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59,1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헬로…끝" 바이든, '김정은에 전할 말' 질문에 답변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은 22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에 전할 말이 있냐는 질문에 "헬로"(Hello)라고 간단히 대답하고서 잠시 뜸을 들인 뒤 "끝"(period)이라고 덧붙였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 그랜드 하얏트 호텔 정원에서 현대차의 미국 투자와 관련한 소감을 말한 뒤 미국 CNN방송 기자가 "김정은에게 보낼 메시지가 있느냐"라고 묻자 이렇게 답했다. 그의 이런 '간단한 답'은 미국의 제안에 북한이 응답해야 할 차례라는 본인의 ...

    한국경제TV | 2022.05.22 20:08

  • thumbnail
    [바이든 방한 결산] 尹과 동행한 '바이든의 46시간'…기술·군사동맹 심장부 훑었다

    ... 반도체 시제품에 함께 서명하는 모습은 '반도체 동맹'으로서의 한미 관계를 보여주는 상징적인 장면이었다. 미 현직 대통령이 한국 내 반도체 공장을 찾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방한 마지막 날 오전에는 숙소인 서울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공동 기자회견에 나섰다. 미국에 2025년까지 로보틱스 등에 50억 달러(약 6조3천억 원)를 추가로 투자하겠다는 현대차의 이날 발표에 환영 인사를 전하며 협조를 약속했다. 이는 국제질서에서 ...

    한국경제 | 2022.05.22 19:00 | YONHAP

  • "ESG 커뮤니티의 '격'을 높였다"

    ... 전문가와의 네트워크를 조성할 수 있는 월례 포럼, ESG 실무를 시작한 임직원을 겨냥한 실무 교육과정 등 기업에 꼭 필요한 서비스를 한꺼번에 제공한다. ESG 실무자들의 공부 모임인 월례 포럼은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과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호텔 등에서 매월 마지막 수요일에 열린다. 1기 클럽에선 김용진 전 국민연금공단 이사장, 윤순진 탄소중립위원회 공동위원장, 나석권 사회적가치연구원 원장 등이 강사로 참여했다. 버락 오바마 미 정부 백악관 선임경제 보좌관 출신인 ...

    한국경제 | 2022.05.22 18:02 | 송형석

  • 주말 용산 반미단체 시위로 '몸살'

    ... 시위를 예고한 탓에 가용 인력을 모두 동원하는 ‘갑호비상’을 발령했다. 정상회담이 열린 용산구 일대에만 100여 개 중대를 집중적으로 배치했다. 한국대학생진보연합 등 일부 단체는 이날 바이든 대통령의 숙소인 그랜드하얏트호텔과 정상회담에 앞서 방문한 국립서울현충원 맞은편 등에서 기습 집회를 벌이다 경찰에 제지당하기도 했다. 바이든 대통령의 방한을 환영하는 보수단체들의 ‘맞불 집회’도 열렸다. 서울시재향군인회 회원 700여 ...

    한국경제 | 2022.05.22 17:55 | 이소현

  • thumbnail
    문대성 "19년 만에 내 한계 시험해보고파" 복귀전 선포 ('국대는 국대다')

    ‘국대는 국대다’가 세계 최초 태권도 그랜드슬래머 문대성의 19년 만의 ‘컴백’을 알리며 눈을 뗄 수 없는 흥미를 선사했다. 21일 방송한 MBN ‘국대는 국대다’에서는 2000년대 초반 세계를 휩쓸었던 태권도 선수 문대성과 4년 연속 국가대표 선발전 1위에 빛나는 ‘최강 현역’ 박우혁의 첫 만남을 담아낸 데 이어, 이들의 엄청난 괴력을 확인한 기량 테스트 현장과 ...

    텐아시아 | 2022.05.22 17:54 | 차혜영

  • [사설] 현대차그룹의 글로벌 공격투자가 주목받는 이유

    ... 신설한다고 발표했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이와 별도로 2025년까지 50억달러를 추가 투자해 미국 기업과 로보틱스, 도심항공모빌리티,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인공지능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어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서울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환담한 뒤 가진 기자브리핑에서다. 이로써 현대차그룹의 대미 투자액은 기존 74억달러 규모에서 105억달러(약 13조원)로 늘었다. 현대차 미국 전기차 공장은 2005년 앨라배마공장 완공 이후 20년 만에 이뤄지는 대규모 투자라는 ...

    한국경제 | 2022.05.22 17:35

  • 삼성·현대차가 이끈 韓·美 '경제안보 동맹'

    ... 외교·통상 전쟁의 양상을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이벤트였다”고 평가했다. 한국 대표 글로벌 기업들이 더 이상 한·미 동맹의 조연이 아니라 주연이 됐다는 점도 확인됐다. 바이든 대통령과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22일 서울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약 50분간 면담한 뒤 각각 성명을 발표했다. 현대차그룹이 미국에 50억달러(약 6조3600억원)를 추가 투자하는 내용의 ‘깜짝 발표’가 백악관 명의 SNS를 통해 세계로 생중계됐다. 한 경제단체 ...

    한국경제 | 2022.05.22 17:35 | 좌동욱/김동현

  • thumbnail
    바이든, 정의선과 50분 만남…"현대차 절대 실망시키지 않겠다"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22일 서울 한남동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면담하고 현지에 50억달러(약 6조3600억원)를 추가 투자하겠다고 ‘깜짝’ 발표했다. 전날 확정한 조지아 전기자동차 공장 투자액 55억달러(약 7조원)를 합치면 100억달러가 넘는 초대형 투자다. 바이든 대통령과 정 회장은 이날 계획된 면담에 그치지 않고 결과를 백악관 유튜브로 ‘라이브 브리핑’하는 파격을 선보였다. ...

    한국경제 | 2022.05.22 17:33 | 박한신/김형규/김일규

  • thumbnail
    바이든 만난 정의선 "美에 50억달러 더 투자"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22일 서울 한남동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면담하고 현지에 50억달러(약 6조3600억원)를 추가 투자하겠다고 ‘깜짝’ 발표했다. 전날 확정한 조지아 전기자동차 공장 투자액 55억달러(약 7조원)를 합치면 100억달러가 넘는 초대형 투자다. 바이든 대통령과 정 회장은 이날 계획된 면담에 그치지 않고 결과를 백악관 유튜브로 ‘라이브 브리핑’하는 파격을 선보였다. ...

    한국경제 | 2022.05.22 17:32 | 박한신/김일규

  • thumbnail
    경제계 '투자 보따리' 풀었다…태양광·콘텐츠 협력 확대

    ... 조지아 전기차 공장에 55억달러(약 7조원) 신규 투자를 비롯해 자율주행·인공지능(AI) 등 미래 사업 분야에 50억달러(약 6조3600억원)를 추가 투자하겠다고 발표했다. 김동관 한화솔루션 사장은 21일 서울 한남동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열린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에서 양국 간 태양광 사업 협력 강화를 강조했다. 김 사장은 “양국 국민에게 양질의 에너지를 공급하고, 탄소 발자국이 낮고 투명성이 보장된 공급망을 구축하기 ...

    한국경제 | 2022.05.22 17:26 | 박신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