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8751-338760 / 342,8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실속있는 이색휴가] (하) '극기캠프' .. 인내심 되찾아준다

    서울 강동구 성내동에 위치한 무역업체 M&S테크놀로지에서 근무하는 김덕만(46)씨는 올 여름휴가를 해병대에서 보냈다. 해병대가 민간인들을 위해 마련한 "극기훈련 캠프"에 참가한 것. 김씨는 군에서 제대한지 거의 17년만에 신병처럼 훈련을 받았다. "앉으면서 번호, 누우면서 번호, 선착순 집합, 복창소리 크게 ..." 조교의 "호령"이 간담을 서늘하게 했다. 이리 뒹굴고 저리 구르는 동안 "군기"가 잡혀갔다. 물론 나이 학벌 직책을 모두 ...

    한국경제 | 1997.07.21 00:00

  • "임원 발행한 어음 유효" .. 서울고법 민사부 판결

    사장이 명시적인 권한을 위임하지 않았더라도 실질적인 경영을 맡고 있는 부하 임원이 어음을 발행하는등 자금운영상 행사한 대리권은 유효하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고법 민사5부(재판장 이융웅 부장판사)는 20일 S의약공업 이 이 회사 전무김모씨가 발행한 어음을 받은 홍모씨를 상대로 낸 청구이의 소송에서 이같이 밝히고원고 패소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원고 회사는 전무 김모씨가 사장 서모씨 명의로 어음을 발행하고 공정증서를 작성한 ...

    한국경제 | 1997.07.21 00:00

  • [도전! 21세기 공단] '한국산업안전공단' : 사업현황과 전략

    ... 설정해 두고 있다. 또 독일의 PTB(연방물리연구소), 일본의 산업의학총합연구소, 미국의 NIOSH(국립산업안전보건연구원) 등과 협력해 기술도입 등을 추진한다는 방침을 세워두고 있다. 공단은 올 하반기 중에 안전인증제도(S마크제도)를 시행하겠다는 계획을 갖고 있다. 안전인증제도란 제조업체가 생산하는 제품및 근로공간의 안전성, 사업주의 안전관리능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그 안전성을 공단이 인증하는 제도다. 특히 미국 EU 등 선진국이 안전인증제도를 ...

    한국경제 | 1997.07.21 00:00

  • 선생님 분필이 뭐예요..'분필없는 교실' 교육장비전/세미나

    ... 교육현장을 눈으로 직접 접할 수 있는 전시 행사에는 삼성전자, 동아멀티미디어(주), (주)한국AVNET, 포테크, (주)장원그래픽스, (주)가림 시스템, (주)건한, (주)한국인식기술, (주)한일정보비젼, (주)감퓨타, 교육S/W진흥센터.한국정보산업연합회 등 12개업체가 최첨단 교육기자재를 선보일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VOD(Video on demand.요구 즉응형비디오)와 인터넷 학습이 가능한 인트라넷 Smiles-Web, 자료를 동시에 화면에 ...

    한국경제 | 1997.07.21 00:00

  • [해외유머] '예수탄생전'

    ... across something marvelous. A curio dealer offered me the very cup from which Socrates drank the hemlock." "Are you sure it''s authen-tic?" said the leader. "Why when they dug it up it was marked 350 B. C." -------------------------------------------...

    한국경제 | 1997.07.19 00:00

  • [인테리어] '동부이촌동 S씨집' .. '전망 좋은 집'

    탁트인 전망. 창밖으로 한강이 유유히 흐른다. 밤에는 강건너편 불빛이 흩뿌려진 보석처럼 아름답다. 서울 동부이촌동 신동아아파트 S씨집(55평)은 "전망이 좋다"는 장점을 살려 실내공간을 꾸몄다. 많은 사람들이 거실이 넓어 보이도록 하기 위해 응접세트의 2인용 소파를 없애지만 이곳은 소파뒤에 테이블까지 놓아 공간구별을 확실히 했다. 현관에 들어서면서 탁트인 느낌은 없지만 다른 사람의 방해없이 소파에 앉아 전경도 바라보고 잠깐 누워 휴식을 ...

    한국경제 | 1997.07.18 00:00

  • [초점] "한통주 조기 실시" 우세 .. 외국인 투자한도 확대설

    ... 우선 태국 바트화폭락으로 촉발된 동남아 통화위기가 한국으로까지 확산되는 것을 막기위해서라도 외국인 투자한도를 늘릴수밖에 없지 않겠느냐는 추측이다. "외국인 주식투자한도 확대는 가장 손쉽게 외화자금을 늘릴수 있는 수단" (S증권 관계자)이라는 얘기다. 지난 5월이후 순매수우위를 보였던 외국인들이 기아파문으로 순매도 우위로 돌아섰다는 사실도 눈여겨 봐야할 대목이다. 올해초 한보와 삼미그룹의 부도이후 외국인들이 순매도우위로 돌아서면서 증시는 폭락했었다. ...

    한국경제 | 1997.07.18 00:00

  • [기아 파문] 외국 신용평가기관, 한국 신용등급 재심사 착수

    기아사태로 국제금융시장에서 국내 기업과 금융기관들의 차입금리가 상승 하고 있는 가운데 외국의 신용평가기관들이 한국 금융기관에 대한 신용등급 재평가 작업에 착수했다. 유럽계 신용평가기관인 IBCA사와 미국의 신용평가기관인 S&P사 등은 한국의 국가신용 및 은행에 대한 신용평가를 재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현재 IBCA의 한국 국가신용등급은 장기물이 AA, 단기물이 A1로 평가되고 있으며 산업은행도 이 기관으로부터 국가신용등급을 적용받았으나 ...

    한국경제 | 1997.07.18 00:00

  • [해외유머] '엄처시하'

    ... cross-eyed and weighed about 240 pounds. Mr. Hand informed his assistant that he had decided to take the third applicant. "For God''s sake, why?" exclaimed the assitant. Mr. Hand sighed. "In the first place," he said, "she looked intelligent to me. In the second ...

    한국경제 | 1997.07.18 00:00

  • [기아 파문] "자금 무소식" .. 협력 중소기업 피해 확산

    ... 업체는 기아의 보증으로 발행한 미도래분 사채에 대해 보증기관에서 조기상환을 요구받고 있다고 하소연하고 있다. 또 패드 라이닝전문업체인 B사는 진성어음 3억8천9백만원과 외상매출채권 5억4천6백만원등 총 9억3천5백만원, S정밀업체는 3억5천만원의 피해를 각각 보면서 극심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들업체는 "기 진성어음의 할인분은 은행 책임아래 기아가 정상화될때 까지 은행에서 해결해주고 기 수금 미할인 보관어음에 대해서는 정상할인을, 미수금 외상물품대에 ...

    한국경제 | 1997.07.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