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901-13910 / 14,1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전자화폐 '상거래 혁명' 앞당긴다..국내3社 하반기 서비스앞두고 선점경쟁

    제3의 화폐혁명이 시작됐다. 동전.지폐와 신용카드에 이어 전자화폐( E-money )가 e비즈니스 시대의 새로운 지불수단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전자화폐란 IC카드나 인터넷에 일정한 화폐가치를 디지털 형태로 저장한 뒤 물품이나 서비스의 구매 등에 사용하는 지불수단이다. 고객은 전용단말기나 인터넷을 통해 상품 및 서비스 제공업자에게 대금을 결제하게 된다. 가치를 표현하는 수단이 종이나 금속이 아닌 디지털 정보일뿐 결제 가치저장 등 화폐의 속성을 ...

    한국경제 | 2000.05.30 00:00

  • [세계 '高금리시대' 열린다] 자금 美 국채시장 대이동 .. '파장'

    ... 시작한 이후 퀀텀펀드,타이거펀드와 같은 대형펀드들의 활동이 위축되고 있는 상황이다. 반면 앞으로 자금흐름은 최근에 지식산업으로 급속히 개편되는 실물경제의 여건을 반영해 제3의 자금이라 불리워지고 있는 "젤리형 자금(jelly money)"이 자리매김하는 시대가 앞당겨질 가능성이 있다. 세계금융산업의 재편과 세계 증시의 통합화 작업도 급진전될 가능성이 높다. 고금리에 따라 국제유동성이 위축될 경우 투자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전통적인 펀드매니저에 의존하는 투자기법보다는 ...

    한국경제 | 2000.05.18 00:00

  • 전자화폐 국내 첫 서비스 .. 몬덱스코리아, 16일부터

    전자화폐(Electronic Money) 시대가 열린다. 몬덱스코리아는 16일 코엑스(coex) 몰 개장에 맞춰 코엑스 임직원과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전자화폐 사업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전자화폐는 발행자에게 미리 대금을 지불하고 IC카드나 인터넷에 일정한 화폐가치를 디지털 형태로 저장한 뒤 물품이나 서비스의 구매 등에 사용하는 지불수단이다. 상품이나 서비스를 제공받는 대로 단말기나 네트워크를 통해 대금이 결제된다. 전자화폐 사업을 처음 ...

    한국경제 | 2000.05.15 00:00

  • [해외유머] '섹스 교육'

    ... mother was taken aback but said in a soothing tone. "I''m afraid that just isn''t possible, darling. Babies cost a great deal of money, and Daddy and I just can''t afford one right now." "Mommy," said her daughter in a most exasperated tone, "Women don''t buy babies. ...

    한국경제 | 2000.05.10 00:00

  • [시론] 조직을 디지털화 하려면 .. 전진홍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

    ... 디지털 조직의 회의에서는 매핑 아이디얼러지(mapping ideology)를 그만두라. 실컷 의견만 듣고는 조직의 정책.방침 등을 들먹이며 알곡을 쭉정이와 함께 버려버리는 우를 범해서는 안된다. 또 매핑 머니(mapping money)도 피해라. 의견을 듣고나서 "그렇게 하면 돈 돼냐"는 식으로 핀잔을 줘서는 안된다. 돈이 될지 안될지는 누구도 모른다. 디지털 조직의 회의는 매핑 아이디얼러지나 매핑 머니가 아니라 매핑 센스,매핑 체인지(mapping change)를 ...

    한국경제 | 2000.05.08 00:00

  • '벤처연방'...시너지창출 첩경 .. 차세대 e비즈 모델 '에코넷'

    ... 이용하도록 한다면 자유시장경제원리를 해칠 위험이 있다. 에코넷을 추진하는 주체들이 경제제국건설(empire-building) 욕구가 강한 현실을 감안할 때 이런 지적은 더욱 설득력을 갖는다. 에코넷은 또 과도하게 돈만 추구하는(money-driven) 기업집단이 될 가능성이 있다. 계속기업으로서의 기업속성을 저버리고 기업공개를 향한 머니게임에 몰두할 위험이 있기 때문이다. 에코넷은 전략적으로 집중화 범위의 문제에도 봉착해 있다. 관련다각화라고는 하지만 어디까지가 ...

    한국경제 | 2000.05.02 00:00

  • [보험빅뱅] 종신 보험 : '재테크 기능'..1회보험료 납입부터 1억보장

    ... 은행상품을 통해 1억원을 만들려면 어느정도의 기간이 소요될까. 24년간 10만3천원을 정기적금(장기금리 추이 감안해 연 6% 이자율 가정)에 부으면 24년후엔 세후로 5천4백78만원을 받을 수 있다. 이것을 종잣돈( seed money )으로 해서 다시 13년간 정기예금에 들어야만 세후 1억원을 손에 쥘 수 있다는 결과가 나온다. 모두 37년이 걸린다. 이 경우 이 사람의 나이는 68세가 된다. 한국 남성의 평균수명인 70세에 거의 이르게 되는 셈이다. ...

    한국경제 | 2000.04.26 00:00

  • [옴부즈맨 칼럼] WEFA 국가위험 분석 돋보여

    ... 한다. 독자들은 한국경제의 편집방향이 섹션별 편집추세로 개선되고 있음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아직은 섹션의 구분이 명확하지 않고 중복되어서 전체적으로 독자들의 혼란을 불러 일으킬 수 있다. 예를 들어 4월10일자의 Money 섹션은 증권 섹션과 중복 될 수가 있고 분석과 전망이라는 별도의 섹션이 과연 효과적일까 하는 의문이 들 수 있다. 스포츠 기사 사회 기사 등도 종합일간지나 전문지와의 차별화를 느낄 수 없으므로 지면의 낭비로 볼 수 밖에 없다. ...

    한국경제 | 2000.04.17 00:00

  • 대우 해외채권단 특혜 옵션 '논란' .. 주식 인수권부여 등 혜택

    ... 보유하고 있는 대우채권을 매입하면서 이들에 대해 지나치게 후한 옵션을 부여해 국내채권단이 크게 반발하고 있다. 10일 금융계 관계자는 "구조조정협의회가 해외채권단에 일종의 옵션으로 부여한 이익분배요구권(out of the money warrant)의 내용을 확인한 결과 국내 채권단에 비해 훨씬 유리한 조건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주)대우의 경우 해외채권단은 보유채권을 32.3%의 가격에 자산관리공사에 파는 조건으로 앞으로 신설되는 대우무역과 건설회사의 ...

    한국경제 | 2000.04.11 00:00

  • [한상춘의 국제금융읽기] 국제간 자금흐름과 IMF 개편

    ... 헤지펀드를 비롯한 국제투기자금이 당분간 지속적인 활동을 할 가능성이 높다. 아직까지 효과적인 규제책이 마련되지 못했기 때문이다. 다른 하나는 지식과 정보,인적자원까지 체화(embodied)된 이른바 젤리형 자금(jelly money)이 시간을 갖고 국제간 자금흐름을 주도할 것으로 예상된다. 젤리형 자금이 주도권을 잡으면 세계경제는 경기순환 주기가 짧아지고 진폭이 줄어들면서 안정성장을 구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이 자금을 받느냐 여부에 따라 국가간 혹은 한 ...

    한국경제 | 2000.04.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