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24,1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무라카미 하루키 문학관 문 연다…동문 유니클로 회장 130억 기부

    ... 킹 콜 등 무라카미가 즐겨 들었고 소설에도 등장하는 왕년의 재즈 피아니스트나 가수의 음반이 전시돼 있다. 카페, 라운지가 들어선 지하 1층에는 ‘직접 운영했던 재즈 카페 ‘피터 캣’에 놓여 있던 그랜드 피아노가 설치돼 있으며, 무라카미의 서재를 그대로 재현한 장소도 마련됐다. 무라카미 하루키는 “시작은 내가 기증한 자료나 책이 중심이지만, 점점 다른 사람의 책이나 자료도 소장해 폭넓고 유동적인 연구 시설이 되길 ...

    한국경제 | 2021.09.24 07:30 | 장지민

  • thumbnail
    "中 당국, 헝다 파산 불가피하니 마지막 대비하라" WSJ

    중국 2위 부동산 개발업체인 헝다그룹(에버그랜드) 파산설이 나오는 가운데 중국 정부가 “헝다 부도에 대비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23일(현지시간) 중국 내 소식통을 인용해 “당국이 각 지방 정부를 대상으로 헝다그룹의 잠재적 몰락에 대비할 것을 요구했다”고 전했다. 이는 중국 정부가 헝다그룹에 시간을 주면서 점진적인 구제에 나설 수도 있을 것이란 일각의 기대와는 상반된 ...

    한국경제 | 2021.09.24 00:49 | 조재길

  • thumbnail
    시몬스, 렌털시장에 '맞불'…무이자 할부 전략 통했다

    ... 원재료)와 이탈리아 수입 특수 포켓 부직포, 벨기에 수입 원단 등 최상급 소재로만 침대를 만들고 있다. 친환경 및 라돈 안전제품 인증에 이어 국내 업계에선 유일하게 난연 매트리스 특허를 보유한 업체로도 알려졌다. 시몬스는 지난해부터 그랜드조선 부산, 롯데시그니엘 부산, 그랜드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등 신규 개점하거나 재단장한 전국 9개 특급호텔에 침대를 공급했다. 전국 5·6성급 호텔 객실의 90%에 시몬스 침대가 들어가 있다. 이런 고급화 전략으로 ...

    한국경제 | 2021.09.22 16:44 | 민경진

  • thumbnail
    전기차·자율주행차…미래 모빌리티 大戰

    ... 172㎾(234PS) 전기 모터를 탑재했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6.9초 만에 도달한다. 57㎾h의 고전압 배터리를 탑재해 최대 주행거리가 WLTP 기준 400㎞ 안팎이다. 가격은 2만~2만5000유로에 책정될 예정이다. 아우디는 그랜드스피어 콘셉트를 공개했다. 그랜드스피어 콘셉트는 조만간 양산 모델에서 볼 수 있는 수많은 기술을 갖추고 있다. 예를 들어 레벨 4 자율주행은 운전대, 페달, 디스플레이를 시야에서 완전히 사라지게 했다. 실내는 탁 트인 전망과 함께 ...

    한국경제 | 2021.09.22 16:24 | 김일규

  • thumbnail
    우버 주가가 하룻새 12% 급등한 이유 [조재길의 글로벌마켓나우]

    ... S&P500과 다우지수는 전날 대비 0.08% 및 0.15% 하락했고, 나스닥지수는 0.22% 상승 마감했습니다. 이날 뉴욕증시에 영향을 끼친 요인으로는 홍콩 항셍지수가 우선 꼽힙니다. 중국의 부동산 개발업체인 헝다그룹(에버그랜드)의 채권 만기일이 23일로 다가온 가운데 사실상 파산할 것이란 우려가 높지만 항셍지수는 0.51% 반등에 성공했습니다. 전날 3% 넘게 떨어졌던 데 따른 기술적 반등이란 시각이 많습니다. 중국 상하이증시는 중추절 연휴로 휴장 중입니다. ...

