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7,9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딩 프로그램 만드는 美 초등생…獨은 중학생 때 AI 전문 교육

    ... 따라서다. 초등학교 1~2학년 때 이뤄지는 첫 프로그래밍 교육은 알고리즘의 정의와 실행 방식을 이해하는 데 목표가 있다. 과학 수업의 ‘컴퓨터 활용 사고’ 교육을 통해선 컴퓨터 기반 가상실험 등을 통해 정보기술(IT) 응용 능력을 키운다. 이런 방식으로 중학교를 졸업할 때는 두 개 이상의 프로그래밍 언어를 익히고, ‘불리언 논리(Boolean Logic)’와 같은 이진 연산 체계와 주요 알고리즘까지 습득한다. 제조업 강국 독일의 ...

    한국경제 | 2022.09.25 18:02 | 서기열/이시은

  • 모델솔루션·이노룰스일반 청약 흥행할까

    ... 프로토타입을 제작한다. 26~27일 일반 청약을 받는다. 기관투자가 대상 수요예측 결과, 공모가는 2만7000원으로 확정됐다. 다음달 7일 코스닥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27~28일 일반 청약을 받는 이노룰스는 기업들의 정보기술(IT) 시스템 마련에 필요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보험카드사 등 금융업계는 물론 제조·유통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다수 고객사를 확보하고 있다. 공모 주식 수는 115만4744주, 희망 공모가는 1만1000~1만2500원이다. ...

    한국경제 | 2022.09.25 17:59 | 장현주

  • thumbnail
    나이케 지멘스그룹 부회장 "'디지털 트윈'으로 제조 혁신한 기업만 생존할 것"

    ... 암베르크에 조성된 1만㎡(약 3000평) 규모의 지멘스 공장은 디지털 트윈이 최초로 적용된 스마트공장이다. 관련 기술을 연구하는 사람이라면 반드시 들러야 할 ‘성지’로 꼽힌다. 나이케 부회장은 “정보기술(IT)과 운영기술(OT)의 결합이 디지털 트윈의 핵심”이라고 설명했다. 이른바 제품 설계와 제조 과정에서 발생하는 데이터를 밀착 결합해야 한다는 뜻이다. 그는 “세상은 소프트웨어(SW)를 앞세운 IT에 열광하지만, 실제로 ...

    한국경제 | 2022.09.25 17:37 | 강경민

  • thumbnail
    중국 싱크탱크 "우크라 전쟁서 머스크 등 IT거물 역할 주시해야"

    우크라이나 전쟁이 미국과 중국 관계에 장기 영향을 끼칠 것이며 중국은 국제 분쟁에서 일론 머스크 같은 정보기술(IT) 거물의 역할을 주시해야 한다고 중국 관영 싱크탱크가 지적했다. 중국 국가안전부 산하 관영 싱크탱크인 중국현대국제관계연구원(CICIR)의 리옌 부원장은 지난 19일 펴낸 논평에서 중국이 안보 압력을 예상해야 한다며 이같이 지적했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25일 전했다. 리 부원장은 "우크라이나 갈등은 서방 국가 ...

    한국경제 | 2022.09.25 12:32 | YONHAP

  • thumbnail
    돈 없는 사람만 군대로?…고학력자 징집 제외한 러시아

    ... 직군 고학력자 직장인들을 면제하기로 했다. 이에따라 소수민족과 노동자들에 대한 차별 논란이 더욱 거세질 전망이다. 24일(현지시각) 뉴욕타임스 등에 따르면 러시아 국방부는 전날 대학 교육을 받은 러시아 남성 중 금융, 정보기술(IT), 통신, 국영 언론 분야에 종사하는 화이트칼라 근로자는 징집 대상에서 제외하겠다고 밝혔다. 러시아 정부가 우크라이나 전장으로 보낼 30만 명 규모의 예비군 동원령을 발표한 이후 전국 곳곳에서 시위가 이어지는 등 반발이 커진 데 따른 ...

