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24911-324920 / 328,3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삼성세계여자선수권] 세계유명 프로골퍼 사용 클럽은

    ... "핑"의 아성을 무너뜨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드라이버는 16명 선수중 애니카 소렌스탐을 비롯 11명이 "캘러웨이 GBB (그레이트 빅버사)"를 사용하고 있다. 캘러웨이 아이언 사용자는 5명. 퍼터는 "오딧세이" 사용자가 총 7명으로 10여년간 지속되온 "퍼터=핑" 이라는 등식을 깨뜨리고 있다. 박세리는 "S-야드"드라이버 및 페어웨이우드와 "토미아머 855" 아이언을 쓰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0월 19일자).

    한국경제 | 1996.10.18 00:00

  • 지난해 무배당 우선주 투자 유망 .. 금호타이어 등 24개사

    ... 우리자판 등 15개사는 우선주가 총발행주식수의 5%이상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금호타이어의 경우 우선주가 차지하는 비중이 40.8%로 가장 높았다. 이중 태봉전자는 M&A설과 관련, 증권거래소에 부인공시를 냈다. 이밖에 S중공업 S식품 등 상당수 종목은 M&A설이 나돌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전문가들은 최근 M&A바람이 거세지는 것과 관련, M&A설이 돌고있는 회사의 우선주가운데 의결권이 부활된 종목에 관심을 가져볼만하다고 말하고 있다. ...

    한국경제 | 1996.10.17 00:00

  • [시장분석] '캠코더'.."값싸고 품질좋은 일본밀수품 판친다"

    ... 권장소비자가격(22만엔)보다 20%정도 낮은 가격이다. 일본에서도 권장소비자가격의 일부가 할인되고 있는 점을 감안하더라도 국내판매가는 싼편이다. 샤프의 고가모델인 "HL50"은 100만원 수준. 동급 화질의 삼성전자 "마이캠SV S88", LG전자 "아트캠프리LC-AH40D"보다 10만원정도 싸다. 중저가모델에서도 일본제품이 국산품보다 싸다. 히타치의 "VMH220A"(일본내 권장소비자가 12만엔)의 경우 용산상가에서 55만원대에 팔린다. 동급의 국내제품보다 ...

    한국경제 | 1996.10.16 00:00

  • [해외유머] '섹스교육'

    ... I must discuss the facts of life with my teenage daughter. I only wish I knew how to go about it." Her hostess replied, "It''s easy, my dear...simply pretend that you know as much about the subject as she does." ---------------------------------------...

    한국경제 | 1996.10.16 00:00

  • [기업 다이제스트] 미 LSI로직 ; 일 히타치 등

    ... 것이라고 LSI는 설명했다. 회사는 이를 발판으로 이 지역에서의 판매를 10억달러까지 증대시킬 계획. .일 히타치는 대만의 윈본드일렉트로닉을 특허권 침해 혐의로 뉴욕법원에 제소했다. 히타치는 윈본드의 미국 현지 법인이 자사의 S램기술과 관련해 특허권을 위반했다고 주장하고 손해배상및 판매금지를 청구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소송을 제기했다고 설명했다. .네덜란드의 필립스는 비용절감과 경영 효율성 제고를 위해 본사의 리스트럭처링(구조조정)에 돌입할 계획. ...

    한국경제 | 1996.10.16 00:00

  • [해외유머] '어머니의 죄와 벌'

    ... butterfly. "And for that, young man," said the father, "you''ll get no butter for a year." When they returned home, Johnny''s mother was busy fixing dinner. Just as they entered the kitchen, she spied a cockroach and immediately crushed it. The little boy ...

    한국경제 | 1996.10.15 00:00

  • [증권가패트롤] '작전형태 지능화되고 있다'..종가관리형 등

    ... =일부 계좌에서 과다한 매수에 가담하거나 후장마감 무렵에 시세를 높여 매수주문을 내는 종가관리 행위도 대표적인 불공정 사례로 꼽힌다. K에너지는 매수가담이 잦았고 종가관리도 지속적으로 이뤄졌던 종목으로 지목됐다. 또 S실업의 경우 다수의 위탁자가 연루되고 내부자들이 연계해 시세를 끌어 올렸다. K전자와 B약품은 위탁자들이 서로 연계, 매집행위를 벌여 매매심리에 걸려들었다. 소량의 매매주문도 불공정거래의 예외는 아니다. J제당은 소량의 ...

    한국경제 | 1996.10.15 00:00

  • [금융가레이더] 조흥은행 ; 산업은행 ; 강원은행 등

    ... 국제금융인 세미나를 개최한다. .강원은행은 지방대학을 육성 지원하기 위해 강원대학교에 5억원규모의 학교발전기금을 출연한다고 14일 밝혔다. .대구은행은 금융단말기능과 일반 PC기능이 통합된 멀티미디어 단말 시스템의 개발에 성공, 14일부터 영업점에 적용하기 시작했다. .광주은행은 은행경쟁력 제고를 위해 14일부터 "광은 3S운동"을 전개, 불필요한 업무를 간소화하고 예산을 절감하기로 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0월 15일자).

    한국경제 | 1996.10.14 00:00

  • 마구잡이 예약 '물의'..금리 확정 안된 비과세 가계장기저축

    ... 있는 것처럼 비과세 가계저축 안내문을 만들어 고객들에게 뿌리고 있다. P은행의 경우 비과세 가계저축의 금리를 연 12.0~12.5%에서 고려하고 있는 중인데도 안내문에 마치 연 12.5%가 확정된 것처럼 표시해 선전하고 있다. 또 S은행은 가계장기저축 조견표에 연 12.0%, 연 13.0%, 연 14.0% 등 세가지 경우를 모두 표시해 연 14%의 금리도 가능할수 있다는 오해를 불러 일으키고 있다. J은행도 안내문에 연 12.0%와 13.0% 두가지 적용을 ...

    한국경제 | 1996.10.14 00:00

  • [Monday 기획] '인력재배치 문제없나'

    ... 있다. "정부는 사업구조조정을 통해 기업들의 경영을 강화할 것을 요구한다. 그러나 사업구조조정을 하다보면 해당 사업부의 직원을 어떻게 처리할 것인가 하는 문제가 남는다. 정부는 여기에 대해 아무런 대안을 갖고 있지 않다"(S그룹 L부장)는 뜻이다. 결과적으로 "경쟁력 강화" "감원 없는 경영합리화" "사업구조 조정"등 상호 상반된 가치관을 동시에 달성하기는 힘들다는게 기업들의 불만이다. 게다가 인위적인 고용조정 규제는 새로 노동시장에 편입되는 신규인력을 ...

    한국경제 | 1996.10.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