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26,9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S&P 낙폭 4개월래 최대···악재 겹친 뉴욕 증시 [글로벌마켓 A/S]

    ... 오후 6시입니다. 뉴욕증시 3대지수 모두 하락 마감했습니다. 나스닥은 장중 3.2%까지 떨어지기도 했죠. 그나마 다행인 것은 현지시간으로 오후 세 시 이후에는 다시 매수세가 들어오면서 하락폭을 줄였다는 겁니다. 그렇다고 해도 S&P500은 지난 5월 이후 가장 많이 떨어졌습니다. 종가는 전거래일보다 1.7% 내린 4,357.73입니다. 마감 상황 되짚어보면 국내 투자자들이 많이 보유하고 있는 종목들의 낙폭이 컸습니다. 테슬라는 3.86%, 뱅크오브 아메리카는 ...

    한국경제TV | 2021.09.21 07:21

  • thumbnail
    '헝다'발 블랙 먼데이?…저가 매수 쏟아졌다 [조재길의 글로벌마켓나우]

    20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시는 ‘블랙 먼데이’를 방불케 했습니다. 개장 직후부터 S&P500과 다우, 나스닥지수는 줄줄이 급락했습니다. 나스닥지수는 장중 한때 3.4% 넘게 추락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장 마감 시간을 정확히 40분 남겨놓고 저가 매수세가 유입되기 시작했습니다. 결국 S&P500지수는 1.70%, 다우지수는 1.78%, 나스닥지수는 2.19% 각각 하락 마감했습니다. S&P500과 나스닥지수는 ...

    한국경제 | 2021.09.21 07:19 | 조재길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블랙 먼데이'에도 장 막판 살아난 저가매수

    ... 내림세로 시작한 주요 지수는 시간이 갈수록 하락 폭이 커졌습니다. 오후 3시 20분께에는 주요 지수가 3% 안팎까지 떨어졌습니다. 나스닥은 3.2%가 넘게 급락했고, 다우도 972포인트, 2.8%까지 하락했습니다. 이에 따라 다우, S&P500 지수는 연중 최고치에서 5% 이상 떨어졌습니다. 공식적으로 조정장에 들어간 것이죠. 다만 이후 장 막판 40분 동안 반등해 주요 지수는 1%포인트 가까이 회복됐습니다. 대규모 '저가매수'가 유입된 ...

    한국경제 | 2021.09.21 07:08 | 김현석

  • thumbnail
    뉴욕증시 '헝다 공포'에 흔들…나스닥 2%대 급락

    ... 5월 12일 이후 4개월여 만에 최대 하락 폭이다.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614.41(1.78%) 하락한 33,970.47로 거래를 마쳤다. 장중 한때 하락 폭은 900포인트(2.6%)에 달하기도 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75.26포인트(1.70%) 떨어진 4,357.73을 기록했다. 주요 지수가 일제히 하락한 것은 헝다 그룹 위기설에 대한 시장의 우려 때문이다. 지난해 말 기준 총부채가 1조9천500억 위안(약 350조 ...

    한국경제 | 2021.09.21 05:36 | YONHAP

  • 뉴욕증시, 헝다 우려·FOMC 경계에 급락 …다우 1.78%↓ 마감

    ...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앞둔 경계감에 하락했다. 20일(미 동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614.41포인트(1.78%) 하락한 33,970.47로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75.26포인트(1.70%) 밀린 4,357.73을,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전장보다 330.06포인트(2.19%) 떨어진 14,713.90으로 장을 마감했다. 다우지수는 장중 2.81%까지 ...

    한국경제 | 2021.09.21 05:35 | YONHAP

  • thumbnail
    [속보] 나스닥 장중 3.2% 급락…작년 10월 이후 최악 '블랙먼데이'

    ... 뉴욕증시의 하락세가 갈수록 확대되고 있다. 20일(현지시간) 오후 2시40분 다우지수는 전 영업일 대비 2.6% 넘게 떨어지고 있다. 나스닥지수는 한때 3.2% 이상 추락했다. 다우는 33,700선, 나스닥은 14,500선, S&P500은 4,300선에 각각 머물고 있다. 이날 급락세는 중국의 부동산 개발업체인 헝다(에버그랜드)그룹 부도 위기가 촉발했다. 한화로 350조원이 넘는 부채를 갖고 있는 헝다그룹은 “스스로 부채를 갚기 어렵다”는 ...

    한국경제 | 2021.09.21 02:50 | 조재길

  • thumbnail
    WSJ "중국 기업 강력 통제하는 시진핑, 진짜 원하는 건…"

    ... 20일(현지시간)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목표는 중국의 자본주의를 억제하고 마오쩌둥의 사회주의 비전을 따르는 것'(Xi Jinping Aims to Rein In Chinese Capitalism, Hew to Mao’s Socialist Vision)이라는 기사에서 이같이 보도했다. WSJ은 "시 주석의 글과 당내 토론, 정책 결정권자들의 인터뷰를 자세히 검토한 결과, 기업을 규제하는 시 주석의 캠페인은 눈에 보이는 것보다 훨씬 더 야심적이라는 ...

    한국경제 | 2021.09.21 02:45 | 김현석

  • thumbnail
    톰리 "주식시장 하락은 매수 기회"

    ... 될 것"이라며 "모든 사람들이 어둠과 단점만 보는 순간이 있는데, 그때가 위험(리스크)를 감수할 때"라고 말했다. 그는 지금이 바닥이 아닐 수는 있지만 이달 안에 주가가 반등할 것이라고 했다. 리는 올들어 S&P500지수가 16% 이상 상승했지만 추가적으로 오를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위험 요소가 많고, 주식은 늘 위험하기 때문에 언제나 극적으로 하락할수 있지만 S&P500이 상승할 수 있는 구조적인 순풍이 있다"고 ...

    한국경제 | 2021.09.21 01:01 | 강영연

  • thumbnail
    "마진콜 급증"…헝다·FOMC·규제 우려로 암호화폐 급락

    ... 급락한 수치다. 시가총액 기준으로 두 번째로 큰 이더리움 가격도 마찬가지다. 이날 한때 10% 넘게 떨어지면서 개당 3000달러 선이 깨지기도 했다. 현재 3000달러대 초반에서 거래되고 있다. 암호화폐 가격이 줄줄이 떨어진 건 다우와 S&P500 등 뉴욕증시의 주요 지수가 큰 폭의 하락세를 보이고 있어서다. 21~22일 미 중앙은행(Fed)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앞두고 테이퍼링(채권 매입 축소) 우려가 높아진 상황에서 위험회피 심리가 고조됐다. ...

    한국경제 | 2021.09.21 00:15 | 조재길

  • 뉴욕증시, 중국發 우려·FOMC 경계에 하락 출발

    ... 정례회의를 앞둔 경계감에 하락했다. 20일(미 동부시간) 오전 9시 40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467.87포인트(1.35%) 하락한 34,117.01을 기록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60.50포인트(1.36%) 밀린 4,372.49를,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전장보다 247.74포인트(1.65%) 떨어진 14,796.23을 나타냈다. 앞서 아시아 시장에서 홍콩증시는 헝다 ...

    한국경제 | 2021.09.20 22:5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