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721-13730 / 14,0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12골 폭죽, 중복 더위 날렸다

    화끈한 공격축구가 중복더위를 날려버렸다. 전주와 부천, 수원에서 경기가 열린 21일 프로축구 2002삼성파브 K-리그에서 각팀 주전 스트라이커들은 모두 12골을 터뜨리며 복 더위에도 불구하고 경기장을 찾은 팬들에게 보답했다. 이날 수원 삼성과 부산 아이콘스의 경기가 열린 수원월드컵경기장에는 4만2천280명이 몰려 89년 4월 1일 당시 포항제철과 유공 경기에서 기록한 4만명의 역대 한경기 최다 관중 기록을 갈아치웠다. 또 부천 3만2천107명, ...

    연합뉴스 | 2002.07.21 00:00

  • [프로축구] 김도훈.고종수.최태욱 '좌절 끝 행복시작'

    ... 재기의 날개를 활짝 폈다. 나태해진 자신을 채찍질하기 위해 스스로 2군행을 택했던 김도훈은 21일 프로축구 삼성파브K-리그 성남과의 경기에서 재기포를 쏘아올리며 전북의 '간판스타'다운면모를 유감없이 보였다. 김도훈은 이날 0-2로 ... 별다른 활약을 하지 못했던 그를 완전히 바꿔 놓는 계기가 됐다. 고종수는 지난해 8월 오른쪽 무릎을 다쳐 이번 정규리그가 개막하기 전까지 재활치료 등으로 그라운드에 나서지 못한 채 인고의 나날을 보낸 불운의 스타. 부상도 부상이지만 ...

    연합뉴스 | 2002.07.21 00:00

  • 신병호, 이동국 `자신감 찾았다'

    ... 주도하고 있는 득점레이스에서 무시못할 존재로떠올랐다. 신병호와 이동국의 공통점은 힘든 방황의 길을 접고 마침내 2002 삼성파브 K-리그에서 각각 팀의 주축으로 자리잡았다는 것. 2000시드니올림픽 대표로도 발탁됐던 신병호는 드래프트를 거부하고 일본 진출을 노렸다가 부상 등으로 성공하지 못하고 올해 들어서야 국내리그에 선을 보인 중고 신인. 올 시즌 아디다스컵에서 울산 현대의 유니폼을 뛰었지만 자리를 잡지 못하다가 전남으로 둥지를 옮긴 신병호는 ...

    연합뉴스 | 2002.07.21 00:00

  • [프로축구] 포항, 불안한 1위 탈환

    무더위 속에 벌어진 프로축구 2002삼성파브K-리그 주말경기에서 포항 스틸러스가 간발의 차로 사흘만에 선두자리를 빼앗았다. 포항은 20일 광양전용구장에서 열린 K-리그 전남 드래곤즈와의 원정 경기에서 전반 신병호에게 선취골을 ... 치열한공방전 끝에 0-0으로 비겼다. 울산은 이천수와 파울링뇨를 선발 출전시켜 최하위에 처진 대전을 상대로 정규리그 두번째 승리를 노렸으나 슈팅수 11-5의 우위속에서도 오프사이드를 5개나 범하는 성급한 공격으로 득점에 성공하지 ...

    연합뉴스 | 2002.07.20 00:00

  • 현대모터스, 연간회원 모집

    프로축구단 전북 현대모터스가 2002 삼성파브 K-리그 홈경기 연간티켓을 판매한다. 20일 현대모터스구단에 따르면 축구팬의 입장권 구입에 따른 불편을 덜고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올해 남은 12경기를 한 장의 티켓으로 관람할 수 있는 `연간회원제'를 실시키로 했다. 연간회원은 VIP석(300여석.20만원)과 특별석(1천200여석.10만원) 2종류로 이들 회원에게는 현대 모터스의 유니폼과 녹색 티셔츠가 제공된다. 특히 VIP회원은 고정 좌석이 지정되고 ...