    한국경제 | 2021.09.22 07:20 | 조재길

  • thumbnail
    자동차 일주 떠난 딸이 시신으로…약혼자는 어디로? [글로벌+]

    약혼자와 자동차 여행을 떠났다가 실종된 미국의 20대 여성이 시신으로 발견됐다. 20일(현지시각) CNN 보도에 따르면 미 연방수사국(FBI)은 와이오밍주의 그랜드티턴 국립공원 동쪽 캠핑장에서 개비 퍼티토(22)와 인상착의가 일치한 시신을 발견했다. FBI는 현재 시신의 신원 파악을 위해 법의학적 확인을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플로리다에 사는 퍼티토는 약혼자인 브라이언 론드리(23)와 7월 승합차(밴)를 타고 지난 7월 자동차 여행을 떠났다. ...

    한국경제 | 2021.09.21 10:26 | 김예랑

  • thumbnail
    '헝다'발 블랙 먼데이?…저가 매수 쏟아졌다 [조재길의 글로벌마켓나우]

    ... 다우지수는 1.78%, 나스닥지수는 2.19% 각각 하락 마감했습니다. S&P500과 나스닥지수는 각각 지난 5월 12일, 다우지수는 7월 19일 이후 최대 하락률을 기록했습니다. 중국의 부동산 개발업체인 헝다그룹(에버그랜드) 파산 위기가 미국을 비롯한 글로벌 금융시장에 짙은 그림자를 드리웠습니다. 헝다그룹 부채가 3000억달러를 넘을 정도로 많기 때문입니다. 미국 내 코로나 사망자 급증세, 21~22일로 예정된 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의 ...

    한국경제 | 2021.09.21 07:19 | 조재길

  • thumbnail
    [속보] 나스닥 장중 3.2% 급락…작년 10월 이후 최악 '블랙먼데이'

    ... 대비 2.6% 넘게 떨어지고 있다. 나스닥지수는 한때 3.2% 이상 추락했다. 다우는 33,700선, 나스닥은 14,500선, S&P500은 4,300선에 각각 머물고 있다. 이날 급락세는 중국의 부동산 개발업체인 헝다(에버그랜드)그룹 부도 위기가 촉발했다. 한화로 350조원이 넘는 부채를 갖고 있는 헝다그룹은 “스스로 부채를 갚기 어렵다”는 경고를 내놓은 상태다. 부동산 부문은 중국 경제의 28%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는 게 파이낸셜타임스의 ...

    한국경제 | 2021.09.21 02:50 | 조재길

  • thumbnail
    "마진콜 급증"…헝다·FOMC·규제 우려로 암호화폐 급락

    ... 21~22일 미 중앙은행(Fed)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앞두고 테이퍼링(채권 매입 축소) 우려가 높아진 상황에서 위험회피 심리가 고조됐다. ‘중국판 리먼브라더스’로 불리는 중국 헝다그룹(에버그랜드)의 파산 가능성이 커진 점도 글로벌 자산시장엔 악재로 작용하고 있다. 헝다그룹 부채는 한화로 350조원이 넘는 규모다. 여기에다 미국 등 주요국 정부가 암호화폐 규제를 강화할 것이란 우려도 여전하다. 투자회사인 발키리 인베스트먼트의 ...

    한국경제 | 2021.09.21 00:15 | 조재길

  • thumbnail
    남친과 여행 후 실종된 여성…美 국립공원서 일치하는 시신 찾아

    ...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모든 부모가 상상할 수 있듯, 지금은 그의 가족에게 믿을 수 없을 정도로 힘든 시간이다. 사망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페티토는 그의 피앙세인 브라이언 론드리(23)과 함께 그랜드 티턴 국립공원을 방문하던 중 실종됐다. 해당 사건에서 '관심 인물'로 지목된 론드리는 범죄 혐의가 없었지만 경찰과의 인터뷰를 계속 거부했고 사건 접수 후 돌연 사라지기도 해 의심을 샀다. FBI에 따르면 아직 부검을 ...

    한국경제 | 2021.09.20 15:07 | 장지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