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173,4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남부발전-오스테드, 인천에 800㎿급 해상풍력 개발한다

    ... 공급인증서(REC) 구매, 해상풍력 운영 및 유지보수(O&M) 기술 교류 등 신재생에너지 개발에 협력할 계획이다. 인천 해상풍력 사업은 설비용량 규모가 800메가와트에 달한다. 65만 가구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고, 연간 200만t가량 이산화탄소 감축 효과를 거둘 수 있는 규모이다. 조 단위 투자가 이뤄질 예정이며, 그린뉴딜 관련 대규모 투자로 인천지역 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오스테드는 시가총액 55조원에 달하는 글로벌 해상풍력 운영·관리 전문 기업이다. ...

    한국경제TV | 2022.01.17 16:28

  • thumbnail
    블랙핑크, 'Lovesick Girls' 스포티파이 3억 스트리밍 돌파…통산 9번째 3억 스트리밍 음원

    ... 연속 랭크됐다. 블랙핑크는 스포티파이에서만 지금까지 총 20개 억대 스트리밍 곡을 배출했다. 앞서 언급된 곡들 외 '불장난'(2억), '휘파람'(2억), 'Pretty Savage'(2억), 'Forever Young'(2억), 'Don't Know What To Do'(1억), 'STAY'(1억), 'Bet You Wanna'(1억), 'Love To Hate Me'(1억), 로제 솔로곡 'On The Ground', 'Gone'(1억), 리사 솔로곡 'LALISA'가 ...

    한국경제TV | 2022.01.17 16:16

  • thumbnail
    남부발전, 오스테드와 인천에 800MW급 해상풍력단지 공동개발

    ... 이날 부산 본사에서 오스테드와 이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협약에 따라 인천시 옹진군 해상 일대에 65만가구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양인 800MW 규모의 해상풍력단지 개발을 추진한다. 이를 통해 연간 약 200만t(톤)의 이산화탄소 감축 효과도 기대된다. 남부발전은 "이번 사업에는 조 단위 투자가 이뤄질 예정이어서 건설기반 조성과 기자재 공급, 일자리 창출 등의 다양한 파급효과로 이어지며 인천지역의 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2.01.17 16:00 | YONHAP

  • thumbnail
    인천에 800㎿급 해상풍력 개발…남부발전·오스테드 협약(종합)

    65만 가구에 전력 공급…연간 200만t 이산화탄소 감축 효과 한국남부발전이 글로벌 해상풍력 전문 기업인 오스테드와 손잡고 인천 앞바다에 대규모 해상풍력 공동개발에 나선다. 남부발전은 17일 오후 부산 본사에서 오스테드와 인천시 옹진군 해상 일대에 800메가와트(㎿)급 규모 해상풍력 발전단지를 개발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이승우 남부발전 사장, 마틴 뉴버트 오스테드 부사장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

    한국경제 | 2022.01.17 16:00 | YONHAP

  • thumbnail
    "방심하면 뒤처진다"…도전·혁신 절실하게 외친 CEO들

    ... 위해 임직원 모두의 관심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ESG 경영에 대한 고민도 기업들의 신년사에 묻어 있었다. SK그룹은 기후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저탄소 친환경 사업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혁신하고, 2030년까지 탄소 2억t 감축 목표를 달성하겠다고 선언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이제는 기업도 지구와 직접 대화할 때”라며 “우리의 미래를 위해 1% 탄소 감축은 피할 수 없는 과제”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역시 새해 ...

    한국경제 | 2022.01.17 15:21 | 황정환

  • thumbnail
    포스코, "지주사 중심 친환경 소재社 전환"…'2차전지 밸류체인' 구축 나선다

    ... 완성하겠다”고 밝혔다. 최 회장의 주문에 따라 포스코그룹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양극재, 음극재는 물론 이들의 핵심 원료인 리튬과 니켈, 흑연을 공급할 수 있는 2차전지 소재 밸류체인을 구축하고 있다. 2030년까지 리튬 22만t과 니켈 14만t을 자체 공급하고, 양극재 42만t과 음극재 26만t을 생산할 수 있는 체제를 갖춰 글로벌 선두권 업체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2차전지 소재 사업의 밸류체인은 전기차 등에 사용되는 배터리를 생산하는 회사, 배터리에 ...

    한국경제 | 2022.01.17 15:14 | 강경민

  • thumbnail
    SK, "도전자가 돼라"…ESG 경영 가속

    ... E&S만의 ‘그린 포트폴리오’ 구축을 가속화하는 한 해로 만들어가자”고 말했다. SK그룹은 기후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저탄소 친환경 사업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혁신하고, 2030년까지 탄소 2억t 감축 목표를 달성하기로 했다. 이에 대한 실천 의지로 지난 5~7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CES 2022’에 참여해 탄소 감축에 대한 약속과 비전을 밝혔다. ‘동행’을 ...

    한국경제 | 2022.01.17 15:11 | 남정민

  • thumbnail
    'NFL 국민구단' 댈러스, 26년째 무관…플레이오프 조기탈락

    탬파베이·캔자스시티, 나란히 완승 속에 디비저널 라운드행 미국프로풋볼(NFL) 최고의 인기 구단 댈러스 카우보이스가 26년 무관 한풀이에 실패했다. 댈러스는 17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AT&T 스타디움에서 열린 NFL 플레이오프 와일드카드 라운드에서 샌프란시스코 포티나이너스에 17-23으로 패했다. 올 시즌 12승 5패를 기록하며 내셔널풋볼콘퍼런스(NFC) 플레이오프 3번 시드를 따낸 댈러스는 홈 어드밴티지를 안고 6번 ...

    한국경제 | 2022.01.17 14:52 | YONHAP

  • thumbnail
    해양오염 사고 '작업 부주의' 1위...지난해 오염물질 312t 유출

    해양경찰청은 지난해 우리나라 해역에서 해양사고(충돌, 침몰, 화재 등)나 고의·부주의 등으로 인한 오염물질이 해상으로 유출되는 사고가 247건 발생했다고 17일 밝혔다. 기름 등 해양오염물질 312.8t이 유출됐다. 이는 전년(2020년) 발생한 해양오염 사고건수 254건, 유출량 770.3t에 비해 사고건수는 7건, 유출량은 457.5t 감소했다. 해경에 따르면 사고 원인은 유류이송 중 넘침 등 작업 중 부주의에 의한 사고가 95건으로 ...

    한국경제 | 2022.01.17 14:46 | 강준완

  • thumbnail
    안산시, '미래 100년 열어갈 신청사 마스터플랜 수립' 본격화...2029년 상반기 준공

    ... 신청사 건립 타당성 및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 등 행정절차에 착수하며 신청사 및 현 청사 부지 개발의 밑그림을 그린다"고 설명했다 . 또 부시장을 단장으로 신청사 건립 및 현 청사 부지 복합개발 업무를 전담하는 T/F 팀과 전문가로 이뤄진 ‘ 청사 건립 자문위원회 ’ 를 각각 구성하는 한편 , 시민과 함께하는 위원회도 구성해 시민 중심의 신청사 시대를 열어간다고 덧붙였다 . 시는 타당성 및 기본계획 수립 ...

    한국경제 | 2022.01.17 14:24 | 윤상연