    한국경제 | 2022.09.25 11:45 | 채선희

  • thumbnail
    KISDI "EU서 '데이터 중립성' 개념 주목"

    인터넷 '공정경쟁' 이슈, 데이터 분야에도 추가 EU 2020년 '데이터 시장법'과 2022년 '데이터법'에 반영 세계 정보기술(IT)업계에서 데이터의 중요성이 갈수록 커지면서 유럽연합(EU)을 중심으로 '데이터 중립성'(Data Neutrality) 개념이 주목받고 있다고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이 25일 소개했다. KISDI에 따르면 이 기관 ICT데이터사이언스연구본부 데이터분석예측센터의 정용찬 센터장은 최근 기관 홈페이지에 실은 전문가 ...

    한국경제 | 2022.09.25 09:00 | YONHAP

  • thumbnail
    구글 참전으로 격화된 '망 사용료 전쟁'…입법 향배는?

    ... 환경에 '망 중립성' 흔들…해외에서도 사용료 논란 가열 국회가 망 사용료 지급을 의무화하는 법안 추진을 본격화하자 '글로벌 빅테크 거인' 구글이 입법 반대 움직임에 나서는 등 빅테크들의 반발이 격화하고 있다. 25일 정보통신(IT) 업계에 따르면 구글이 운영하는 유튜브는 20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가 망 사용료 의무화 법안을 놓고 공청회를 열자 법안 반대 서명을 독려하는 등 반대 입장을 공식화했다. 지금까지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던 구글이 본격적으로 ...

    한국경제 | 2022.09.25 07:47 | YONHAP

  • thumbnail
    "억만금 줘도 車 못 산다" 날벼락…일본서 무슨 일이? [정영효의 일본산업 분석]

    ... 도요타마저 적기생산 방식을 포기하고 있다. 지난 3월말 현재 도요타자동차의 재고자산은 3조8000억엔으로 1년 만에 32% 늘었다. 일본 제조업 전체의 재고 역시 2020년 1분기보다 31% 증가했다. 특히 자동차와 정보통신(IT) 기계·전자부품 업종이 작년 봄 이후 재고 확보를 서두른 것으로 나타났다. 생산 방식 뿐 아니라 경제 안전보장이 날로 중요해지는 국제정세도 일본 제조업체들의 변신을 요구하고 있다. 최근들어 미국과 중국은 서로 상대방 ...

    한국경제 | 2022.09.25 07:33 | 정영효

  • thumbnail
    반도체 혹한기…삼성전자·SK하이닉스 3분기 실적 '빨간불'

    ... 부진할 것으로 전망되는 것은 인플레이션과 경기 침체 여파로 TV와 컴퓨터 등 세트(완성품) 수요가 줄고, 이에 따라 메모리 수요 역시 급감하고 있기 때문이다. 코로나19 특수가 사라진데다 물가상승과 고금리로 가계 실질 소득이 줄며 IT 수요가 위축됐고, 실적 버팀목이던 메모리 반도체 역시 침체의 터널로 들어섰다. 도현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실적 둔화의 주된 이유는 메모리 반도체 가격 하락"이라며 "글로벌 경기 둔화로 인한 IT 세트 수요 부진으로 3분기 D램 ...

    한국경제 | 2022.09.25 06:45 | YONHAP

  • thumbnail
    긴축·침체 우려에 3분기 상장사 영업익 전망치 석달새 13%↓

    ... 1위 상장사인 삼성전자의 3분기 영업이익이 작년 3분기보다 18.7% 감소한 12조8천550억원으로 전망됐다. 이는 3개월 전 추정치(16조8천701억원)보다 23.8%나 줄어든 것이다. 글로벌 경기 둔화에 따른 정보기술(IT) 수요 부진 영향에 증권사들은 최근 잇달아 삼성전자의 3분기 실적 눈높이를 낮췄다. 이민희 BNK투자증권 연구원은 "글로벌 메모리 시장은 5월 고점 대비 2개월 만에 50% 급감했다"며 "이는 과거 2000년 닷컴버블 붕괴, 2008년 ...

    한국경제 | 2022.09.25 06: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