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41-450 / 42,4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인철 후보자, 미국출장에 아들 동행 의혹…후보측 "자비 방문"(종합)

    ... 총장으로 재직한 2014년 3월부터 2022년 2월까지 김 후보자와 장남의 출입국 기록이 3차례 일치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 후보자는 2016년 2월 9일 '뉴욕주입대 오스웨고(SUNY Oswago)와 협정서 갱신, 로스앤젤레스(LA) 동문 미팅 및 LA 경영대학원 행사 참석' 목적으로 미국으로 출국해 그달 17일 귀국했다. 김 후보자의 장남은 김 후보자와 출국일은 같고 귀국일은 하루 빨랐다. 권 의원은 김 후보자가 2016년 12월 26∼28일, 2017년 ...

    한국경제 | 2022.04.28 17:21 | YONHAP

  • thumbnail
    유승준, 한국 땅 못밟는다…'병역 면제' 궤변에 병무청장 팩폭 재조명

    ... 유)이 비자발급 거부처분 취소 1심 소송에서 패소했다. 두 번째로 낸 행정소송으로 20년만에 고국을 밟겠다는 의지를 보였으나 불허된 것이다. 28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행정법원 행정5부(부장판사 김순열)는 이날 유씨가 주 로스앤젤레스(LA) 총영사를 상대로 제기한 여권·사증발급거부처분 취소소송에서 원고패소로 판결했다. 유씨는 과거 군 입대를 앞두고 미국시민권을 취득해 병역기피 논란에 휩싸였고 2002년부터 한국 입국이 제한됐다. 이후 2015년 재외동포비자 ...

    한국경제 | 2022.04.28 16:36 | 이미나

  • thumbnail
    유승준, 비자발급 못받는다…비자발급 1심 소송서 패소

    가수 유승준(45·미국명 스티브 승준 유) 씨가 한국 입국 비자를 발급해달라며 두 번째로 낸 소송에서 패소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5부(부장판사 김순열)는 28일 유씨가 주 로스앤젤레스(LA) 총영사를 상대로 낸 여권·사증(비자) 발급 거부처분 취소 소송을 원고 패소로 판결했다. 재판부는 "여전히 원고에 대한 사증발급으로 인한 사익보다 이를 불허함으로써 보호해야 할 공익이 더 크다" 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2.04.28 15:42 | 오현아

  • thumbnail
    법원 "유승준, 장병들에 큰 박탈감…비자발급 거부 적법"

    ... 둘러싼 두 번째 소송 1심에서 패소 가수 유승준(45·미국명 스티브 승준 유) 씨가 한국 입국 비자를 발급해달라며 두 번째로 낸 소송에서 패소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5부(김순열 부장판사)는 28일 유씨가 주 로스앤젤레스(LA) 총영사를 상대로 낸 여권·사증(비자) 발급 거부처분 취소 소송을 원고 패소로 판결했다. 재판부는 유씨가 과거 재외동포 비자 발급을 거부당한 데 불복해 제기한 행정소송에서 승소 판결을 확정받았지만, 당시 확정판결 ...

    한국경제 | 2022.04.28 15:27 | YONHAP

  • thumbnail
    [속보] 유승준, 한국 못 온다…비자발급 행정소송 또 패소

    ... 의혹으로 입국이 금지된 가수 유승준(스티븐 유)이 비자발급 거부처분 취소 1심 소송에서 패소했다. 이는 두 번째로 낸 행정소송이다. 28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행정법원 행정5부(부장판사 김순열)는 이날 유씨가 주 로스앤젤레스(LA) 총영사를 상대로 제기한 여권·사증발급거부처분 취소소송에서 원고패소로 판결했다. 유씨는 과거 군 입대를 앞두고 미국시민권을 취득해 병역기피 논란에 휩싸였고 2002년부터 한국 입국이 제한됐다. 이후 2015년 재외동포비자 ...

