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231,0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기업 활동의 정당한 근거, 정관 변경에 있다

    ... 부채비율 조정, 주식 가치관리, 가업승계 등을 이유로 지식 재산권을 활용하고 있습니다. 이는 대표가 가진 특허권의 미래가치를 현가화하여 평가한 후 현물출자 형태로 회사에 출자하는 특허 자본화가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수도권에서 IT 관련 기업을 운영하는 양 대표는 아이디어를 기반으로 사업을 시작했기에 매번 자금 부족의 어려움을 겪었습니다. 이에 이익금이 발생해도 이익을 환원하지 않고 누적해 상당한 규모의 미처분이익잉여금을 발생시켰습니다. 이후 미처분이익잉여금을 ...

    한국경제TV | 2021.10.21 18:01

  • thumbnail
    [책마을] 기업 생존 위협하는 '입법 리스크'

    ... 운영하는 네트워크 병원을 금지한 것. 이로 인해 동네 병원들이 다시 기득권을 유지할 수 있게 됐다. 책은 기업이 입법 리스크에 더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2012년 ‘소프트웨어산업진흥법’은 정보기술(IT) 대기업의 국가기관 사업 입찰 참여를 금지했다. 전력 IT를 담당하던 한전KDN도 문을 닫을 판이었다. 한전KDN은 ‘입법 로비’라는 논란을 일으키기도 했지만, 공기업에 대한 예외조항을 마련하면서 살아남을 수 ...

    한국경제 | 2021.10.21 17:36 | 임근호

  • thumbnail
    [2021 서울대 캠퍼스타운 스타트업 CEO] 개인 간 금전거래 관리 서비스 '벗' 운영하는 '루미글루'

    ... 창업을 이어갈 수 있었다”고 말했다. 루미글루는 올해 SNU 주니어 스타트업, 한국핀테크지원센터 주관 예비창업패키지, 교육부 주관 도전!K-Startup 학생창업리그 U300, 한국사회투자 주관 인클루전플러스 3.0, 크몽 IT 창업챌린지 상위 10팀, 서울대 캠퍼스타운 등에 선정되면서 아이디어를 인정 받았다. 루미글루는 12월 중으로 클로즈베타 테스트를 시행할 예정이다. 오픈뱅킹API와 개인신용데이터를 활용하기 위한 준비도 병행하고 있다. 앞으로의 계획에 ...

    한국경제 | 2021.10.21 17:22 | 이진호

  • thumbnail
    [한경에세이] 혁신을 위한 뭉게구름

    ... 갈래로 정리했다. 경기의 승리를 위해 데이터를 활용하고 있는 현대 스포츠부터, 데이터 증가와 함께 기업과 사회가 살아남기 위한 지속 가능성의 인과관계, 사람과 기계의 역할을 둘러싼 인공지능 기술 활용 등에 대한 생각을 정보기술(IT) 경영자로서 전문지식 수준 여부와 상관없이 편하게 폭넓은 독자분들과 함께 나누고 싶었다. 그중에서도 지속적으로 언급한 용어가 바로 ‘클라우드’다. 간략한 의미를 찾아보면 대략 ‘인터넷을 통해 다양한 ...

    한국경제 | 2021.10.21 17:17

  • thumbnail
    '모국과 동반성장·차세대 양성' 모색 제19차 세계한상대회 폐막

    ... 이바지하는 한상(韓商)의 역할을 모색했다. 또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라는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다양한 비즈니스 프로그램을 운영해 참가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대회 기간 'K-방역과 K-식품', '인공지능과 IT', 'K-바이오와 그린뉴딜'을 주제로 한 세미나가 열려 변화하는 비즈니스 동향을 공유했다. 중진 경영자와 젊은 차세대 기업인들이 함께 네트워크 활성화를 모색하는 '한상 포럼'과 24개 우수 중소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을 돕는 '기업 ...

    한국경제 | 2021.10.21 17:17 | YONHAP

  • 알리바바, 中 IT기업 최초로 국내에 데이터센터 구축

    중국 1위 클라우드업체인 알리바바 클라우드가 내년 상반기 한국에 데이터센터를 설립한다. 중국 기업이 국내에 데이터센터를 구축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정형권 알리바바그룹코리아 대표는 21일 “한국 데이터센터 설립을 통해 e커머스, 금융, 물류 등 알리바바그룹에서 입증된 첨단 기술을 한국 소비자에게도 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2009년 설립된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세계 25개 지역에서 데이터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10.21 17:07 | 김주완

  • thumbnail
    네이버 '역대급 실적' 자신감…"스마트스토어, 글로벌 확장"

    ... 베타오픈했다”고 발표했다. 스마트스토어는 판매자들이 전자상거래를 이용하기 위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서비스 플랫폼이다. 네이버는 판매자들이 물건을 거래할 수 있는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일본 라인 메신저와 연계해 내놓을 전망이다. 정보기술(IT)업계에 따르면 네이버는 일본을 넘어 스페인에도 스마트스토어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 동남아에서도 캐러셀, 부칼라팍, 아이프라이스 등 네이버가 투자한 전자상거래 플랫폼들과 협업해 글로벌 전자상거래 사업을 확장할 것으로 보인다. 한 대표는 ...

    한국경제 | 2021.10.21 17:07 | 구민기

  • thumbnail
    조명·환경설비업체 누리플랜 창립…20년 만에 CI 변경

    ... 글자인 N을 나뭇잎 모양으로 형상화한 게 특징이다. 글자 색을 주황색에서 초록색으로 변경해 사람과 자연을 생각하는 누리플랜그룹의 가치관을 담았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2010년 코스닥시장에 상장한 누리플랜그룹은 산업용 백연저감장치 상용화 등 환경사업을 비롯해 조명, 건설, 정보기술(IT), 플랜트 등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했다. 누리플랜그룹은 ‘세상을 아름답고 안전하게 만드는 기업’이라는 경영철학을 갖고 있다. 민경진 기자

    한국경제 | 2021.10.21 17:06 | 민경진

  • thumbnail
    "축구장 23배, 아시아 최대 물류센터"…롯데, 숙원 풀었다

    ... 물류센터입니다.” 롯데그룹이 3400억원을 투입해 지은 롯데글로벌로지스의 충북 진천 메가허브터미널은 물류 후발주자의 회심의 반격 카드다. 지난 20일 찾은 충북 진천 메가허브터미널에서는 롯데글로벌로지스와 물류 정보기술(IT) 협력사 LG CNS, 미국 물류장비 기술기업 데마틱(Dematic) 기술자들이 내년 1월 정식 운영을 앞두고 막바지 점검 작업에 한창이었다. 회사 관계자는 “진천 물류센터는 롯데그룹의 숙원사업”이라며 &ld...

    한국경제 | 2021.10.21 17:04 | 박한신

  • thumbnail
    '염전 노예' 악명 높더니…SNS서 '신안 여행' 인기 폭발한 이유

    ... 퍼플 마케팅에 관광객 급증 사람의 마음까지 물들이는 컬러 마케팅이 곳곳에 스며들고 있다. 색상을 통해 소비자의 구매욕을 끌어올리는 마케팅 기법인 컬러 마케팅은 식품이나 패션·뷰티업계에서 주로 쓰였다. 가전, 정보기술(IT), 지역 관광 활성화 등 색상이 잘 쓰이지 않던 분야에도 활용되고 있는 게 최근의 변화다. 2019년 신안군은 반월도와 박지도에 ‘퍼플섬’이라고 이름 붙여 본격 홍보에 나섰다. 방문객이 사시사철 보라색 꽃을 ...

    한국경제 | 2021.10.21 16:58 | 이수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