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471-14480 / 16,6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한카드, 어린이날 축구교실 행사

    ... 제공합니다. 응모 대상은 6세부터 13세의 자녀를 둔 탑스클럽 회원이며, 오는 20일까지 신한카드 홈페이지(www.shinhancard.com)에서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참가 어린이가 선정됩니다. 한편 신한카드는 FC서울과 2008년과 2009년 시즌 오피셜 파트너십을 체결해 FC서울의 공식 스폰서로 활동하고 있으며, K리그 붐 조성과 유소년 축구 저변 확대를 위해 공동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박병연기자 bypark@wowtv.co.kr

    한국경제TV | 2008.04.10 00:00

  • 감독이 무용론 언급…이동국 '어쩌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이동국(29.미들즈브러)에게 마침내 운명의 시간이 왔다. 소속팀 감독이 직접 '무용론'을 언급하며 이동국에게 사실상 결별을 알렸다. 영국 미들즈브러 지역지인 이브닝 가제트는 9일(현지시간) '이동국이 ... 것"이라며 비관적 전망까지 더했다. 현재 이동국으로서는 유럽에서 새 팀을 찾는 것도 여의치 않은 형편이다. 이동국은 K-리그로 복귀하면 무조건 포항으로 돌아와야 한다. 올 시즌 미들즈브러의 남은 경기는 5경기. 이동국이 궁지에 몰렸다. ...

    연합뉴스 | 2008.04.10 00:00

  • 고종수, 구단과 갈등 봉합…훈련 참가

    ... 대전월드컵경기장 보조구장에서 진행된 팀 훈련에 정상적으로 참가했다. 올 시즌 팀이 치른 네 경기를 모두 풀타임 뛰며 1골1도움을 올렸던 고종수는 구단과 계약 조건에 대한 합의를 이루지 못하자 지난 6일 열린 인천 유나이티드와 K-리그 4라운드 홈 경기(0-0 무승부)에 뛰지 않았다. 고종수는 지난해 말 대전과 1년 재계약했으나 세부 사항은 올 시즌이 개막한 뒤 한 달이 지나기까지 마무리를 짓지 못한 상황이었다. 양측은 7일 협상에서 구단이 제시했던 올해 ...

    연합뉴스 | 2008.04.08 00:00

  • [AFC챔피언스리그] 벼랑 끝 전남, 첫 승 도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연패를 당해 벼랑 끝에 몰린 전남 드래곤즈가 첫 승 사냥에 나선다. 또 조별리그 2차전에서 짜릿한 역전승으로 첫 승을 거둔 포항 스틸러스는 2연승에 도전한다. 지난 해 FA컵 우승 팀 전남과 K-리그 챔피언 포항 스틸러스가 9일 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세 번째 경기를 잇따라 치른다. 전남은 이날 오후 7시 전남 광양전용구장에서 촌부리FC(태국)와 G조 홈 3차전을 벌이고 포항은 원정을 떠나 오후 4시30분 ...

    연합뉴스 | 2008.04.07 00:00

  • [프로축구] 고종수, 연봉은 접근…옵션에 이견

    ...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재계약 협상 불만과 컨디션 저하 등을 이유로 전날 인천 유나이티드와 홈경기에 결장했던 고종수는 8일 오후 3시 대전월드컵보조구장에서 진행되는 팀 훈련에 합류할 예정이다. 2년여의 방황을 끝내고 지난해 대전에 새 둥지를 튼 고종수는 지난 달 19일 전북 현대와 K-리그 경기에서 2-1 승리를 이끄는 결승골을 터뜨리는 등 이번 시즌 1골 1도움으로 부활을 예고했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8.04.07 00:00

  • 허정무 감독 "김정우 대표팀 합류 더 지켜봐야"

    "아직 몸 상태가 완벽하지는 않은 것 같다" 허정무 축구대표팀 감독이 K-리그 복귀전에서 선제골을 터뜨린 미드필더 김정우(성남)에 대해 대표팀에 합류시킬 지 여부를 판단하기에 앞서 꾸준히 더 지켜보겠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허 ... 아니다. 좋은 몸 상태를 만들기 위해서는 시간이 더 필요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지난 해까지 일본 프로축구 J-리그에서 뛰었던 김정우는 2년4개월 만에 치른 국내 복귀전에서 성남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해 전반 29분 두두의 ...

    연합뉴스 | 2008.04.06 00:00

  • [프로축구] 차붐-황새 '공격축구 맞불'

    ... 차범근 수원 삼성 감독과 황선홍 부산 아이파크 감독이 4일 오후 7시 부산 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삼성 하우젠 프로축구 K-리그 4라운드에서 맞붙는다. 인천(승점 9)에 이어 정규리그 2위를 달리고 있는 수원(2승1무.승점 7)은 부산과 ... 월드컵 사령탑을 맡았던 차 감독과 당시 대표팀 최고의 스트라이커였던 황선홍의 시즌 첫 대결은 흡사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알렉스 퍼거슨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 감독과 맨유의 전설로 남은 로이 킨 선덜랜드 감독의 만남을 떠올리게 ...

    연합뉴스 | 2008.04.04 00:00

  • K-리그 승격 유보한 실업축구 내셔널리그, 5일 개막

    2년 연속 'K-리그 승격 포기 사태'로 홍역을 앓았던 실업축구 내셔널리그가 올해는 K-리그 승격제를 유보하고 5일 오후 2시30분 강릉종합운동장에서 개막, 8개월 대장정에 들어간다. 지난 해 통합 우승 팀 울산 현대미포조선과 홈 팀 강릉시청 맞대결로 막이 오를 'KB국민은행 2008 내셔널리그'는 6월28일까지 전반기, 8월16일부터 11월1일까지 후반기로 나뉘어 진행된다. 신생 팀 김해시청과 천안시청이 새로 합류하고 퇴출 위기까지 몰렸던 아이엔지넥스는 ...

    연합뉴스 | 2008.04.03 00:00

  • [프로축구] 새내기 돌풍 '눈에 띄네'

    '새내기 돌풍 무섭네' 2008 프로축구 K-리그가 2일 저녁 마무리된 2008 삼성하우젠컵 2라운드까지 정규리그와 컵대회를 포함해 총 5경기를 치른 가운데 신인 선수들의 활약이 눈에 띄게 두드러지고 있다. 가장 먼저 화려한 ... 예고했다. 서상민과 마찬가지로 드래프트에서 성남의 1순위로 지명된 조동건은 지난달 29일 제주 유나이티드와 정규리그 원정경기에서 선제골과 추가골을 뽑아내며 팀의 3-0 대승을 이끌었다. 올 초 올림픽대표팀의 스페인 전지훈련에 참가한 ...

    연합뉴스 | 2008.04.03 00:00

  • [프로축구] 무패행진 수원 '확실한 마침표!'

    '신인의 패기와 노장의 관록' 프로축구 K-리그 수원 삼성이 신인과 노장의 절묘한 조화를 앞세워 4년 만의 정상탈환을 위한 순조로운 발걸음을 이어가고 있다. 수원은 2일 치러진 FC서울과 라이벌전에서 '젊은 피' 서동현과 조용태의 ... 2.4골의 무서운 공격력과 경기당 평균 0.4 실점의 철벽수비를 앞세워 일찌감치 유력한 우승후보로 점쳐지고 있다. 정규리그에서 2승1무를 달리고 있는 수원(승점 6)은 인천(승점 9)을 바짝 추격하고 있고, 삼성하우젠컵 A조에서는 2연승(승점 ...

    연합뉴스 | 2008.04.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