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861-13870 / 15,0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루마니아 축구팀 사장, 팬 폭행으로 1년간 자격정지

    ... 프로축구의 명문 스투아 부쿠레슈티의 구단 사장이 팬 폭행 사건으로 중징계를 받았다. 루마니아 축구협회는 지난 주말 자국리그 홈 경기에서 팬을 때린 미하이 스토이카 구단 사장을 1년간 자격정지시키고 5천370유로의 벌금을 물렸다고 AFP ... 스토이카 사장은 현지 경찰로부터도 138유로의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스투아 부쿠레슈티는 통산 20차례 루마니아 리그 정상에 오른 명문 클럽으로 지난 15일 K리그 정규리그 개막전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한 네아가(전남)의 전 소속팀이다.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본프레레 감독, '수비수 선발 마지막 조율'

    ... 채우기 위한 한국 축구대표팀 요하네스 본프레레 감독의 '옥석 고르기'가 최종 조율에 들어갔다. 지난 10일 22명의 대표팀 명단을 발표했던 본프레레 감독은 수비수와 수비형 미드필더 요원으로 2명을 추가로 발탁하기로 하고 지난 15일 K리그 개막전에 이어 18일 부천 SK와 전남 드래곤즈와의 경기를 보기 위해 부천종합경기장을 찾았다. 이날 경기장에서 전반전이 끝난 뒤 취재진들을 만난 본프레레 감독은 "먼저 선발했던 김한윤을 보러 왔다"며 "파주에서 만나기 전에 김한윤에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프로축구] 프로연맹, '심판포상제도' 실시

    한국프로축구연맹이 K리그 심판들의 자질향상과 판정시비를 없애기 위한 '심판포상제도'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프로연맹은 지난 15일 치러진 2005삼성하우젠 K리그 개막전 6경기에 나섰던 6명의 주심과 12명의 부심을 대상으로 상벌위원회(심판.경기.상벌위원장 3명,심판위원 1명)의 비디오분석을 통해 18일 우수 주.부심 각 1명씩을 선정했다 . 첫 우수 주심의 영광은 지난 15일 전남-대구전을 이끌었던 권종철(42) 심판에게 돌아갔고 대전-수원전에서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프로축구] 김병지, 최다경기 무실점 신기록

    '꽁지머리' 김병지(포항 스틸러스)가 프로축구 K-리그 통산 최다경기 무실점 신기록을 세웠다. 포항의 든든한 수문장 김병지는 18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삼성하우젠 K-리그 2005 2라운드 전북 현대와의 원정 경기에서 상대 파상공세를 온몸으로 막아내 팀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김병지는 이로써 지난 92년 K-리그 데뷔 이후 14시즌 365경기 출전 만에 118경기 무실점을 기록, 신의손(FC서울.은퇴)의 117경기 무실점 기록을 넘어섰다.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첼시, 아디다스와 내년 시즌부터 용품계약

    글로벌 스포츠 용품업체 아디다스는 2006-2007 시즌부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챔피언 첼시 FC에 용품 및 스포츠 웨어를 공급하는 공식 공급업체 계약을 맺었다고 18일 밝혔다. 아디다스코리아는 내년 7월1일부터 8년 간 첼시 ... 스폰서 및 축구용품, 스포츠웨어 공급 스폰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첼시 선수단은 삼성전자 초청으로 20일 K-리그 챔피언 수원 삼성과 친선경기를 갖기 위해 18일 입국했다. (서울=연합뉴스) 옥 철기자 oakchul@...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프로축구] 울산, 인사 세리모니.. '눈에 띄네'

    프로축구 K리그 울산 현대가 시도하고 있는 경기종료 뒤 상대 서포터스에 대한 선수들의 '인사 세리모니'가 축구팬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 15일 치러진 2005 삼성하우젠 K리그 정규리그 개막전에서 울산과 FC 서울은 ... 1일 삼성하우젠컵 대회때부터 경기직후 상대 서포터스에 대한 '인사 세리모니'를 시작해 최근 4경기째 이어나가면서 K리그에 '페어 프레이'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경기의 승패도 중요하지만 경기장을 찾아준 축구팬들에게 최고의 경기력으로 ...

    연합뉴스 | 2005.05.17 00:00

  • 카메룬 '축구영웅', 음보마 은퇴

    ... 음보마(34.빗셀 고베)가 마침내 현역은퇴를 선언했다. 17일 일본의 닛칸스포츠에 따르면 음보마는 21일 일본 프로축구 J리그 나비스코컵 오미야전을 마치고 은퇴 기념식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기로 했다. 지난 94년 카메룬 대표팀 유니폼을 처음 ... 터트렸고 나비스코컵에서는 13경기 11골을 기록했다. 한편 음보마는 지난 2003년 국내구단과 영입협상을 벌이며 K리그 진출을 노렸지만 J리그로 발길을 돌려 국내 축구팬들의 아쉬움을 남긴 바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기자 ...

    연합뉴스 | 2005.05.17 00:00

  • 프로스포츠, 관중 폭발...중흥기 왔다

    ... 기점으로 대박을 터뜨릴 것이라는 예상을 벗어나 반짝 열기에 그쳤던 프로축구는 올해 FC 서울에 입단한 박주영이라는 천재 스트라이커의 등장으로 연일 콧노래를 부르고 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5일 개막한 2005 삼성 하우젠 K리그 6경기에 관중 11만8천434명이 입장해 올해 K리그 누적관중은 컵 대회 78경기, 정규리그 개막전 6경기 등 총 84경기를 포함해 110만7천866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역대 5번째 최단기간 100만 관중 돌파 기록이다. ...

    연합뉴스 | 2005.05.17 00:00

  • [프로축구] 이천수, 23일부터 울산 합류

    ... 숨통이 트일 전망이다. 현재 울산은 김진용,카르로스,헤이날도,이진호 등 4명의 공격진으로 컵대회를 치렀고 정규리그 역시 새로운 용병의 투입없이 시작했다. 그나마 '젊은피' 하승룡과 양동현이 몸을 만들고 있지만 선발 엔트리에 들기에는 ... 부족한 '2%'를 채우지 못한 채 아쉽게 준우승에 머물며 또다시 '만년 2위'의 오명을 쓰고 말았다. 이에 따라 K리그 후반기리그에 이천수가 합류하고 새로운 브라질 용병 공격수가 가세할 경우 울산의 공격력은 크게 나아질 전망이다. ...

    연합뉴스 | 2005.05.16 00:00

  • 프리미어리그 챔피언 첼시, 18일 오후 입국

    오는 20일 오후 7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K-리그 디펜딩챔피언 수원 삼성과 친선경기를 벌이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챔피언 첼시 FC 선수단이 18일 오후 입국한다. 수원은 조제 무리뉴 감독이 이끄는 첼시 선수단이 18일 오후 ...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19일 오전 10시 서울 신라호텔 1층 라운지에서 공식 기자회견을 갖는다고 밝혔다. 프리미어리그 챔피언이 방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에 내한하는 첼시 선수단에는 프랑크 람파드, 존 테리가 빠지지만 아르옌 ...

    연합뉴스 | 2005.05.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