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721-13730 / 16,6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대차, 그린스포츠 캠페인

    현대자동차는 24일 전주 월드컵경기장에서 전북현대와 울산현대 간 K리그 경기에 앞서 '그린 스포츠!그린 함성!' 캠페인을 진행했다. K리그 공식후원사로서 탄소 저감의 중요성을 일깨우기 위해 캠페인을 준비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한국경제 | 2010.04.25 00:00 | 최승욱

  • 지친 이청용에 재충전 기회 주어질 듯

    ... 이청용(22.볼턴)에게 재충전의 시간이 주어질 전망이라는 현지 언론 보도가 나왔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볼턴의 오언 코일 감독은 24일 오후 11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볼턴의 리복스타디움에서 열릴 2009-2010 ...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2006-2007 시즌 5골)과 공유한 한 시즌 최다골 기록을 새로 쓸 수 있다. 하지만 지난해 K-리그 FC서울에서부터 쉴새 없이 달려온 이청용은 최근 들어 부쩍 힘에 부치는 모습이다. 골 맛을 본 것도 1월27일 ...

    연합뉴스 | 2010.04.23 00:00

  • thumbnail
    59번째 현대家 더비 매치…전북-울산 맞붙는다

    전북 현대와 울산 현대가 59번째 현대家 더비를 가질 예정이다. 전북과 울산은 오는 24일 오후 3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쏘나타 K-리그 2010 9라운드에서 맞붙는다. 지금까지 58번의 대결을 했던 양팀은 통산 전적에서 울산이 30승 13무 15패로 압도적으로 우세하다. 그러나 최근 2년 동안의 전적을 살펴보면 과거와는 다른 양상이다. 전북은 울산을 상대로 2008년 1승 1무 3패로 고전했지만, 2009년에는 1승 1무를 기록하며 최근 7경기에서 ...

    한국경제 | 2010.04.23 00:00 | mina76

  • K-리그 8라운드 최고 공격수에 유병수.데얀

    한 경기에서 혼자 네 골을 몰아넣었던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의 유병수가 K-리그 8라운드 최고의 공격수로 꼽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9일 기술위원회를 열어 전날 인천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쏘나타 K-리그 2010 8라운드 포항 스틸러스와 홈 경기에서 무려 네 골을 터트리며 인천의 4-0 승리를 이끈 유병수를 라운드 베스트 공격수로 뽑았다. 지난해 프로 무대에 데뷔한 K-리그 2년차 유병수가 한 경기에서 세 골 이상 넣은 것은 처음이다. 한국 ...

    연합뉴스 | 2010.04.19 00:00

  • 신한카드 어린이 축구 교실 개최

    ... 19일 밝혔다. 어린이날 정오부터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에서 레크리에이션,축구 기본기 교육,미니 게임 등의 행사가 진행된다.참가 어린이에게는 축구공,체육복 등 기념품을 제공한다.또한 이날 오후 3시부터 펼쳐지는 FC서울과 성남 일화의 K리그 경기를 관람하는 시간도 갖는다. 응모 대상은 6세부터 13세의 자녀를 둔 탑스클럽 회원이다.오는 20일부터 25일까지 신한카드 홈페이지를 통해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참가 어린이를 선정한다. 이태훈 기자 beje@hankyung....

    한국경제 | 2010.04.19 00:00

  • 허정무 감독, 18일 서울-울산 경기 관전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엔트리 발표를 앞둔 허정무 축구대표팀 감독이 오는 주말 K-리그 FC서울-울산 현대 경기를 관전한다. 16일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허 감독은 김현태 골키퍼 코치와 함께 18일 오후 3시 서울-울산의 ... 예비 엔트리 30명을 오는 29일 발표한다. 한편 정해성 대표팀 수석코치와 박태하 코치는 이번 주말 일본 J-리그에서 뛰는 공격수 이근호(이와타)와 수비수 곽태휘(교토), 이정수(가시마)를 점검한다. 정해성 코치는 17일 곽태휘의 ...

    연합뉴스 | 2010.04.16 00:00

  • 프로축구 울산-서울, 1위 놓고 `상암 혈투'

    프로축구 K-리그 초반 고공비행으로 치열한 선두 싸움을 벌이는 울산 현대와 FC서울이 상암벌에서 물러설 수 없는 한판 대결을 벌인다. 울산은 18일 오후 3시 서울 월드컵경기장에서 서울과 쏘나타 K-리그 2010 8라운드 원정경기를 ... 이끈 울산은 이제야 전통의 강호다운 모습을 되찾은 듯하다. 지난해는 팀 구성이 제대로 이뤄지지 못해 성적(정규리그 8위)이 좋지 못했지만 김호곤 감독 취임 2년째인 올해는 선수 보강도 이뤄지고, 조직력이 더해지면서 우승 후보다운 ...

    연합뉴스 | 2010.04.16 00:00

  • 축구대표팀, 29일 월드컵 예비명단 30명 발표

    ... 대표팀은 23명을 확정하기 전에 `태극전사 옥석 가리기' 차원에서 후보들을 먼저 발표하기로 했다. 허정무 감독은 K-리거 주축인 예비 명단 선수들을 파주 NFC(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 불러 모아 훈련을 하고 나서 5월16일 에콰도르와 ... 계획이다. 허 감독은 5월 초에 대표팀 소집을 원하고 있으나 한국프로축구연맹은 5월 1, 2일과 5일, 8, 9일 K-리그 경기를 마치고 나서 선수들을 풀어줄 수 있다는 태도여서 소집 일정을 조율 중이다. 예비 명단 30명에는 박지성(맨체스터 ...

    연합뉴스 | 2010.04.15 00:00

  • thumbnail
    프로축구 심우연 `이적생 성공' 예감

    ... 둥지에서 성공시대를 열어가고 있다. 심우연은 14일 전주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F조 5차전 페르시푸라 자야푸라(인도네시아)와 경기에서 세 골을 몰아치며 8-0 완승에 앞장섰다. 지난 ... 승리의 결승골을 터뜨리며 포효했고 이날은 오른발로 두 골, 머리로 한 골을 만들어내며 해결사 기질을 뽐냈다. K-리그 경기에서 심우연이 골을 넣은 것은 2006시즌 이후 무려 4년 만이었다. 심우연은 "서울에서 거의 2년간 ...

    연합뉴스 | 2010.04.15 00:00

  • [울산·포항]현대중공업, 전국 최대 '직장인 월드컵' 개막

    ... 14일 개막했다. 올해로 32년째 맞는 이번 대회는 사내 190여 개 부서팀이 참가한 가운데, 1, 2, 3부 리그로 나눠 오는 11월까지 7개월간 총 190여 경기를 치르게된다. 매년 4000여명의 선수와 응원단만 연인원 4만 ... 만하다는 평가를 받을 정도로 선수들의 기량이 뛰어나다고 밝혔다. 올해는 현대중공업이 운영하고 있는 울산현대축구단이 K-리그 1위를 달리고 있고, 6월부터 시작되는 남아공월드컵도 앞두고 있어 직원들의 응원 열기도 더욱 뜨거워지고 있다. ...

    한국경제 | 2010.04.15 00:00 | ha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