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21,6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배민, 내달부터 거리별로 배달비…추가 배달팁 낼 수 있어"

    ... 내달부터 배달 거리에 따라 배달비를 책정할 수 있도록 개편함에 따라 추가 배달팁을 낼 수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31일 한국소비자단체연합회에 따르면 배달의 민족은 행정동 기준으로 배달팁을 추가하는 방식에서 100m당 100∼300원, 500m당 최대 1천500원까지 배달비를 설정할 수 있도록 묶음 배달 서비스 배달비 산정 방법을 바꾼다. 하지만 가게 주소와 소비자 주소가 같은 행정동에 속하지만 거리가 먼 경우에는 이전보다 배달팁이 증가할 수 있어 주의가 ...

    한국경제 | 2023.01.31 11:59 | YONHAP

  • thumbnail
    인플레 끝나지 않았다…"美 최종금리는 연 6%"

    ... 빨리 사라지지 않을 기저 인플레이션이 아직 많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지난달 FOMC 정례회의 후 공개된 점도표(FOMC 위원들이 전망하는 향후 금리 수준을 표시한 도표)에 제시된 올해 말 예상 금리는 연 5.1%(5.0∼5.25%)지만, 실제 최종 금리는 이보다 높을 것이라는 게 다이먼 CEO의 예상이다. 이날 인터뷰에서 다이먼 CEO는 미국이 가벼운 경기침체를 겪는다면 기준금리가 연 6%에 이를 수도 있다고 내다봤다. 다이먼 CEO가 시장의 ...

    한국경제 | 2023.01.31 10:44 | 박신영

  • thumbnail
    경기 경고음 더 커졌다…12월 생산 32개월 만에 최대폭 감소

    ... 생산이 전월보다 늘었지만 자동차(-9.5%), 전자부품(-13.1%)등은 수출 부진 영향으로 크게 감소했다. 서비스업 생산도 0.2% 줄면서 4개월 연속 감소를 기록했다. 서비스업 생산이 4개월 연속 감소한 것은 2010년 6∼9월 이후 12년 3개월 만에 처음이다. 설비투자는 7.1% 급감했고, 건설기성 투자 역시 건축 경기 하락 여파로 9.5% 감소했다. 현재 경기를 나타내는 동행지수 순환변동치는 100.9로 0.9포인트 하락했다. 하락 폭은 2020년 ...

    한국경제 | 2023.01.31 10:30 | 황정환

  • thumbnail
    정치 성향 별 SNS 다르다? 보수는 '페북'

    만 19∼24세에 해당하는 '후기 청소년' 10명 중 4명은 하루에 스마트폰을 5시간 넘게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유튜브, 카카오톡,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을 주로 이용했으며 소셜미디어에서 가짜뉴스를 많이 접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31일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에 따르면 최근 이창호·이경상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과 김남두 정보통신정책연구원 연구위원은 후기청소년(만 19∼24세) 2천214명을 ...

    키즈맘 | 2023.01.31 09:22 | 김주미

  • thumbnail
    작년 생산·소비·투자 '트리플 호황'…12월엔 혹한기 전환

    ... 제조업 평균 가동률은 70.3%로 2020년 7월(70.1%) 이후 29개월 만에 최저를 기록했다. 서비스업 생산도 0.2% 줄면서 4개월 연속 감소를 기록했다. 서비스업 생산이 4개월 연속 감소한 것은 2010년 6∼9월 이후 12년 3개월 만에 처음이다. 소매판매액지수(계절조정)는 1.4% 늘었지만, 추운 날씨에 따른 의류 판매 증가, 대규모 할인행사에 따른 화장품 판매 증가 영향이 큰 것으로 분석됐다. 설비투자는 7.1% 급감했다. ...

    한국경제 | 2023.01.31 08:02 | YONHAP

  • thumbnail
    전국 맑다가 차차 구름 많아져…중부지방 오후부터 비 또는 눈

    ... -5.2도, 춘천 -9.1도, 강릉 0.5도, 청주 -4.7도, 대전 -5.7도, 전주 -2.3도, 광주 -2.6도, 제주 1.6도, 대구 -5.3도, 부산 0.7도, 울산 -1.5도, 창원 -1.4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3∼12도로 예보됐다. 경기 북부와 강원 내륙·산지는 곳에 따라 오후부터 비 또는 눈이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5㎜ 미만이고 예상 적설량은 경기 북부 0.1㎝ 미만, 강원 내륙·산지 1∼3㎝다. ...

    한국경제 | 2023.01.31 05:37 | YONHAP

  • thumbnail
    스노부츠 필수품은 옛말? 美 뉴욕 50년 만에 '눈 가뭄'

    ... 눈 가뭄 신기록을 세웠다고 NSW은 전했다. 이처럼 올겨울 뉴욕시에 눈이 오지 않은 이유는 평년보다 따뜻한 날씨 때문이다. 지난달 26일 기준 뉴욕시 기온은 섭씨 영상 14도에 달했다. 2021년 같은 날 뉴욕의 기온은 섭씨 7∼8도였다. 기상학자들은 이번 겨울 뉴욕에 들이닥친 '눈 가뭄'에는 특별한 원인이 없다고 밝혔다. 올해 기상 상황이 순조롭지 않았을 뿐 재작년 크리스마스이브에는 뉴욕시에 눈이 왔었다는 설명이다. NWS 뉴욕 사무실에서 ...

    한국경제 | 2023.01.30 22:24 | 이보배

  • thumbnail
    남아공 가정집 생일파티서 괴한 총기 난사…8명 사망·3명 중태

    ... 30일(현지시간) 현지 경찰에 따르면 이번 사건은 전날 오후 이스턴케이프주 게베하(옛 포트 엘리자베스)의 한 주민이 콰자켈레의 마칸다 거리에 있는 자기 집에서 생일파티를 하던 중 발생했다. 경찰은 "초기 수사 결과 오후 5시 15∼30분에 2명의 괴한이 집 마당에 들어와 손님에게 총격을 가했다"면서 "여성 3명과 남성 4명 등 7명이 사망했고, 여성 2명과 남성 2명 등 4명은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이 중 1명이 끝내 숨졌다"고 ...

    한국경제 | 2023.01.30 22:17 | 이보배

  • thumbnail
    음주운전 벤츠 인도 돌진…전신주 들이받아 운전자 부상(종합)

    ... 않았다. 한국전력공사는 이날 오전 10시 10분께부터 파손된 전신주 교체 작업에 들어가 약 2시간 후인 낮 12시 23분께 완료했다. 작업이 이뤄지는 동안 인근 600여 가구에 전기가 공급되지 않아 주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사고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에 해당하는 수치(0.03% 이상∼0.08% 미만)였다. 경찰은 A씨에게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B씨에게는 음주운전 방조 혐의를 각각 적용해 입건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1.30 20:36 | YONHAP

  • thumbnail
    美 지난해 경찰 폭력 사망자 1000명 넘는다…"10년 내 최대"

    ...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경찰에 살해된 이들 중에는 흑인이 26%를 차지했다. 미국 전체 인구에서 흑인 비중이 13%가량에 불과한 점에 비춰보면, 흑인이 경찰 폭력에 더 많이 노출돼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2013∼2022년 10년간 경찰에 살해된 흑인은 10만 명당 7.22명꼴로, 여러 인종 중 가장 높았다. 2.63명에 불과한 백인의 약 3배로 나타났다. 경찰 살해 피해자 가운데 비무장 비율 역시 흑인이 16.5%로 최고였고, 백인은 13.0%였다. ...

    한국경제 | 2023.01.30 18:22 | 이보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