    한국경제 | 2022.04.28 15:23 | 류은혁

  • thumbnail
    유승준, 두 번째 비자 발급 소송 1심 패소

    가수 유승준(45·미국명 스티브 승준 유) 씨가 한국 입국 비자를 발급해달라며 두 번째로 낸 소송에서 패소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5부(김순열 부장판사)는 28일 유씨가 주 로스앤젤레스(LA) 총영사를 상대로 낸 여권·사증(비자) 발급 거부처분 취소 소송을 원고 패소로 판결했다. 병역 의무를 회피하려 미국 시민권을 취득했다가 2002년 한국 입국이 제한된 유씨는 재외동포 비자를 받아 입국하려 했으나 비자 발급을 거부당하자 이에 행정소송을 내 2020년 ...

    한국경제 | 2022.04.28 15:09 | YONHAP

  • thumbnail
    [LA 폭동 30년] ③ "'낫 길티' 다급한 목소리, 폭동은 그렇게 시작됐다"

    LA 폭동 산증인 장태한 교수 "그날 아메리칸드림은 잿더미가 됐다" "다인종 미국 사회에서 한인 정체성 확립 계기…정치력 신장 중요" 장태한 리버사이드 캘리포니아대학(UC 리버사이드) 교수는 로스앤젤레스(LA) 폭동의 산증인이다. 장 교수는 한인·흑인 갈등을 연구 주제로 1990년 버클리 캘리포니아대학(UC 버클리)에서 박사학위를 받았고 현재는 UC 리버사이드에서 김영옥 재미동포연구소장을 맡고 있다. 재미 한인 이주사 분야의 최고 전문가 중 ...

    한국경제 | 2022.04.28 13:19 | YONHAP

  • thumbnail
    [LA 폭동 30년] ⑤ "가정주부였던 나를 정치의 길로 이끌었다"(끝)

    한국계 미셸 스틸 연방의원 "흑백 갈등이 한흑 갈등으로 변질" "한인 정치력은 친정인 한국에도 도움 돼…차세대 더 키워야" LA 폭동은 30년 전 가정주부였던 미셸 박 스틸(한국명 박은주) 연방하원의원에게 정치적 각성의 계기였다. 스틸 의원은 27일(현지시간) 인터뷰에서 당시 미국 주류 미디어의 보도로 흑백 갈등이 한흑 갈등으로 바뀌는 과정을 지켜보며 분개했고 한인들의 목소리를 제대로 전달해줄 창구가 없다는 사실을 절감하게 됐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2.04.28 13:00 | YONHAP

  • thumbnail
    [LA 폭동 30년] ④ "'엄마를 지켜라' 말 남기고 아버지는 총을 들었다"

    제임스 안 LA 한인회장 "30년 전 LA 경찰은 한인타운을 버렸다" "3O년 행사는 화합과 평화의 무대…서로의 역사와 문화 알아야" 1992년 LA 폭동 당시 12살 소년은 두려움에 몸을 떨었다. 소년의 아버지는 엄마를 지켜달라는 말을 남긴 채 한인타운 가게를 보호하기 위해 총을 들고 달려 나갔다. 소년은 그 뒤로 사흘 동안 집에 꼼짝없이 갇혀 TV로 생중계되는 한인타운 약탈의 현장을 지켜봤다. 그는 LA 경찰이 우리를 버렸다고 생각했다. ...

    한국경제 | 2022.04.28 13:00 | YONHAP

  • thumbnail
    [LA 폭동 30년] ② '美의 난치병' 인종차별과 증오범죄…불씨는 남아 있다

    2년 전 플로이드 사건 때 'LA 폭동 트라우마' 소환돼 자경단까지 재등장 "흑백 갈등 해결 안 돼 불똥 튈 수도"…증오범죄 대응도 '발등의 불' 30년의 세월이 흐른 지금 로스앤젤레스(LA) 폭동이 미주 한인 사회에 남긴 외상은 대부분 치유된 듯 보인다. 하지만, 그날의 비극은 여전히 한인들의 의식을 지배하고 있다. 그만큼 LA 폭동은 새로운 꿈을 꾸며 미국 땅에서 정착한 한인들을 좌절로 몰아넣은 충격적인 사건이었다. 한인들은 LA 폭동을 ...

    한국경제 | 2022.04.28 13: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