훈

  • thumbnail
    [안현실 칼럼] '강한 금융'이 '강한 유니콘' 만든다

    ... 글로벌 자본을 왜 꿈꿀 수 없는지가 그것이다. 유니콘 기업 수에 집착하는 정부가 정작 투자할 국내 자본에는 이중 잣대를 들이대고 있다. 관치금융과 규제가 그것이다. 정부는 뭐든지 정책자금부터 동원하려고 한다. 정부가 통제하는 모태펀드는 되고, 대기업·은행·보험사 등의 유동자금을 활용하는 민간 모태펀드는 안 된다. 상당 부분 부동산 때문이라는 가계부채만 2000조원이다. 이 엄청난 자금의 일부만 스타트업 쪽으로 흘러가도 수십 개 신생 유니콘 ...

    한국경제 | 2021.11.24 17:12 | 안현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