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4,5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尹 대통령,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100인' 선정

    ... 2022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100인에 선정됐다. 23일 대통령실은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지가 한국시각 오후 9시15분 윤 대통령을 2022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the most influential people) 100인 중 한 명(지도자 부문)으로 선정했다고 발표했다"고 밝혔다. 역대 대통령 중에서는 문재인 전 대통령과 박근혜 전 대통령이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지도자 부문에 2018년과 2013년에 각각 ...

    한국경제 | 2022.05.23 22:42 | 이보배

  • [독자의 눈] 샌프란시스코 금문교와 어느 처벌법

    북태평양의 청량한 바닷바람은 샌프란시스코 해안 절벽에 부딪혀 안개가 된다. 수백 미터 높이의 안개 해일은 샌프란시스코를 신비의 도시로 바꾼다. 도시에는 롬바르드 유니온스퀘어 트윈픽스와 같은 신비의 보석들이 숨겨져 있다. 지금은 창업과 부의 해일이 도시를 덮고 있다. 금을 찾던 개척 시대에도 사람들은 이 도시로 몰려들었다. 팽창하는 도시는 도로와 터널 그리고 다리로 확장되었다. 미국 서안은 샌프란시스코를 기준으로 남쪽에는 로스앤젤레스와 샌디에이...

    한국경제 | 2022.05.22 17:50

  • thumbnail
    [생글기자 코너] Greenflation, Challenge For The Environmentalist

    ... governments support those renewable energies then there will be significant rising of prices. To be specific, as more and more people start to adopt electric vehicles the meed of electricity required to meet the demand increases too. What's important is that ...

    한국경제 | 2022.05.16 10:00

  • [독자의 눈] 청와대 개방과 백악관

    제20대 대통령 취임일인 5월 10일 ‘비밀의 정원’이었던 청와대가 열렸다. 74년 만에 마침내 국민 품으로 돌아온 것이다. 26만㎡나 되는 넓은 공원이 개방됐다. “청와대를 국민께 돌려드리겠다”는 윤석열 대통령의 약속이 실현된 것이다. TV 방송으로만 봤던 대정원, 영빈관, 녹지원 등을 실제로 볼 수 있게 됐다. 약 40년 전 가족 동반으로 미국 중서부 지역의 대학에서 교환교수로 지낼 때의 일이다....

    한국경제 | 2022.05.15 17:24

  • [독자의 눈] '양질의 일자리' 최우선 국정 과제로

    윤석열 당선인이 이끄는 새 정부가 출범하지만 국회는 ‘여소야대’다. 야당이 사사건건 발목을 잡으려 들면 정상적인 국정 운영이 어려워진다. 현 21대 국회의원의 임기는 2024년 5월, 꼬박 2년이 남았다. 윤 당선인이 줄곧 강조해 온 ‘협치와 상생’ 그리고 ‘통합’이 새 정부의 성공을 좌우한다. 새 정부 앞에는 직전 문재인 정부 5년간의 비효율과 불공정이 산적해 있다. 방만한 재...

    한국경제 | 2022.05.08 17:21

  • CJ푸드빌, ESG경영 선언…음식쓰레기 90% 줄인다

    ... 경영 선포식’을 열고 ESG 기반 경영과 사업구조 혁신을 가속화하겠다고 선언했다. 전사적 ESG 경영은 ‘ESG 거버넌스’ 조직이 담당한다. CJ푸드빌은 탄소 중립(planet), 인권 중심(people), 상호 발전(partner), 원칙 준수(principle)를 4대 가치(4P)로 정의했다. 일회용품 사용량을 줄여 기후위기에 대응하고 사회 취약계층 고용을 확대하는 등의 19개 실행 과제도 수립했다. 음식물 쓰레기를 자체적으로 ...

    한국경제 | 2022.05.02 17:18 | 한경제

  • thumbnail
    Why? 시리즈, 8200만부 팔린 학습만화 '대명사'

    ... 인문 고전 등 교과 과정과 밀접한 7개 분야의 지식을 아이들 눈높이로 풀어내 큰 인기를 얻었다. 이 시리즈는 총 314권 출간됐다. 그 중 과학 시리즈는 100권에 이른다. 한국사와 세계사는 각각 43권과 26권까지 나왔다. 인물(People) 시리즈는 55권, 인문고전 시리즈는 32권, 수학은 21권 출간했다. 37권이 출간된 인문사회교양 시리즈는 어린이의 눈높이에서 ‘K-POP'을 비롯해 철학, 문학, 언어학, 종교학 등 다양한 주제를 다뤄 독자들의 ...

    한국경제 | 2022.05.02 15:37

  • [독자의 눈] 인류를 위해 꼭 필요한 예방접종

    매년 4월 마지막 주는 세계보건기구(WHO)에서 예방접종의 중요성을 되새기기 위해 지정한 세계 예방접종 주간이다. 인류 최초의 근대적 백신은 1796년 에드워드 제너가 개발한 천연두 백신이다. 한국에서는 ‘마마’라고도 불렸던 천연두는 당시 치사율이 40%에 달할 만큼 치명적인 질병으로, 1000년이 넘는 기간 동안 약 10억 명의 인류를 사망에 이르게 한 것으로 추정된다. 제너는 우두, 즉 소들이 걸리는 천연두와 비슷하지...

    한국경제 | 2022.05.01 17:05

  • thumbnail
    尹 "새 대통령실 이름, '피플스 하우스'(국민의 집) 제안"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새로운 대통령실의 이름을 '피플스 하우스(People's House·국민의 집)'로 제안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4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윤 당선인은 이날 WSJ과 인터뷰에서 "새 대통령실 이름을 국민에게 물을 계획"이라며, 임시로 "피플스 하우스"라고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윤 당선인은 미국, 중국과의 관계에 대해선 "미국, ...

    한국경제 | 2022.04.25 17:59 | 홍민성

  •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쿼드 초청받으면 긍정 검토"

    ... 배치까지는 염두에 두고 있지 않다”고 강조했다. 미국과의 적극적인 정보 공유, 야전 훈련 등을 통한 억지력 확대를 지지한다는 뜻이다. 윤 당선인은 대통령실의 새 이름을 국민에게 공모할 계획이라며 ‘피플스 하우스(People’s House·국민의 집)’란 명칭을 제안했다. 취임한 이후 최우선 과제로는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부터 기업과 개인이 회복하도록 하는 것을 들었다. WSJ는 윤 당선인이 검사 시절 &l...

    한국경제 | 2022.04.25 17:39 | 이고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