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401-14410 / 15,3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상철, 울산과 입단 협상 시작

    '유비' 유상철(34)의 프로축구 K리그 'U턴' 협상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유상철의 에이전트인 프라임스포츠의 고형상 부사장은 14일 "오늘이나 내일쯤 울산 현대측과 첫 만남을 가지기로 했다"며 "아직까지 구체적인 연봉에 대한 ... 부담하고향후 지도자의 길을 걸을 수 있도록 해준 것과 같은 조건을 울산측에 요구하겠다는 것. 하지만 아직까지 J리그 3-4개팀과 계속 협상을 벌이고 있는 상황이라서 K리그복귀를 확정짓기에는 아직 이르다는 게 에이전트측 설명이다. ...

    연합뉴스 | 2005.01.14 00:00

  • 권종철 심판, 독일월드컵축구 주심 후보 선정

    ... 선정된 46명의 후보들은 올해 열리는 각종 FIFA 주관대회에 참가해 심판수행 능력을 평가받게 되며 최종명단은 2006년 상반기 중에 발표될 예정이다. 한편 지난 2002년한일월드컵 결승전에서 주심을 봤던 '외계인 주심 ' 피에르루이기 콜리나 심판은 올해 45세가 돼 나이 제한에 걸려 명단에서 제외됐다. 권종철 주심은 지난 2003년 프로축구 K리그 최우수 주심으로 선정된 바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rn90@yna.co,kr

    연합뉴스 | 2005.01.13 00:00

  • 한.중.일 프로축구, "A3 발전은 亞축구발전의 초석"

    한.중.일 프로축구연맹 사무국장들이 아시아 축구발전을 다짐하며 합동 기자회견을 가졌다. 김원동 K리그 사무국장과 카즈미 사사키 일본 J리그 사무국장, 랑샤오농 중국슈퍼리그사무국장은 13일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김원동 사무국장은 "한.중.일 챔피언들이 참가하는 이 대회는 동아시아 3국의인터리그를 열기 위한 하나의 초석"이라며 "3국의 프로축구 발전에 있어 대단히 중요한 대회"라고 팬들의 관심을 호소했다. ...

    연합뉴스 | 2005.01.13 00:00

  • 16대 국회의원 배지 230만원에 낙찰

    ... 선수의 '풋 프린팅'이 20만원에, 우암 윤신행 선생이 기증한 달마도 서예작품이 36만원에 낙찰되기도 했다. 이날 바자회에는 김용서(金容西) 수원시장을 비롯, 지진해일로 가장 큰 피해를입은 인도네시아 출신 외국인노동자, 역대 프로축구 K-리그 득점왕들의 모임인 '황금발' 회원, 수원어린이집 원생, 지역아파트 부녀회원 등 1천여명이 참석했다. 재단측은 "바자회와 경매를 통해 마련된 수익금과 성금 전액을 이재민 긴급구호와 재해복구를 위해 기부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

    연합뉴스 | 2005.01.13 00:00

  • 프로축구 FA 이민성, FC서울 입단

    ... 합류한다고 밝혔다. 182㎝, 78㎏의 체격을 지닌 이민성은 아주대를 나온 뒤 96년 부산에 입단해 5시즌을 소화하고 2003년 포항으로 옮겨 지난해 포항의 전기리그 우승에 한몫했다. 98년 프랑스월드컵 아시아 예선 일본과의 원정경기에서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스타덤에 오른 이민성은 K리그 통산 160경기에 출전해 9골 4도움을 올렸고 대표팀 A매치에는 66경기에 나와 2골을 기록했다. (서울=연합뉴스) 옥철기자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5.01.12 00:00

  • 한.중.일 프로축구 왕중왕전 내달 13일 개최

    ... 프로축구 최강자를 가리는 'A3 챔피언스컵2005'가 다음달 13일부터 제주에서 열린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K리그 우승팀 수원 삼성과 준우승팀 포항 스틸러스, 일본 J리그 우승팀 요코하마 마리노스, 중국 슈퍼리그 우승팀 선전 젠리바오 ... 대회가 2월13∼19일 개최된다고 밝혔다. 프로축구연맹은 13일 오전 10시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 대회의실에서 J리그와 수퍼리그 사무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회 공식 기자회견을 갖는다. 대회 개막전은 2월13일 오후 1시30분 ...

    연합뉴스 | 2005.01.12 00:00

  • 송종국, "수원과 함께 우승컵을 들고 싶다"

    "수원에서 오랜만에 우승컵을 들고 싶다." 네덜란드 프로축구 페예노르트 진출 27개월여만에 K리그 수원 삼성으로 'U턴'한송종국(26)이 12일 입단 기자회견과 함께 남해 훈련캠프에 합류하면서 본격적인 몸만들기에 돌입했다. ... 뛴 뒤 다른 팀으로 옮기고 싶었다. 시기만 앞당겨졌을 뿐이다"고 강조했다. 송종국은 소속팀이었던 페예노르트가 리그에서 우승을 차할 경우 선수들의 가치도 함께 높아져 '빅리그'로 옮겨갈 수 있는 가능성을 노렸던 것. 하지만 페예노르트가 ...

    연합뉴스 | 2005.01.12 00:00

  • 곽정환 성남 구단주, 프로축구연맹 회장 선출

    프로축구 성남 일화의 곽정환(69) 구단주가 K리그를 이끌어갈 한국프로축구연맹 회장에 선출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1일 서울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대의원 총회를 열고 표결 끝에 곽 구단주를 2년 임기의 회장으로 뽑았다. K리그 13개 구단 구단주와 유상부 현 프로축구연맹 회장, 대한축구협회 파견 대의원 2명 등 16명으로 구성된 대의원들은 이날 총회에서 2시간에 걸친 난상토론 끝에 회장 선임 안건을 표결에 부쳐 찬성 11표, 반대 ...

    연합뉴스 | 2005.01.11 00:00

  • 프로축구 FC서울, FA 이기형 등 영입

    프로축구 FC 서울은 국가대표 출신 수비수로 올 시즌 FA(자유계약선수) 최대어 중 한명인 베테랑 수비수 이기형(31.성남 일화) 등 6명을 영입했다. 서울은 9일 K리그 통산 221경기에 출전해 23골 20도움을 기록하며 2001-2003년성남의 K리그 3연패에 기여한 이기형을 영입해 수비진을 보강했다고 밝혔다. 서울은 또 왕정현(28)을 전북 현대에 내주고 맞트레이드로 국가대표 출신 포워드 박성배(30)를 영입했다. 박성배는 K리그 199경기에 ...

    연합뉴스 | 2005.01.09 00:00

  • 이계호 K2리그 회장, "2007년 프로 2부 목표"

    "오는 2007년부터 K2리그가 프로축구 2부리그로 거듭나도록 모든 힘을 쏟겠습니다." 이계호 한국실업축구연맹 신임 회장이 7일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취임식을갖고 실업축구 K2리그의 비전을 제시했다. 이 회장은 취임사에서 ... 지방 중소도시를 연고지로 하는 신생팀 창단을 유도하고 프로화 전환을위한 제도 개선을 이뤄낸 뒤 2007년부터 프로리그 2부로 참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2리그가 프로 2부리그로 편입되면 K리그 하위팀과 K2리그 상위팀 ...

    연합뉴스 | 2005.01.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