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301-14310 / 16,7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K-리그 관중 8.7% 증가…수원은 3년 연속 최다

    프로축구 K-리그 관중이 지난해보다 8.7% 증가한 가운데 올해 정규리그 1위를 차지한 수원 삼성은 관중 수에서도 1위를 놓치지 않았다. 10일 한국프로축구연맹에 따르면 삼성하우젠 K-리그 2008 정규리그 26라운드까지 관중은 ... 2천901명)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216만 537명(경기당 1만 1천871명)보다 8.7% 증가한 수치다. 이는 정규리그 1위와 6강 플레이오프 진출팀이 마지막 라운드에서 가려질 만큼 순위다툼이 끝까지 치열하게 전개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

    연합뉴스 | 2008.11.10 00:00

  • [월드컵축구] 허정무 "사우디는 꼭 넘어야 할 산"

    ... 있다"면서 "사우디아라비아에 유독 약한 모습을 보였지만 총력전을 펼쳐 반드시 넘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골키퍼 이운재(수원)와 `왼발 달인' 염기훈(울산)의 발탁 배경도 설명했다. 그는 "이운재는 경험이 많고 K-리그에서 좋은 모습을 보였다.커 나가는 정성룡 등이 이운재로부터 전수받을 기회가 될 수 있다.한 번 실수를 계기로 오히려 후배들에게 본보기가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염기훈 합류에 대해선 "(지난 2월 동아시아선수권대회 ...

    연합뉴스 | 2008.11.10 00:00

  • [월드컵축구] 허정무호, 사우디 원정 앞두고 첫 훈련

    ... 이운재(수원)와 부상에서 회복한 염기훈(울산), 성인 대표팀 태극마크를 처음 단 수비수 임유환(전북), 미드필더 하대성(대구)도 다소 어색한 표정이었지만 밝고 활기찬 모습으로 훈련을 소화했다. 허정무 감독은 선수들이 전날 K-리그 26라운드 혈투에 참여했기 때문에 전술 훈련을 생략하고 대신 몸을 푸는 피로 회복 위주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가벼운 훈련을 마친 선수 가운데 전담 키커 역할을 맡을 가능성이 큰 `프리킥 달인' 김형범(전북)과 `왼발 스페셜리스트' ...

    연합뉴스 | 2008.11.10 00:00

  • [월드컵축구] 염기훈.임유환.하대성 "주전경쟁 뚫겠다"

    ... 맛봤다. 긴 재활을 거쳐 9월 복귀전을 치른 염기훈은 마침내 대표팀 복귀 뜻을 이뤘다. 허정무 감독은 왼쪽 측면 공격수로 크로스가 좋고 세트피스 상황에서 그림 같은 왼발 프리킥을 구사하는 염기훈이 필요했던 것이다. 소속팀을 K-리그 6강 플레이오프로 진출시키는 데 일조한 염기훈도 대표팀에서 의욕이 남다르다. 그는 "그동안 경기 시간을 늘려왔고 몸무게도 많이 빠졌기 때문에 몸이 좋다"며 부상 우려를 불식시킨 뒤 "골 넣는 것도 중요하지만 대표팀이 사우디 원정에서 ...

    연합뉴스 | 2008.11.10 00:00

  • thumbnail
    [월드컵축구] 재출발 이운재 `속죄의 선방' 펼칠까

    ... 만에 다시 찾았기 때문이다. 가슴에 단 태극마크가 소중하게 느껴지는 이유다. 이운재는 30대 중반에도 국내 K-리그 주전 수문장 가운데 최고 실력을 자랑한다. 수원의 주전 골키퍼로 올 시즌 정규리그와 컵대회를 합쳐 37경기에 ... 압도한다. 특히 이운재는 올해 포항과 컵대회 4강 승부차기에서 눈부신 선방을 펼쳐 소속팀을 정상으로 이끌었고 정규리그에서도 철벽 방어로 챔피언결정전 직행에 디딤돌을 놨다. 4강 신화를 창조했던 2002 한.일 월드컵과 2년 전 독일 ...