    연합뉴스 | 2002.07.20 00:00

  • 전북 수성이냐...성남 뒤집기냐..삼성파브 K-리그, 21일 전주서 한판

    프로축구 2002 삼성파브 K-리그에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전북 현대와 성남 일화가 21일 오후 7시 전주 월드컵경기장에서 한 판 대결을 벌인다. 전북 현대는 현재 1위(승점 8,2승2무)에 올라 있는 다크호스. 전북은 ... 수비의 핵 호제리우가 경고 누적(3회)으로 출전하지 못해 수비라인에 문제가 노출될 수도 있다. 반면 지난해 정규리그 우승팀 성남 일화는 이번 시즌에도 변함없이 막강한 전력을 과시하며 3위(승점 7,2승1무1패)를 달려 2년 연속 ...

    한국경제 | 2002.07.19 00:00

  • [프로축구] 전북-성남 주말 맞대결

    프로축구 2002삼성파브 K-리그에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전북 현대와 성남 일화가 21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한 판대결을 벌인다. 전북 현대는 사상 첫 정규리그 우승 야망을 드러내며 브라질대표선수를 영입하는 등 전폭적인 투자를 한 끝에 현재 1위(승점 8, 2승2무)에 올라 있는 다크호스. 반면 지난해 정규리그 우승팀 성남 일화는 변함없이 막강한 전력을 과시하며 3위(승점 7, 2승1무1패)에 올라 2년연속 정상의 꿈을 키워가고 ...

    연합뉴스 | 2002.07.19 00:00

  • 전북, 부산 꺾고 단독선두 .. 2002삼성파브 K-리그

    ... 부산 아이콘스를 누르고 선두로 올라섰다. 전북은 17일 부산 구덕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프로축구 2002삼성파브 K-리그 원정경기에서 박성배와 전경준이 1골씩을 넣은 데 힘입어 우성용이 1골을 만회한 부산을 2-1로 꺾고 무패행진을 ... 다보(부천)와 득점 공동 선두가 됐다. 성남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성남 일화와 부천 SK의 경기에서는 지난해 정규리그와 올 아디다스컵 우승팀인 성남이 저력을 발휘하며 부천의 연승행진에 제동을 걸었다. 성남은 이날 1골 1도움을 기록한 ...

    한국경제 | 2002.07.18 00:00

  • 토토 역대 최고 당첨금 .. 총 1억9천16만원

    프로축구 K리그 경기 결과를 맞히는 축구토토에서 역대 최고액(1억9천만원) 1등 당첨자가 나왔다. 스포츠토토(주)는 지난 13,14,17일에 열린 프로축구 9경기를 대상으로 실시한 축구토토 10회차에서 경기 결과를 모두 맞힌 1등 당첨자 1명이 나왔다고 18일 밝혔다. 복식으로 9만6천원을 베팅한 이 당첨자는 1등은 물론 2,3,4등에도 동시에 당첨돼 1등 당첨금 1억4천4백72만원을 포함,총 1억9천16만원을 받게 됐다. 이는 지난 2월 농구토토에서 ...

    한국경제 | 2002.07.18 00:00

  • 축구토토 역대 최고액 1억9천만원 당첨

    프로축구 K-리그 경기 결과를 맞히는 축구토토에서 역대 최고액(1억9천만원) 1등 당첨자가 나왔다. 스포츠토토㈜는 지난 13, 14, 17일에 열린 프로축구 9경기를 대상으로 실시한 축구토토 10회차에서 경기결과를 모두 맞힌 1등 당첨자 1명이 나왔다고 18일 밝혔다. 복식으로 9만6천원을 베팅한 이 당첨자는 1등은 물론 2, 3, 4등에도 동시에 당첨돼 1등 당첨금 1억4천472만원을 포함, 총 1억9천16만원을 받게 됐다. 이는 지난 2월 ...

    연합뉴스 | 2002.07.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