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4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골드만, 맥주기업에 엇갈린 평가

    월스트리트 주요 은행이 미국 증시에 상장한 맥주기업들에 대해 엇갈린 평가를 내놓고 있다. 수제맥주와 대체 주류 유행을 선도했던 보스턴비어(SAM)엔 부정적인 전망이 이어지는 반면 장기간 높은 고객 충성도를 유지해온 맥주기업들은 좋은 평가를 받았다. 28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보스턴비어는 전날보다 4.44% 떨어진 319.17달러로 마감했다. 보스턴비어 주가는 올초 대비 38.6% 하락했다. 보스턴비어는 수제맥주 브랜드 새뮤얼애덤스를 통해 미국 ...

    한국경제 | 2022.06.29 15:59 | 이주현

  • thumbnail
    번스타인, 보스톤 비어 '시장성과'로 하향

    번스타인은 주류및 음료업체 보스톤 비어(티커:SAM)를 ‘시장성과’로 하향하고 목표가를 390달러로 종전(565달러)보다 크게 내렸다. 22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번스타인은 올해 보스톤비어는 매출이 예상보다 줄어 가이던스를 낮출 가능성이 높다며 투자 등급을 이같이 낮췄다. 번스타인의 분석가 나딘 사르왓은 “보스턴비어의 올해 매출 증가 가이던스는 4~10%이나 -9% 포인트 인하가 필요하다”고 ...

    한국경제 | 2022.06.22 21:26 | 김정아

  • thumbnail
    [취재수첩] '영어 죽어라 공부하라'는 창업자의 조언

    ... 창업자라면 영어는 죽어라 공부해야 한다”고 말했다. 안 대표는 하이퍼커넥트 창업팀이 모두 비유학파, 엔지니어 출신으로 글로벌 경험이 없고 영어를 못했던 게 너무 뼈아프다고 했다. 그는 투자자들로부터 ‘샘(Sam·자신의 영어 이름)’이 영어를 잘했다면 회사가 훨씬 더 커졌을 것이란 얘기까지 들었다고 말했다. 안 대표의 솔직한 심정에 고개를 끄덕이는 창업자들이 적지 않았다. 미국에서 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 &lsqu...

    한국경제 | 2022.06.12 17:08 | 안정락

  • thumbnail
    北, 미사일에 전술핵 장착 '임박'했는데…쏘면 뚫리는 韓 방어망

    ... 이뤄진다. 어느 한 층에서 완벽하게 방어하기 힘들기 때문에 2, 3차 다층 요격은 필수적이다. 하층 방어 체계는 어느 정도 갖춰져 있다. 고도 20㎞ 아래에선 패트리엇 요격 미사일이 담당한다. 20~40㎞에선 국산 천궁Ⅱ(M-SAM)가 요격에 나선다. 그러나 중층과 고층 수도권 방어는 현재로선 뚫려 있다. 40~150㎞ 요격 체계인 사드 1개 포대가 경북 성주에 배치돼 있지만 사거리가 200㎞에 불과하고 미사일 수도 부족해 수도권 방어는 불가능하다. 우리 ...

    한국경제 | 2022.05.29 17:06 | 홍영식

  • thumbnail
    암호화폐 거래소 FTX 설립자, 로빈후드 지분 7.6% 매입

    ... 시작과 함께 23% 급등, 22.37% 상승, 10.48 달러에 거래 중이다. 암호화폐 거래소인 FTX의 설립자가 7.6%의 지분을 매입했다는 소식이 주가를 끌어올렸다. FTX 설립자인 30세의 억만장자 샘 뱅크맨 프라이드(Sam Bankman-Fried)는 증권당국에 제출한 서류에서 6억 4800만 달러를 들여 로빈후드 주식을 사들였다고 밝혔다. 뱅크맨 프라이드는 이에 따라 로빈후드의 3대 주주가 됐다. 그는 로빈후드 이사회의 이사가 될 계획은 없다고 말했지만 ...

    한국경제 | 2022.05.13 23:26 | 강현철

  • thumbnail
    이종섭 "美 확장억제력 최대한 활용"

    ... 남북 정상회담에서 남북한 군사당국이 접경지에서 우발적 충돌을 방지하기 위해 적대행위를 중지하기로 한 게 핵심이다. 윤 당선인의 ‘사드(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추가 배치’ 공약이 후퇴했다는 김병주 민주당 의원의 질의에는 “현실적으로 바뀌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사드뿐 아니라 국내에서 자체 개발 중인 L-SAM 2(장거리 지대공 유도무기) 등 다양한 요격체계도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동현 기자

    한국경제 | 2022.05.04 17:42 | 김동현

  • thumbnail
    국방장관 후보, 사드 공약 후퇴 지적에 "더 현실적으로 바뀌어"

    ... 검토할 예정"이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그 때는 가장 대표적으로 사드를 내세워서 공약으로 나갔던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후보자는 ‘다양한 옵션’에 대해 장거리 지대공유도무기(L-SAM2), 이스라엘의 탄도미사일 방어 시스템 애로우3 등을 언급했다. 그는 “만약에 (L-SAM2를) 조기에 개발할 수 있다면 사드 대신에 L-SAM2를 우리가 전력화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다만 "L-SAM ...

    한국경제 | 2022.05.04 11:23 | 한경우

  • 워런 버핏이 美 에너지 회사 사들인 이유는?

    ... cash flow)을 꼽았다. 잉여현금흐름은 기업에 현금이 얼마나 순유입되었는지를 나타내는 지표로, 영업활동현금흐름에서 기계장치나 공장시설 등의 투자 금액을 뺀 것이다. 뉴욕 클리어브리지 인베스트먼트의 포트폴리오 매니저 샘 피터스(Sam Peters)에 따르면 국제 유가가 배럴달 75~80달러선이면 대부분의 미국 에너지업체들은 매우 높은 잉여현금흐름을 기대할 수 있다. 서부텍사스 원유(WTI)는 17일(현지시간) 배럴당 101.90달러를 기록했다. 지난 7일 장중 ...

    한국경제 | 2022.03.18 22:38 | 강현철

  • thumbnail
    軍의 L-SAM 등 신무기 공개에…北 "'내로남불'의 극치"

    군 당국이 지난달 23일 장거리 지대공미사일(L-SAM) 등 신무기 시험발사를 진행한데 대해 북한이 “‘내로남불’의 극치”라고 비난했다. 북한 대외선전매체 ‘통일의 메아리’는 3일 “북의 미사일 발사는 ‘도발’이라며 전쟁 난 듯이 호들갑을 떨면서도 국민 혈세로 미사일을 발사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또 다른 선전매체인 ‘우리...

    한국경제 | 2022.03.03 15:20 | 송영찬

  • thumbnail
    미사일 쏜 北 "정찰위성 중요 시험"…위성 개발 내걸고 ICBM 도발하나

    ... 방어능력을 강조하고 나섰다. 서욱 국방부 장관은 이날 예정에 없던 전군 주요 지휘관 회의를 소집해 “북한의 추가 미사일 발사에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군은 회의에서 초음속 순항미사일과 지대공 미사일(M-SAM Ⅱ) 전력화 사실을 처음 확인하고, 지난 23일 이뤄진 장거리지대공미사일(L-SAM)과 장사정포 요격체계(LAMD) 시험발사 성공 장면도 처음 공개했다. 외교가에선 베이징 동계올림픽 기간 무력도발을 자제했던 북한이 오는 4월 15일 ...

    한국경제 | 2022.02.28 17:09 | 송영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