    연합뉴스 | 2008.11.10 00:00

  • [월드컵축구] 박지성, 16일 합류…카타르전 불참

    ... 현지 시간으로 16일 밤 카타르 도하에 도착해 선수들과 함께 다음 날 결전의 장소인 사우디 리야드로 이동한다. 프랑스리그에 안착한 박주영(23.AS모나코)과 `러시아 듀오' 김동진(26.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 오범석(24.사마라FC)은 각각 17일 리야드에서 대표팀에 합류한다. 이에 따라 허정무 감독은 대표팀 25명 중 해외파 5명 없이 국내 K-리거 20명으로만 사우디와 최종예선 모의고사인 카타르와 평가전을 치른다. 대한축구협회는 해당 선수 소속팀에 대표팀 조기 ...

    연합뉴스 | 2008.11.10 00:00

  • 월드컵 아시아최종예선 3차‥해외파, 평가전 건너뛰고 사우디전 합류

    ... 현지 시간으로 16일 밤 카타르 도하에 도착해 선수들과 함께 다음날 결전의 장소인 사우디 리야드로 이동한다. 프랑스리그에 안착한 박주영(23·AS 모나코)과 '러시아 듀오' 김동진(26·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오범석(24·사마라 FC)은 각각 17일 리야드에서 대표팀에 합류한다. 이에 따라 허정무 감독은 대표팀 25명 중 해외파 5명 없이 국내 K-리거 20명으로만 사우디와 최종예선 모의고사인 카타르와 평가전을 치른다. 대한축구협회는 해당 선수 소속팀에 대표팀 조기 ...

    한국경제 | 2008.11.10 00:00 | 김경수

  • 축구대표팀 10일 소집…본격 주전 경쟁

    ... 무대에서 활약하는 박주영(AS모나코), `러시아 듀오' 김동진(제니트), 오범석(사마라FC) 등 해외파 5명을 제외한 K-리거 20명만 참가한다. 해외파는 카타르와 평가전이 끝난 뒤 16일이나 17일 대표팀에 합류하기 때문에 20명이 ... 갖춰 이번 제9기 허정무호는 큰 변화를 주지 않았지만 지난해 아시안컵 음주파문 징계가 풀린 골키퍼 이운재(수원)와 K-리그에서 실력을 검증받은 미드필더 하대성(대구)과 수비수 임유환(전북), 부상에서 회복된 `왼발 스페셜리스트' 염기훈(울산)이 ...

    연합뉴스 | 2008.11.09 00:00

  • 프로축구 최성국 등 41명, 21일 상무 입대 테스트

    ... 상무는 내년 시즌 축구선수 충원을 위해 21일 테스트를 한다고 7일 밝혔다. 프로 선수로는 최성국 등 30명이 지원서를 냈고 내셔널리그 경력 6명, 대학 출신 5명 등 총 41명이 상무 입대를 지원한 것으로 전해졌다. 상무는 테스트를 거쳐 20∼22명 정도의 합격자 명단을 다음 달 10일 발표할 예정이어서 K-리그에서 기량을 인정받은 최성국이 상무에서 뛰는 건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 최성국은 2003년 울산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했고 지난해 ...

    연합뉴스 | 2008.11.07 00:00

  • [프로축구] 1위ㆍ6위 안갯속…1만호골 주인공은?

    안갯속에 가려있던 프로축구 K-리그 순위가 마침내 종지부를 찍는다. 주말인 9일 오후 3시 전국 각지에서 치러질 삼성하우젠 K-리그 2008 최종 26라운드 결과에 따라 정규리그 1위는 물론 플레이오프 막차행 티켓을 쥘 6위 ... 과연 1만호골 주인공의 영광은 누구에게 돌아갈지도 큰 관심을 끌고 있다. ◇수원-서울-성남, 1위 다툼 정규리그 1위 가능성이 큰 팀은 역시 수원 삼성(16승3무6패.승점 51)이다. 지난 주말 25라운드에서 선두를 탈환한 ...

    연합뉴스 | 2008.11.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