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7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온시스템, 폭등…美테슬라, 주가 상승 영향

    ... 호재에 이어 모건스탠리가 자동차 판매와 함께 다양한 서비스에 주목해야 한다며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를 상향 조정한 점이 주가 상승 동력이 됐다. 모건스탠리는 테슬라에 대한 투자 의견을 3년 만에 처음으로 '비중 확대'(overweight)로 상향 조정했다. 목표 주가도 종전보다 50% 올린 540달러(약 60만원)로 제시했다. 테슬라가 전기차 소프트웨어 판매와 부가 사업을 통해 새로운 수익을 창출하는 모델로 전환하고 있다는 이유에서다. 모건스탠리는 테슬라에 대한 투자 ...

    한국경제 | 2020.11.19 10:35 | 이송렬

  • thumbnail
    모건스탠리, 테슬라 투자의견 상향…잇단 호재에 주가도 '훨훨'

    글로벌 투자은행(IB) 모건스탠리가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에 대한 투자 의견을 3년 만에 처음으로 '비중 확대'(overweight)로 상향 조정했다. 18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모건스탠리는 테슬라가 전기차 소프트웨어 판매와 부가 사업을 통해 새로운 수익을 창출하는 모델로 전환하고 있다며 투자 의견을 '비중 유지'(equal-weight)에서 한 단계 올렸다. 아울러 테슬라 목표 주가도 종전보다 ...

    한국경제 | 2020.11.19 09:41 | 차은지

  • thumbnail
    모건스탠리, 3년만에 테슬라 투자의견 상향…비중 유지→확대

    목표주가 540달러…S&P500 편입 호재 이후 이틀째 주가 급등 글로벌 투자은행(IB) 모건스탠리가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에 대한 투자 의견을 3년 만에 처음으로 '비중 확대'(overweight)로 상향 조정했다. 모건스탠리는 18일(현지시간) 테슬라가 전기차 소프트웨어 판매와 부가 사업을 통해 새로운 수익을 창출하는 모델로 전환하고 있다며 투자 의견을 '비중 유지'(equal-weight)에서 한 단계 올렸다고 블룸버그 통신 ...

    한국경제 | 2020.11.19 09:27 | YONHAP

  • "코스피 2800 간다"…골드만삭스, 내년 증시 전망

    ... 골드만삭스는 12일 ‘아시아 경제 분석: 한국과 대만의 2021년 전망’ 보고서에서 일본을 제외한 아시아·태평양 시장에서 한국에 대한 투자 의견을 인도, 중국 A주, H주와 함께 ‘비중 확대(overweight)’로 유지했다. 내년에 코스피지수는 사상 최고치를 갈아치울 것이라고 전망했다. 목표치는 2800이다. 코스피지수 역대 최고치는 2018년 1월 29일 기록한 2589.19다. 내년 한국의 실질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은 ...

    한국경제 | 2020.11.12 17:29 | 고재연

  • thumbnail
    골드만삭스 "내년 코스피 2,800 간다…금리인상은 내후년"

    ... 불확실성을 줄이고 수출을 확대할 것이라며 중국이 생산성과 디지털 경제에 주력하면서 한국 기술 제품의 수요도 늘어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골드만삭스는 내년 코스피 목표 지수를 2,800으로 제시하며 한국에 대한 투자의견 `비중확대`(Overweight)를 유지했다. 또 내년에는 한국 기준금리가 유지될 것으로 예상하며 2022년에 금리 인상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사진=연합뉴스) 남선우기자 gruzamer@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

    한국경제TV | 2020.11.12 16:10

  • thumbnail
    골드만삭스 "내년 한국 성장률 3.6%·코스피 2,800 전망"

    ... 다자주의는 지역 공급망의 불확실성을 줄이고 수출을 확대할 것"이라며 "중국이 생산성과 디지털 경제에 주력하면서 한국 기술 제품의 수요도 늘어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골드만삭스는 내년 코스피 목표 지수를 2,800으로 제시하며 한국에 대한 투자의견 '비중확대'(Overweight)를 유지했다. 또 내년에는 한국 기준금리가 유지될 것으로 예상하며 2022년에 금리 인상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1.12 15:27 | YONHAP

  • thumbnail
    대선은 지나갈지어다…힘 얻는 강세론 (기술주 빼고)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 선언할 것이란 관측이 나옵니다. 트럼프는 또 연방대법원이 일부 주에 대해 대선 이후 도착한 우편투표까지 유효표로 인정키로 한 것과 관련해 소송 가능성도 내비치고 있습니다. JP모간은 이날 기술주에 대해 투자등급을 시장수익률 상회(Overweight)에서 중립(Neutral)로 바꿨습니다. 그러면서 기술주를 팔아 수익을 확보할 것을 주장했습니다. 기술기업들이 강력한 실적, 상당한 규모의 자사주 매입, 구조적으로 기술친화적인 환경 등을 통해 계속 잘 나갈 것으로 보지만, 대선 이후 ...

    한국경제 | 2020.11.03 07:58 | 김현석

  • JP모간 "기술주 랠리 거품 아니다…비중확대해야"

    ... JP모간 주식투자 전략 담당팀은 최근 발간한 보고서에서 “최근 기술기업 주식의 상승은 과거 닷컴 버블과는 다르다”며 “실적에 기반한 랠리”라고 평가했다. JP모간은 투자의견으로 비중확대(overweight)를 제시했다. JP모간은 또 최근 상승세를 타고 있는 기술기업들 대부분에 대해 “실적 증가와 함께 건전한 재무구조, 뛰어난 현금흐름을 갖추고 있다”며 “2000년 닷컴버블과 결정적인 차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8.24 16:21 | 이고운

  • thumbnail
    아람코 주가 전망 '흐림'…IB 13곳 중 2곳만 '매수' 의견

    ... 크레디스위스와 시티그룹이 제시한 목표주가는 각각 31.5리얄과 34.1리얄로 최근 주가를 하회하는 수준이다. 아람코 기업공개(IPO)의 주관사였던 HSBC의 투자의견도 중립(hold) 수준이다. 다만 JP모건은 '비중 확대'(overweight) 투자의견에 목표주가로는 37리얄을 제시했다. 골드만삭스는 투자의견은 중립이지만 목표주가는 41리얄로 높게 책정했다. 블룸버그 통신 집계 결과 투자의견을 제시한 13곳 중 '매수' 의견은 2곳에 불과했다. 이에 비해 '매도'는 4곳이었고 ...

    한국경제 | 2020.01.18 07:10 | YONHAP

  • thumbnail
    CS "상장사 4분기 영업익 12% 감소…올해 기술주 중심 반등"

    ... 30%에 달하기 때문이라며 반도체를 제외하면 밸류 부담이 높은 편은 아니라고 분석했다. CS는 기술과 자동차, 인터넷 업종은 올해 결실한 실적 성장이 기대되고 추가 상향 조정의 여지가 있다며 투자 의견 '비중 확대'(overweight)를 제시했다. 또 정유 업종은 중동에서의 예상치 못한 지정학적 리스크와 원유 투입 비용·운송료 상승으로 정제 마진이 감소했다며 '비중 확대' 업종에서 제외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17 14:5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