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4,7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美 개미 59% "하락장 올 것"…투자심리, 금융위기 후 최악

    미국 개인투자자들의 투자심리가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가장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우크라이나 사태와 미국 중앙은행(Fed)의 금리 인상 등을 감안해 올 연말까지 주가 하락에 베팅하는 투자자가 급증했다. 지난달 28일 미국 개인투자자협회(AAII)가 회원 15만 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20일 이후 약세론자가 급증했다. 향후 6개월 안에 주가가 하락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전주 대비 15.5%포인트 증가한 59.36%에 육박했다....

    한국경제 | 2022.05.01 17:12 | 이슬기

  • thumbnail
    LIG넥스원·현대위아…많이 번 기업이 주가도 뛰더라

    국내 상장사 10곳 중 7곳이 지난 1분기 시장 예상치를 웃도는 실적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원자재 가격 급등, 중국발 경기둔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미국 금리 인상 등 각종 악재에도 불구하고 판매가격 인상과 환율 효과(원화 약세)에 힘입어 수익성 방어에 성공했다는 분석이다. 이 가운데 LIG넥스원, 현대위아 등 실적이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를 크게 웃돈 기업은 약세장에서도 안정적 주가 흐름을 보이고 있다. 전문가들은 박스권 ...

    한국경제 | 2022.05.01 17:11 | 서형교

  • "5월엔 주식 팔라고?…통신·車·반도체는 담아볼만"

    ‘5월엔 주식을 팔아라(Sell in May).’ 5월엔 으레 증시가 약세를 띤다는 오랜 격언이다. 이 말이 딱 들어맞을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미국 금리 인상 속도가 가팔라지고 있는 데다 인플레이션 압력마저 커지는 등 대내외 투자 여건이 악화하고 있어서다. 1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국내 주요 증권사 리서치센터들은 이달 코스피지수 하단을 2500대 후반에서 2600대 초반으로 점쳤다. 증권사별 코스피지수 예상 폭은 ...

    한국경제 | 2022.05.01 17:10 | 이슬기

  • '재도전' 대명에너지, 3~4일 일반청약

    이번주는 대명에너지 한 곳이 기업공개(IPO)를 위한 일반 투자자 청약 신청을 받는다. 신재생에너지 전문 기업인 대명에너지는 3~4일 이틀간 한국투자증권과 삼성증권 창구를 통해 일반 청약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지난달 28~29일 기관투자가 대상 수요예측을 진행했다. 앞서 제시한 희망 공모가격은 1만5000~1만8000원으로 확정 공모가액은 2일 나온다. 총 250만 주를 공모해 375억~450억원을 조달할 예정이다. 이 중 200만 주는 ...

    한국경제 | 2022.05.01 17:09 | 최석철

  • 뉴욕증시, 美 FOMC에 쏠린 눈…'빅스텝' 나오나

    이번주 미국 뉴욕증시의 최대 관심사는 기준금리가 될 전망이다. 미 중앙은행(Fed)은 올해 세 번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를 4일 연다. 금리를 한꺼번에 50bp(1bp=0.01%포인트) 올리는 ‘빅스텝’을 취할 거라는 게 시장 컨센서스다. 대차대조표 축소 여부도 시장을 흔들 만한 재료다. Fed는 3월 회의 때 “이르면 5월부터 단계적으로 월 950억달러 규모의 양적 긴축에 나설 것”이라고 예...

    한국경제 | 2022.05.01 17:08 | 조재길

  • 상하이증시, 4일까지 휴장…5일 서비스업 PMI 발표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인 4월 29일 중국 증시는 시진핑 주석을 중심으로 한 지도부가 빅테크(대형 정보기술기업) 규제를 마무리할 것이란 기대에 상승 마감했다. 상하이종합지수는 2.41% 오른 3047.06, 선전성분지수는 3.69% 상승한 1,1021.44로 장을 마쳤다. 홍콩증시를 통한 외국인의 본토주식 거래인 ‘북향자금’은 이날 42억위안 매수 우위를 보였다. 4월 순매수는 60억위안으로 지난 3월 450억위안 순매도에...

    한국경제 | 2022.05.01 17:08 | 강현우

  • thumbnail
    개인이 받는 상속액 따라 과세 검토…형제·자매 많을수록 덜 내

    윤석열 정부가 상속세 제도 개편을 추진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가 지난달 25일 국회에 제출한 인사청문회 서면 답변에서 “응능부담(납세자의 부담 능력에 맞게 과세) 원칙, 과세체계 합리화 및 국제적 동향 등을 감안할 때 현행 상속세 제도를 유산취득세로 전환할 필요가 있다”고 밝히면서다. 유산취득세란 무엇일까. 또 상속세가 유산취득세 방식으로 바뀌면 상속을 받는 이들이 부담해야 하는...

    한국경제 | 2022.05.01 17:00 | 도병욱

  • thumbnail
    농지 팔 때 8년 이상 직접 경작했다면 양도세 감면

    농업인이 건강상 이유나 정부의 국토 개발로 인해 농지를 파는 경우가 발생한다. 세법에는 일정 기간 이상 농사를 지은 농업인에 대해 조세 부담을 줄여주는 제도가 있다. 양도자가 농지 소재지에 살면서 8년 이상 경작했다면 양도세를 100% 감면하고, 감면액에 부과하는 농어촌특별세(농특세)도 면제해준다. 이런 만큼 요건은 까다롭다. 먼저 양도 당시 토지가 농지여야 한다. 농지는 공부상 지목과 관계없이 실제로 경작에 사용되는 토지여야 한다. 특별시와...

    한국경제 | 2022.05.01 17:00

  • 두 번째 '비트코인 법정화폐 채택국' 나왔다

    엘살바도르에 이어 중앙아프리카공화국이 비트코인을 법정화폐로 채택했다. 오베드 남시오 대통령 비서실장은 지난달 27일 비트코인을 법정화폐로 채택하는 법안이 의회에서 만장일치로 통과됐다고 밝혔다. 포스탱아르캉주 투아데라 대통령도 이 법안에 서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중앙아프리카공화국은 현재 CFA프랑을 법정화폐로 쓰고 있다. CFA프랑은 아프리카의 가봉과 적도기니, 차드, 카메룬, 콩고공화국 등 6개국이 쓰는 통화다. 앞으로는 비트코인을 CFA프랑...

    한국경제 | 2022.05.01 17:00 | 박진우

  • thumbnail
    "은퇴 후 단독주택 살겠다"…실거주·투자수요 몰려 인기

    주택시장에서 단독주택의 몸값이 높아지고 있다. 코로나19 확산 시기에 쾌적하고 독립된 주거 공간의 필요성을 체감하면서 단독주택의 장점에 주목하고 있어서다. 게다가 5월 출범하는 새 정부에서 주택 공급 확대를 위해 재개발·재건축에 속도를 낼 것이란 전망에 서울 도심 인근에선 투자 목적의 단독주택 수요도 늘고 있다. 다만 부동산 전문가들은 아파트에 비해 환금성이 낮은 만큼 무리한 대출을 피하고, 리모델링·상가주택 전환에 필...

    한국경제 | 2022.05.01 17:00 | 김은정/이혜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