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4,7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레저, '다라리' 익스클루시브 퍼포먼스 비디오 '커밍순'

    ... 멜로디 전개가 글로벌 음악팬들의 귀를 사로잡았던 터다. YG가 큰 공을 들이고 있는 자체 제작 시스템으로 완성된 트레저의 익스클루시브 퍼포먼스 비디오라는 점도 기대를 모으는 지점이다. YG는 앞서 블랙핑크 리사의 'MONEY' 익스클루시브 퍼포먼스 비디오, 트레저의 '직진 (JIKJIN)' 스페셜 스테이지 등을 통해 매번 완성도 높은 자체 제작 역량을 자랑한 바 있다. 한편 트레저의 '다라리 (DARARI)'는 별다른 ...

    텐아시아 | 2022.05.06 09:05 | 차혜영

  • thumbnail
    아이피버스, 세계 최초 '엔터테크' BM 전격 공개 '시선집중'

    ... 전했다. 이날 투자설명회는 현장을 찾지 못하는 해외 VC들을 위해 Zoom으로도 동시통역 진행된다. 아이피샵은 아이피버스를 메인 BM으로 5월 12~14일(3일간) 코엑스 B홀에서 개최되는 '2022 서울머니쇼(SEOUL MONEY SHOW)'에 NFT 특별관 1호 부스로 참가하는 동시에 신규 IP채널인 아트채널을 함께 공개한다. 13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하루 종일 진행되는 전체 투자설명회는 아이피버스의 단독 설명회와 별도로 한국NFT콘텐츠협회(협회장 ...

    게임톡 | 2022.05.04 12:07

  • thumbnail
    업비트만 쓴다고?…코인 거래소 '마이너스 수수료' 유혹

    국내 암호화폐거래소 시장이 최근 고팍스의 합류로 업비트·빗썸·코인원·코빗 등과 함께 5대 거래소 체제로 재편됐다. 이를 계기로 수수료를 무료화하거나 오히려 환급해주는 거래소가 나타나는 등 투자자 유치 경쟁이 불붙고 있다. 거래소별로 차별화된 혜택과 단점 등을 투자자 입장에서 정리해봤다. 코빗은 수수료 ‘환급’, 고팍스는 ‘무료’ 코빗은 지난달 20일부터 지정가 ...

    한국경제 | 2022.05.01 18:04 | 박진우

  • thumbnail
    마일리지 카드에 숨겨진 특별적립…소비 패턴 따라 2배 혜택도

    코로나19로 막혔던 여행길이 다시 열리면서 항공사 마일리지를 쌓아주는 카드가 쏟아지고 있다. 카드마다 대동소이한 기본적립 혜택 때문에 뭘 선택하는 게 유리할지 혼란스럽다. 또 꼬박꼬박 쌓은 마일리지를 어떻게 활용해야 할지 막막한 이들도 적지 않다. 자신의 소비 패턴에 맞춰 적립 효율을 높일 수 있는 카드를 선택해 알차게 쓰는 ‘꿀팁’을 정리했다. 마일리지 카드를 고를 때 꼭 살펴봐야 할 점은 특별적립 혜택이 자신의 소비 ...

    한국경제 | 2022.05.01 18:02 | 빈난새

  • thumbnail
    카드마다 '카페 궁합' 있어요~

    직장인이라면 최소 하루에 한 번은 커피숍을 찾게 된다. 그런데 지난 1월 스타벅스를 시작으로 국내 대형 커피 프랜차이즈들은 일제히 가격을 2.5%가량 올렸다. 한 푼이라도 아끼려는 ‘짠테크족(族)’이라면 자신이 주로 가는 커피숍과 궁합이 잘 맞는 결제 수단을 통해 할인 혜택을 쏠쏠히 챙길 수 있다. 간편결제 앱 페이코는 아티제에서 결제할 때 아메리카노 카페라테 등 커피 메뉴와 기본 베이커리류를 상시 30% 할인해준다. 전...

    한국경제 | 2022.05.01 18:01 | 송영찬

  • thumbnail
    3개의 금고를 만들자

    자산은 자금의 용도와 시점에 따라 세 가지로 분류해 관리할 필요가 있다. ‘머니 사이클’은 보통 저축, 보존, 인출의 3단계로 구성된다. 10년 뒤 필요한 자금이라면 어느 정도 위험을 감수할 수 있다. 단기적으로 손실을 보더라도 회복 때까지 인내하면서 기다리면 된다. 그러나 이 같은 저축 단계가 끝나고 보존 및 인출 단계에 접어들면 노후 자금이나 자녀 상속 자금을 남겨둬야 하기 때문에 사정이 크게 달라진다. 그럼에도 보존 ...

    한국경제 | 2022.05.01 18:00

  • thumbnail
    100세 시대 안전판, 종신보험

    미국 정치가 벤저민 프랭클린은 생명보험을 두고 이렇게 말했다. “집이나 배, 물건은 보험에 들면서 자기 생명에 소홀한 것은 이상한 일이다. 생명이 가족에게 가장 소중한 것이고 손실 가능성은 더 큰데도 말이다.” 그렇다면 우리는 어떨까. 값비싼 자동차나 스마트폰을 구입할 때 보험을 찾으면서 정작 자신의 생명은 등한시하고 있진 않을까. 가장 빨리 달리는 자동차는 뛰어난 제동장치가 있고 높이 올라간 건물일수록 땅속까지 튼튼하게...

    한국경제 | 2022.05.01 17:59

  • 실적·공시도 없는데…비트코인 '적정 가치' 계산이 가능할까

    비트코인이 4만달러에서 등락을 거듭하고 있다. 비트코인은 주식과 달리 실적도 없고, 제대로 된 공시도 없다. 개인투자자들이 적정 가치를 파악할 방법은 없을까. 국내 암호화폐거래소 코빗의 리서치센터가 올초 펴낸 ‘가상자산 밸류에이션에 대한 고찰’ 보고서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을 측정하는 여섯 가지 기법이 존재한다. 이 가운데 가장 관심을 받는 건 ‘2F 모델’이다. 비트코인은 4년마다 비트코인 채굴량이...

    한국경제 | 2022.05.01 17:17 | 박진우

  • thumbnail
    美 기술주 본격 '옥석가리기'…"실적 탄탄한 빅테크 담아라"

    ‘-39.98%’. 지난달 27일 장 마감 후 1분기 실적을 발표한 텔라닥 주가의 하루 낙폭이다. 미국 증시에서 기술주 수난시대가 이어지고 있다. 실적이 뒷받침되는 기술주는 상대적으로 선방하는 가운데 ‘적자 기술주’에 대해선 가혹한 평가가 내려지는 분위기다. 몇몇 기술주는 주가가 코로나19 이전 수준까지 추락하기도 했다. 전문가들은 금리 상승기에 기술주에 대한 옥석 가리기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한국경제 | 2022.05.01 17:17 | 서형교

  • thumbnail
    "머스크 트위터 인수는 毒…테슬라 팔고 포드 사라"

    미국 투자업계에서 전기차 투자 종목으로 테슬라가 아닌, 포드에 주목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왔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트위터 인수 시도로 테슬라 투자 부담이 커졌기 때문이다. 반면 포드는 전기차 시장 진입에 속도를 내고 있어 투자 매력이 커졌다는 분석이다. 지난달 27일(현지시간) 투자전문매체 시킹알파는 ‘테슬라 주식을 매도하고 포드 주식을 매입한 이유’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했다. 시킹알파는 &ldq...

    한국경제 | 2022.05.01 17:15 | 이주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